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홍상수-김민희-전여빈-이솜, 제6회 들꽃영화상 노미네이트...주요부문 후보발표

대한민국 저예산, 독립영화를 재조명하고 독특하고 창조적인 작품들을 관객들에게 선보이는 들꽃영화상이 4월 12일 열리는 시상식을 앞두고 총 12개 부문 후보를 발표했다. 올해 시상부문은 총 14개 부문으로 12개 부문은 본상이며 그중 대상은 ‘극영화 감독상’과 ‘다큐멘터리 감독상’ 후보 중에서 수상자가 결정된다. 이 가운데 주요부문 후보작, 후보자들을 알아본다.

# 대상 후보작 7편, 중견 vs 신인감독 격돌!

제6회 들꽃영화상 극영화 감독상 후보는 총 7편의 영화를 연출한 감독들이 후보로 선정됐다. 올해는 신인감독들의 데뷔작이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김의석 감독의 ‘죄 많은 소녀’, 신동석 감독의 ‘살아남은 아이’, 전고운 감독의 ‘소공녀’ 등이다. 여기에 ‘당신의 부탁’의 이동은 감독이 가세했다.

걸출한 필모그래피를 자랑하는 중견감독들의 최신작도 후보 한 자리씩 차지했다. ‘지슬-끝나지 않은 세월2’로 제1회 들꽃영화상 최우수작품상을 받은 오멸 감독의 ‘눈꺼풀’, ‘자유의 언덕’으로 제2회 시상식에서 극영화 감독상을 수상한 홍상수 감독의 ‘풀잎들’ 그리고 장률 감독의 ‘군산: 거위를 노래하다’ 등의 작품들이 노미네이트됐다.

# 다큐멘터리 감독상, 과거사와 오늘의 한국사회 조명

다큐멘터리 감독상 부문에 총 다섯 작품이 후보로 선정됐다. ‘강기훈 유서 대필 사건’을 다룬 권경원 감독의 ‘1991, 봄’과 용산 참사를 이야기한 김일란-이혁상 감독의 ‘공동정범’이 후보로 지명됐다. 중국 국경을 넘나들며 살아가는 탈북민들의 현주소를 다룬 ‘마담B’, 사드배치 문제로 떠들썩했던 성주군 소성리를 가까이 들여본 ‘소성리’, 정성일 감독의 ‘천당의 밤과 안개’ 등이 감독상 수상을 노린다.

# 남녀주연상 후보, 독립영화 스타들과 신예들의 만남

여우주연상 후보에는 ‘파란 입이 달린 얼굴’의 장리우, ‘죄 많은 소녀’의 전여빈, ‘누에 치던 방’의 이상하 등 한국독립영화계 스타들이 먼저 이름을 올렸다. 또한 들꽃영화상 후보로 해마다 선정되고 있는 ‘풀잎들’의 김민희와 ‘소공녀’의 이솜이 후보로 선정됐다. 마지막으로 ‘박화영’의 신예 김가희가 여우주연상 노미네이트 됐다.

남우주연상 후보로는 ‘튼튼이의 모험’의 김충길, ‘어른도감’의 엄태구, ‘살인 소설’의 지현우 등이 지명됐으며 ‘살아남은 아이’의 성유빈과 최무성은 한 작품의 두 주연배우 모두 나란히 후보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홈’의 이효제는 최연소 남우주연상 후보로 올해 첫 남우주연상 수상에 도전하게 된다.

한편 제6회 들꽃영화상은 4월 12일 오후 7시 남산 중턱 ‘문학의 집-서울’에서 개최된다. 

사진=들꽃영화상 제공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4월 컴백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200' 107위...28주째 차트인 '대기록' icon‘진심이닿다’ 이동욱-유인나, 한밤중 놀이동산 데이트...달콤한 분위기 UP icon앤드지, ‘정해인의 일상코트’ 프로모션...가성비 남친룩 제안 icon7주년 뉴이스트, 5번째 신곡 스포 "우리 꿈을 담은 얘기들은 끝나지 않길" icon배스킨라빈스, ‘커플 피크닉세트’ 프로모션...3900원의 행복 icon‘왜그래 풍상씨’ 유준상, 드디어 간이식 받는다...김지영에 ‘손하트’ 눈물 icon‘막돼먹은 영애씨17’ 꿀벌이, '랜선조카'로 미소유발...현장 비하인드도 ‘훈훈’ icon‘7-0’ 맨시티, 막강 화력 뽐내며 챔스 8강 진출...샬케 독일팀 최다 점수차 패배 icon정유미 측 "정준영 루머 언급조차 불쾌, 강경대응 할 것"(공식) icon윤종신·윤상·김종완·조한·이수현, ‘슈퍼밴드’ 5인 마스터군단...'음악천재' 발굴한다 icon‘호날두 해트트릭’ 유벤투스, 챔스 아틀레티코 꺾고 8강 진출...라리가 악몽 시작? icon'죄송한 척' 한 정준영, '중단' 아닌 '퇴출'이다 icon차은우를 잡아라! 설빙, 화이트데이 선물증정 SNS 이벤트 icon‘원더쇼핑 찬스딜’, 12시까지 응모완료해야...꼭 지켜할 '3가지' 사항은? icon킹스엔터 측 "이청아, 정준영과 사적 친분 없어, 루머는 사실 아냐"(공식) icon‘불타는청춘’ 홍석천, 예상못한 친구에 '깜놀'...김혜림과 눈물재회까지 icon김해숙X손호준 ‘크게 될 놈’, 4월 개봉 확정...모자(母子) 사랑 듬뿍 포스터 공개 icon마커그룹 송명빈, 오늘(13일) 오늘 영장실질심사 앞두고 자택서 추락사 icon조던 필 감독 ‘어스’, 궁금증 해소? 스토리 예측 단서 스틸 공개 iconTXT, 美 ‘빌보드 200’ 진입-日 오리콘 주간차트 2위 '글로벌 슈퍼루키 icon박봄 "마약 안했다"...오늘(13일) 컴백 앞서 의혹해명 (공식입장) icon‘덤보’ 팀 버튼 감독, 디즈니랜드 방문+코믹 사진촬영까지...홍보 활동 시작 icon국내 최대 고양이 박람회 ‘캣페스타’, 15일부터 3일간 개최 icon2019 아디다스 마이런 부산, 오늘(13일) 선착순 신청가능...참가 방법은? icon장재인, 정준영-승리 단톡방 저격? "호화를 그딴식으로 누리냐" 의미심장 글 icon‘해치’ 정일우, 안서현 살주 정체 밝혀 ‘충격’...최고시청률 9.6% 기록 icon정준영, 현 소속사와 계약해지..."무거운 책임감 느껴" 은퇴수순 iconSM 측 "엑소 도경수(디오)와 결별? 사실무근...계약기간 많이 남아"(공식)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