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유럽, 생활환경 좋은 상위 10위 중 9개 도시 포함...서울·부산은 각각 77위·94위

세계적인 컨설팅 그룹 머서(MERCER)가 13일 2019년 세계 주요 도시 주재원 삶의 질·생활환경(Quality of Living) 순위를 발표했다. 

올해로 21년째를 맞은 이번 세계 삶의 질·생활환경조사에서 유럽은 불안정한 전세계 경제 상황 속에서도 9개 도시가 생활환경이 좋은 상위 10개 도시에 이름을 올렸다. 바그다드는 안전과 의료서비스 모두 과거에 비해 상당히 향상되었으나 전체 순위에서는 여전히 하위에 머물러 있고, 카라카스는 정치 및 경제적 불안으로 작년에 비해 순위가 9계단이나 하락했다.

종합 순위에서는 2018년에 이어 빈이 10년 연속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선정됐다. 2위는 취리히, 3위에는 뮌헨, 밴쿠버, 오클랜드가 공동으로 올랐으며, 밴쿠버는 지난 10년 간 꾸준히 북아메리카의 선두를 지키고 있다. 아시아에서는 싱가포르(25위), 남미에서는 몬테비데오(78위), 중동·아프리카에서는 두바이(74위)가 대륙별로 가장 높은 순위에 올랐다. 

한국 도시 중 서울은 77위로 작년 79위 대비 2계단 상승한 반면, 부산은 푸에르토리코의 샌후앙에 밀려 작년보다 1계단 하락한 94위에 머물렀다. 서울은 2018년 대통령 탄핵 관련 시위로 정치·사회 환경 부문에서 점수가 떨어져 순위가 잠시 하락했으나, 대통령 선거 이후 정치적 안정이 회복되어 올해 순위는 2계단 상승했다. 이로 인해 서울보다 높은 순위였던 아부다비(78위), 몬테비데오(78위)가 1계단씩 내려갔다.

한편 올해는 해외진출 시 인재와 기업 모두 중요하게 생각하는 도시 안전도 순위도 발표되었다. 각 도시의 내부 안정성과 범죄 수준, 치안, 개인 자유 제한, 다른 국가와의 관계, 출판의 자유 등에 대해 전 세계 도시들을 비교해 본 결과, 룩셈부르크가 도시 안전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고 그 뒤 공동 2위로 바젤과 베른, 취리히가 오른 반면, 국가비상사태가 선포된 베네수엘라의 카라카스는 작년보다 무려 48계단이나 떨어져 222위를 기록했고, 방기(230위)와 다마스커스(231위)가 도시 안전성 부문 전세계 최하위에 머물렀다. 

서울과 부산은 도시 내부 안전 항목에서는 높은 점수를 받았으나, 점수 가중치가 큰 항목인 다른 국가와의 관계 부문에서 북한과의 긴장관계, 일본과의 독도분쟁 등으로 다소 낮은 점수를 받아 전체 231개 도시 중 부산은 99위, 부산에 비해 도시 내 안전 점수가 낮은 서울은 106위를 차지하였다.

머서는 매년 전 세계 450개 이상의 주요 도시 생활환경 조사를 실시하여 230여개 도시의 순위를 발표하고 있다. 평가 영역은 △정치 사회 환경 △경제 환경 △사회 문화 환경 △의료·위생 여건 △학교 및 교육 △공공 서비스 및 교통 시스템 △여가 시설 △소비자 상품 △주택 및 자연 환경으로 구성되며 영역별 39개 세부항목을 비교 분석한다. 이번 순위는 2018년 9월에서 11월 조사결과를 근거로 하고 있다. 

사진=머서 제공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라디오스타’ 쇼리, 미국서 14살로 오해 받아 “고교생 역할 제의 받았다” icon‘킬잇’ 나나, 다트액션 완전 장착 “짜릿하고 통쾌한 액션” 예고 icon'해투4' 라이관린 "워너원 멤버들, 매년 8월 7일 만나기로 약속" icon'더 뱅커' 바꾸려 자 VS 지키려는 자, 대한은행 둘러싼 권력의 소용돌이 예고 icon속옷부터 치약까지 연인과 달달하게...화이트데이 추천 커플템 iconYG엔터 측 "'성접대 의혹' 승리 은퇴입장 수용, 전속계약 종료"(공식) icon"정준영 동영상 피해자에 2차 가해"...누리꾼, 채널A 피해자 단독보도에 비난 icon승리·정준영·유리홀딩스 대표, 14일 경찰 동시 출석 icon한불모터스, ‘노후경유차 교체지원 프로모션’ 진행...푸조-시트로엥 싸게 구입! iconH.O.T 토니안X이재원, 취중진담 라이브 '톡!라이브' 오늘(13일) 첫방 icon비브라스, ‘코랄로 30% 더 가볍게’ 할인 프로모션...봄 메이크업 '완성' icon지코, '황금폰' 논란 해명 "사건과 일절 관련 無...사적 연락도 오래" icon'아름다운 세상' 박희순 "세상 모든 아버지들에 위로·용기 되길" icon매튜본 ‘백조의호수’, 9년만에 내한...전설이 돌아온다 icon오연서·오초희 '정준영 루머'에 법적대응 시사 "근거없는 루머, 강경대응 할것" icon[인터뷰②] ‘우상’ 한석규 “이수진 감독 다작하길 원해...또 한번 작업하고 싶어요” icon[인터뷰①] ‘우상’ 한석규 “설경구-천우희 캐릭터, 구명회처럼 비겁한 인물” icon정인선, '골목식당' 새 MC 확정...'맛없슐랭' 조보아 잇는다 icon화이트데이, 로맨틱 데이트룩으로 분위기 UP icon마커그룹 송명빈 폭행사건, 공소권 없음으로 수사 종결 수순 icon‘에뛰드 히든프라이스’, 오늘(13일) 단하루 90% 할인 ‘한정판매’ icon경찰청, 오늘(13일) 3시 간담회...'버닝썬'·정준영-승리 카톡방 관련 중대발표 하나 icon‘미추리2’ 손나은VS장도연, 오답 퍼레이드로 ‘정답지옥’ 탄생 예고 icon태민, 단독 콘서트서 '더 원하게 되는' 고퀄리티 스테이지 예고 icon뮤지컬 '그날들', 공연보고 봉사자 응원하기...'나눔프로젝트' 진행 icon故 장자연 사건 목격자 윤지오 “여가부가 지원하는 숙소에 머물고 있어” icon마마무, 데뷔부터 지금까지 '포시즌' 영상공개...감동 가득한 5년간의 기록 icon‘마매뷰3’ 박나래 “한혜진, 달심인 줄 알았는데…화보 촬영때 아름다워” icon'루드윅:베토벤 더 피아노' 이주광·테이 등, 전 캐릭터 포스터 공개 icon新걸그룹 에버글로우, 타이틀곡 '봉봉쇼콜라'..중독성 甲 킬링파트 예고 icon'차이나는 클라스' 한철호 교수 "안중근 의사-이토히로부미, 소름끼치는 평행이론 존재" icon이적 15개월만 컴백, 22일 '흔적 part 2' 발표...포크송 '숫자' '하필' 수록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