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美CNN & 英BBC-가디언, 승리 ‘성접대+불법영상 논란’ 일제히 보도...외신 관심↑

‘버닝썬’ 등 여러 논란에 휩싸인 승리에 외신들이 주목하고 있다.

사진=CNN 홈페이지 캡처

13일 미국 CNN은 “승리는 오랫동안 대한민국의 연예인으로서 획득한 좋은 이미지를 유지해 왔다”면서 “이번 사건은 K팝 아이돌들의 진짜 모습에 대한 의문이 나오게 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K팝 스타들은 소속사와 팬들로부터 악명 높을 정도로 완벽한 행동기준에 따를 것을 요구받는다”며 “2006년 데뷔한 빅뱅은 K팝 산업의 선두에 있었다”고 전했다.

시카고대학교의 한국 전문가 제나 깁슨은 CNN 인터뷰에서 만약 승리와 버닝썬에 관한 의혹이 사실로 드러날 경우에 대해 “K팝에서 본 그 어떤 스캔들의 수준을 넘어서는 것이다”고 말했다.

영국 BBC도 승리의 은퇴 소식을 전하는 기사에서 빅뱅 멤버 가운데 논란을 일으킨 사람이 승리가 처음은 아니라면서 지드래곤과 탑의 대마초 흡연을 언급했다. BBC는 포브스가 2016년 지드래곤을 아시아의 연예 및 스포츠 산업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30명 중 1위로 꼽은 사실을 전하며 “빅뱅의 인기는 아시아와 전세계에 퍼져있다”고 밝혔다.

영국 가디언은 승리에 대한 비난이 쇄도하면서 빅뱅 팬 가운데 상당수가 그의 퇴출을 요구했지만 일부 팬들은 여전히 그에 대한 응원을 약속하고 있다고 전했다. 외신들은 승리가 은퇴를 발표한 11일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의 주가가 14%나 급락한 사실도 함께 보도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강신명 전 경찰청장, 승리·정준영 유착 의혹에 “대응할 가치 없는 이야기” icon은평구 불광역 인근 모델하우스에서 화재 발생…인명피해 無 icon전국조합장선거, 오늘(13일) 오후 8시 당락 윤곽 나와...불법선거 행태 심각 icon[현장] 박봄 "블랙핑크 너무 예뻐, 후배들 보면 투애니원 생각났다" icon[현장] 박봄 "산다라박은 의리女, 러브콜했는데 기꺼이 해줬다" icon권익위, 대검찰청에 승리-정준영 수사 의뢰...카톡 자료 모두 넘겨 icon1인가구-맞벌이가구 확산...식사고민 해결 ‘간편제품’ 주목 icon승리-정준영 카톡, ‘경찰청장’ 고위층 연루의혹 확산…최종훈 음주운전 수면 위로[종합] icon최종훈, 3년 전 음주운전 후 경찰에 부탁 의혹...당시 혈중알코올농도 0.05% icon승리와 결별 YG "자사 女 아티스트, '정준영 루머' 사실아냐" 강경대응 시사 icon[현장] 박봄 "8년만 신곡, 팬분들 너무 보고싶었다" icon방정오 측 ‘PD수첩’ 故장자연 관련 보도에 “특정인 망신주기” icon스마일페이, 화이트데이 기념 가맹점 할인·적립 프로모션 풍성 icon승리·정준영 카톡방서 ‘음주운전 보도 무마성공’ 언급…경찰 유착의혹 재점화 icon‘가로채널’ 백종원, 부모님 앞에서 소유진에 프러포즈? 달달한 러브스토리 icon‘악질경찰’ 이정범 감독 “세월호+상업영화 논란 예상, 제대로 만들려고 노력했다” icon[현장] 8년만 컴백 박봄, 마약논란 딛고 '봄' 맞을까(종합) iconFNC 측 "최종훈 음주운전 사실 확인, 청탁 의혹 사실아냐"(공식입장) icon‘헬보이’ 지옥 출신 츤데레 히어로 탄생...예고편 공개(ft.대니얼 대 킴)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손중기 관련 하연주 의심 “목걸이 왜 팔려고 했어?” icon정준영, 2016년 휴대전화 고장? 복원업체 의뢰서에 ‘정상’ 표시...경찰에 거짓말 icon최종훈, 음주운전 당시 “얼마나 조용히 처리했는데” 카톡 보내...승리-정준영도 동조 icon‘수미네 반찬’ 김수미표 도다리쑥국, 윤다훈 입맛 저격 “어우, 딱 좋아!” icon김학의 전 차관, ‘별장 성접대 영상’에 사회유력인사 등장...증거자료 더 존재 icon정준영, 4개월 전 불법촬영 제보로 입건→검찰 영장 반려 ‘소잃고 외양간 고치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