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1인가구 필수템
휴대할 수 있는 노트북 거치대? 1.7mm 초슬림 ‘마제스탠드’

이제는 집에서도 노트북을 이용하는 경우가 많다. 가벼운 무게감으로 장소를 옮겨가며 사용하기에 용이하기 때문. 하지만 책상이 아닌 다른 공간에서 노트북을 사용하다 보면 으레 불편함을 호소하게 된다.

노트북 거치대는 일상에서 유용하게 사용되는 물건 중 하나. 특히 노트북 사용 시간이 길수록 필수템으로 손꼽힐 수 밖에 없다. 이런 트렌드를 반영하듯, 세상에서 가장 얇은 노트북 거치대가 국내에 출시된다.

14일 ㈜산티아고앤은 동전보다 얇은 두께의 초슬림 부착형 노트북 거치대 마제스탠드를 국내에 첫 출시한다고 밝혔다. 마제스탠드는 정밀가공 기술이 발달한 대만에서 2018년 출시된 제품으로 노트북 거치대의 새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두께 1.7mm, 무게 136g의 초슬림 초경량 사양으로 7cm에서 12cm까지 6단계의 높이 조절이 가능해 노트북 사용자의 이동성과 편의성, 그리고 기능성을 극대화했다.

기존의 노트북 거치대가 부피가 크고 무거워 이동이 불가능하거나 매우 제한적인 반면, 마제스탠드는 동전보다 얇은 1.7mm 두께로 노트북에 부착했을 때 노트북의 두께 변화가 거의 없어 휴대용 파우치에 걸림없이 수납된다. 1초면 거치대를 세우고 접을 수 있어 도서관, 커피숍 등 어느 곳에서나 쉽고 빠르게 노트북을 사용할 수 있다.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것도 마제스탠드의 큰 장점이다. 7cm부터 12cm까지 거치대의 높이를 조절할 수 있어 사용자의 신체 조건과 사용환경에 맞는 최적의 각도와 높이를 제공해 노트북 사용자가 흔히 겪는 목과 어깨 등의 통증을 최소화해주고 반듯한 자세를 유지하게끔 도와준다. 12cm까지 높이면 데스크톱 모니터 수준의 눈높이로 노트북을 사용할 수 있다.

호환성도 탁월하다. 18인치 미만의 맥북과 대부분의 노트북에서 사용할 수 있다. 특수 처리된 아연합금과 스테인리스강으로 제작되어 10kg 하중 테스트를 통과했을 만큼 견고하고 내구성이 뛰어나다.

노트북의 고민거리 중 하나인 방열 구조도 획기적이다. 마제스탠드는 노트북 뒷면의 간섭을 최소화하고 입체적인 에어플로우 구조로 설계되어 언제 어디서나 최적의 성능으로 노트북을 사용할 수 있다. 실버, 스페이스 그레이, 블랙 세 가지 색상으로 출시됐으며 현재 네이버 쇼핑 마제스탠드 공식 온라인몰에서 할인가에 판매되고 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모던패밀리’ 박진희, 출산 후 ‘분노폭발’?...그 사연에 궁금증↑ icon'4월 입대' 이기광, 새 앨범 'I' 전곡 작사·작곡 참여...키드밀리 피처링 icon‘킬빌’ 양동근VS치타, 모두를 탄식하게 만든 탈락자는 누구? icon'이승환 페스티벌' 넬X윤미래X타이거JK X정준일 등 美친 라인업 '전액기부' icon'미성년' 김윤석, 이중생활 포착! 감독-배우로 진가 발휘 icon‘2019 스펙트럼’ 아시아 최대 규모 EDM 페스티벌 9월 서울 개최 icon"남다른 성숙美"...'컴백 D-5' 정세운, 새 앨범 ±0 필름 공개 icon‘열혈사제’ 김성균, 고준에게 협박당해...'현실VS양심' 그의 선택은? icon마마무, 오늘(14일) 신곡 '고고배배'로 컴백..."시작부터 미래까지 담았다" icon버츠비코리아 론칭 10주년 기념...주요제품 최대 48% 인하 icon'라스' 이이경X김종국X유세윤X쇼리, 절친들의 가능한 솔직 입담.. '웃음코드' 장착 icon박보검, 반전 ‘남성美’에 설렘 폭발...아웃도어룩으로 '자유분방' 매력발산 icon‘용왕님 보우하사’ 이소연, 재희 비서로 취직! 아옹다옹 천적 케미 발산 icon유진, 독립영화 ‘종이꽃’서 안성기와 호흡...10년 만에 스크린 컴백 icon이제훈, 기아타이거즈 홈 개막전 시구자 선정 “평소 응원한 팀...좋은 기회 생겨 영광” icon'몰카 혐의' 정준영, 오늘(14일) 경찰출석 "휴대폰 원본 제출 예정, 충실히 임할 것" icon‘아름다운 세상’ 추자현 “나 역시 현실엄마, 세상이 아름다웠으면 좋겠다” icon정우성, 부드러운 카리스마 발산...눈부신 ‘아웃도어룩’ 눈길 icon'엠카' 마마무-홍진영-백퍼센트 컴백무대 최초공개...우석X관린 출격! icon‘마네-반다이크 맹활약’ 리버풀, 챔스 뮌헨 3-1 제압...EPL 4팀 8강행 icon방탄소년단, 국제음반산업협회 ‘글로벌 앨범 차트’ 2·3위 석권 '韓 최초 톱10' icon싱글족 주목! 미세먼지에서 나를 지키는 가성비 꿀템 icon까사미아, 하이엔드 컬렉션 ‘라메종’ 론칭...프리미엄시장 본격 진출 icon[1인가구 필수템] 더 맛있고 간편하게 ‘삼광글라스락 렌지쿡’ icon나홀로가구 필수 전용용기...가정간편식이 근사한 집밥으로 icon‘플라스틱 포비아’ 시대...주방 밝히는 안심 소재 제품 인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