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아름다운 세상’ 추자현 “나 역시 현실엄마, 세상이 아름다웠으면 좋겠다”

배우 추자현이 ‘아름다운 세상’으로 모처럼 국내 드라마에 컴백한다.

오는 4월 5일 첫 방송 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극본 김지우/연출 박찬홍/제작 MI, 엔케이물산)은 학교폭력으로 인해 생사의 벼랑 끝에 선 아들과 그 가족들이 아들의 이름으로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 추자현은 아들 선호(남다름)의 사건 뒤에 감춰진 진실을 찾기 위해 온몸으로 투쟁하는 엄마 ‘강인하’를 연기한다.

그는 “쉬지 않고 연기를 해왔지만, 한국 드라마로는 9년 만에 시청자들을 만난다. ‘나’라는 배우를 찾아준 감독님과 작가님에게 감사한다”며 드라마 ‘아름다운 세상’을 만난 소감을 전했다. 또 “예전에 내가 했던 연기는 테크닉에 많이 의지했다는 생각을 많이 한다. 그런데 대본을 받고 보니 100% 진심이 아니라면 인하의 감정이 전달되지 않겠더라. 그래서 첫 촬영 때 많이 떨었다”며 책임감과 무게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추자현은 고등학교 물리 교사인 무진(박희순)과 결혼해 두 아이 선호와 수호(김환희)의 이름을 딴 ‘호호’ 베이커리를 운영하며 평범하고 행복한 가정을 꾸려온 인하에 대해 “엄마의 유형은 상황과 배경에 따라 여러 가지일 수 있지만, 인하는 그냥 엄마, 보통 엄마”라고 표현했다.

아울러 “눈물 한 방울을 흘려도, 내 가슴에 울림이 없으면 안 되겠더라. 그래서 감정이 100% 차오르지 않을 땐 스태프들에게 기다려달라고 양해를 구했다”라는 추자현은 “어떤 부분은 서툴 수도 있겠지만, 그래도 가슴으로 연기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극중에서는 물론, 현실에서도 한 아이의 엄마가 된 추자현은 “나 역시 얼마 전 엄마가 됐다. 그래서 내 아이가 컸을 때 세상이 아름다웠으면 좋겠다는 소망이 생겼다”며 “드라마의 모든 여정이 끝났을 때 ‘아름다운 세상’이라는 제목이 시청자들에게도 남다른 의미로 남길 바란다”는 마지막 당부를 남겼다.

한편, ‘아름다운 세상’은 ‘부활’, ‘마왕’, ‘상어’, ‘발효가족’, 그리고 ‘기억’을 통해 인간에 대한 성찰과 깊은 울림이 있는 메시지를 담은 드라마로 오랜 시간 호흡을 맞춰온 콤비, 박찬홍 감독과 김지우 작가의 작품이다. ‘리갈하이’ 후속으로 오는 4월 5일(금)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JTBC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엑스페리먼트, 2019FW 서울패션위크 런웨이(ft.일루젼X로드) icon이제훈, 기아타이거즈 홈 개막전 시구자 선정 “평소 응원한 팀...좋은 기회 감사” icon'몰카 혐의' 정준영, 오늘(14일) 경찰출석 "휴대폰 원본 제출 예정, 충실히 임할 것" icon‘이스케이프 룸’, 죽음의 ‘방탈출’ 관람포인트3 #비주얼 #트랩 #비밀 icon유진, 독립영화 ‘종이꽃’서 안성기와 호흡...10년 만에 스크린 컴백 icon‘용왕님 보우하사’ 이소연, 재희 비서로 취직! 아옹다옹 천적 케미 발산 icon박보검, 반전 ‘남성美’에 설렘 폭발...아웃도어룩으로 '자유분방' 매력발산 icon휴대할 수 있는 노트북 거치대? 1.7mm 초슬림 ‘마제스탠드’ icon'라스' 김종국X유세윤X쇼리X이이경, 절친들의 美친 입담...시청률 상승까지 icon‘모던패밀리’ 박진희, 출산 후 ‘분노폭발’?...그 사연에 궁금증↑ icon정우성, 부드러운 카리스마 발산...눈부신 ‘아웃도어룩’ 눈길 icon'엠카' 마마무-홍진영-백퍼센트 컴백무대 최초공개...우석X관린 출격! icon‘마네-반다이크 맹활약’ 리버풀, 챔스 뮌헨 3-1 제압...EPL 4팀 8강행 icon김영호, 한달 전 육종암 진단 “수술 받고 현재 항암치료 중” icon방탄소년단, 국제음반산업협회 ‘글로벌 앨범 차트’ 2·3위 석권 '韓 최초 톱10' icon“2골2도움 메시를 찬양하라!”...바르셀로나, 리옹 5-1 완파...챔스 8강 진출 iconJYP, 자사 아티스트 루머 작성·배포자 검찰에 형사고소 "초강경 대응"(공식) icon‘트래블러’ 이제훈, 가이드 류준열 따라 아바나 투어 시작 icon'스테이지 K' 첫 드림스타는 레드벨벳, 숫자로 알아본 글로벌 K팝 팬들의 열정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