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킬잇’ 장기용X나나, 비주얼이 다가 아니다? 올봄 킬러 콘텐츠가 된 이유 3

‘킬잇(Kill it)’이 다양한 볼거리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준비를 마쳤다.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킬잇(Kill it)’(극본 손현수, 최명진/연출 남성우/제작 크레이브웍스)은 과거를 간직한 채 수의사가 된 킬러와 연쇄살인 사건을 쫓는 형사의 시그니처 킬러 액션. 첫 방송을 일주일 남짓 남겨두고 ‘킬잇’이 올봄의 킬러 콘텐츠가 될 세 가지 이유를 짚어봤다.

 

킬러와 형사로 만난 장기용, 나나

티저와 포스터, 스틸 등이 공개될 때마다 압도적인 비주얼로 관심의 중심에 선 장기용과 나나가 킬러와 형사로 만나 긴장감 넘치는 이야기를 선사한다. 킬러라는 신분을 감춘 채 수의사로 활동하는 김수현(장기용)과 우연한 기회로 그를 알게 된 엘리트 형사 도현진(나나). 이들은 업계 최고의 킬러가 형사의 타깃이 된 상황을 통해 매회 손에 땀을 쥐는 전개를 이어갈 예정이다.

 

신선하고 스타일리시한 킬러 액션

업계 최고라는 수식어만 들어도 화려한 액션이 예상되는 김수현 역의 장기용과 경찰대를 수석으로 졸업한 것뿐만 아니라, 다트 세계기록까지 보유한 형사 도현진 역의 나나가 지금껏 보지 못한 신선한 스타일리시 액션의 막을 연다. 장기용은 총, 칼, 와이어 등을 활용해 정교한 킬러 액션을, 나나는 주변 사물을 다트처럼 이용한 다트 액션으로, 액션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전망이다.

 

극의 완성도 높일 외국인 배우들

드라마와 영화를 넘나들며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는 데이비드 맥기니스와 배우로서 차곡차곡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로빈 데이아나가 ‘킬잇’에 등장한다. 각각 김수현을 킬러로 키워낸 파벨, 김수현을 죽이려는 레드 마피아 소속 카리모프 2세를 연기하게 된 것. 이들의 등장은 이유도 모른 채 버려진 김수현이 킬러로 성장하는 곳이 바로 러시아이기 때문. 이에 리얼리티를 살린 연기로 극의 완성도를 높일 두 배우의 활약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백일의 낭군님’ 남성우 감독이 연출을, 손현수, 최명진 작가가 집필을 맡은 ‘킬잇(Kill ti)’. 오는 23일 토요일 밤 10시20분 OCN 첫 방송.

사진=OCN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포노 사피엔스’ 포노 움직인 방탄소년단, 신화가 된 콘텐츠 선구자의 원리 icon삼성전자, 'QLED 8K' 中시장 공략 시작...현지 소비트렌드 고려 icon봄맞이 오피스룩에는 역시 '원피스·와이드 팬츠'가 정답! icon'스테이지 K' 첫 드림스타는 레드벨벳, 숫자로 알아본 글로벌 K팝 팬들의 열정 icon‘트래블러’ 이제훈, 가이드 류준열 따라 아바나 투어 시작 icon화이트데이 맞이, 더맨블랙 ‘멘션파티’...글로벌 팬심 '열광' icon에르보리앙, 3월 스페셜 프로모션...옴므기획세트 20% 할인 iconJYP, 자사 아티스트 루머 작성·배포자 검찰에 형사고소 "초강경 대응"(공식) icon김재중, 5개 도시 亞투어 성료...4월 10일 日 첫 솔로 정규앨범 발매 icon‘제2의 다낭’ 푸꾸옥, 미세먼지 피해 '천혜의 자연'으로....여행객 관심↑ icon용준형, 하이라이트 탈퇴 "13일 참고인 조사, 실망 안겨드려 죄송"(공식) iconFT아일랜드 일부 팬들, 최종훈 팀 퇴출요구 “여성상품화 발언...공인 본분 망각” icon‘무면허 음주운전’ 손승원, 오늘(14일) 2차 공판 icon덕수궁 ‘석조전 음악회’ 개최, 궁에서 듣는 대한제국의 향기 icon‘칠곡 가시나들’, 플로리다영화제 공식초청 눈길...할머니 사투리 미국식 번역 icon아스트로 문빈, ‘열여덟의 순간’ 캐스팅...옹성우·김향기와 호흡 icon하이라이트 탈퇴 용준형, "정준영이 보낸 동영상 봤다, 부적절한 대화 죄송" icon레드벨벳 예리, 첫 솔로곡 '스물에게'로 스무살의 어쿠스틱 감성 전한다 icon방정현 변호사, 유리홀딩스 대표 유모씨 저격 “경찰청장과 승리-정준영 등 연결고리” icon'어쩌다 어른' 설민석 "민중가요 '임을 위한 행진곡', 누명 벗어야 할 때" icon범죄액션 ‘악질경찰’-감동폭발 ‘생일’, 극과 극 ‘세월호’ 소재 개봉작 icon[포토] 박봄 "1위 공약? 팬들에 역조공 및 어쿠스틱 버전 들려드릴 것" icon'해투4' 최원영 "'스카이캐슬' 이후 트라우마, 아내 심이영에 거짓 스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