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전두환 비밀요원이 밝히는 5.18의 진실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는 존재조차 알려지지 않았던 5.18 현장의 비밀요원을 만나 5·18 주장을 검증한다.

39년 만에 광주에 나타난 전두환. 자신의 회고록에서 헬기사격을 부인한 그는 故 조비오 신부를 ‘파렴치한 거짓말쟁이’로 비난해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소환됐다. 전두환은 혐의를 전면부인하며 다시 한 번 5·18 역사를 부정했다. 최근엔 지만원 씨의 이른바 ‘북한군 침투설’이 공론의 장에 올라오며 광주의 공분을 사고 있다. 계속 되는 논란 속, 제작진은 현장에 있던 비밀요원 추적에 나섰다. 과연 그들은 논란을 잠재울 스모킹 건이 될 수 있을까. 

1980년, 광주 제1전투비행장에는 미군 501정보여단 비밀요원이 존재했다. 은밀하게 활동한 정보요원들은 미 국방성을 통해 백악관까지 보고했다. 미군의 정보 속 광주는 어떻게 보고되었을까? 제작진은 당시 직접 보고했던 미군요원들 중 유일한 한국인, 김용장 씨를 만나기 위해 추적에 나섰다.

오랜 수소문 끝에 머나먼 섬 피지에서 만난 김용장 씨. 제작진의 끈질긴 설득 끝에 입을 연 그는 ‘내가 진 십자가가 너무 무겁다’며 주저했다. 언젠가 진실을 밝힐 날을 기다려왔다는 그의 충격적 증언. 그동안 논란만 무성했던 ‘전두환 광주 방문설’, 그 진상을 증언을 통해 파헤친다. 

그렇다면 광주에 투입된 군 소속 비밀요원은 존재했을까. 제작진은 당시 보안사 핵심권력이자 대공 업무를 맡았던 505보안부대 ‘특명반’ 요원 허장환 씨를 만났다. 39년 전, 광주에 투입돼 정보보고 업무를 맡았던 그는 505보안부대를 찾아 당시 지하실에서 벌어진 끔찍한 만행을 생생하게 증언했다.

시위에 참여한 광주시민들을 폭도이자 ‘내란수괴’로 만들기 위해 구타는 물론, 물고문까지 감행해 자백을 받아냈다는 것. 또한 당시 사형선고까지 받았던 대학생수괴 ‘정동년’ 씨의 알리바이를 없애라는 명령에 따라 숙박부를 찢었다고 고백했다. 민주화를 외친 평범한 시민을 폭도로 몰아간 것도 모자라 조작한 ‘시나리오’가 있었다는 것은 과히 충격적이었다.

한편 두 명의 특수요원은 ‘전두환 광주 방문설’에 대해 동일하게 증언해 제작진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5·18 비밀요원, 39년만 최초증언 편은 오늘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JTBC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나혼자산다’ 기안84, 홍콩여행에 물욕 폭발! NO 흥정 ‘新개념 휴머니즘’ icon방탄소년단 새 앨범, 美 아마존 예약판매 1위...4월13일 전 세계 발매 icon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승리보다 먼저 서울지방경찰청 출석 icon‘가로채널 다다익설’ 소유진 “백종원 프러포즈? 시부모와 식사자리에” icon‘봄이 오나 봄’ 이유리X엄지원, 생방송 도중에 몸 체인지? 일촉즉발 긴장감 ↑ icon효연·윤아·아이린, 공항 빛낸 KPOP 아이돌...화사한 ‘봄패션’ 눈길 icon다이슨 선풍기·암웨이 공기청정기 등 과장광고 억대 과징금 icon‘인생술집’ 마마무 완전체 출격, NEW 화사템 등장? 소울푸드 ‘찹쌀호떡’ icon'성접대 의혹' 승리, 정준영 이어 경찰출석 조사 "피해받은 분들께 사죄" icon‘카톡 몰카 유포’ 정준영, 마약류 정밀 감정 의뢰…구속영장 검토 icon"행복한 웨딩 미리 경험하자"...웨딩 체험·문화 공간 '웨딩북 청담' 오픈 icon크라잉넛, 日 팝펑크 밴드 ‘킹곤즈’와 조인트 콘서트 개최 icon딘딘·배진영·나라·딘·송해나, ‘SNS 라이브’로 스타일링TIP 전수예정 icon‘공복자들’ 공복도전 테이, 조찬형 음식으로 도발에 “오늘 일찍 안 올 거야” 가출 icon‘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X이종석, 화이트데이 단짠 오가는 은단커플 메이킹 icon권지용(지드래곤) 특혜논란에 정경두 장관 "있을 수 없고 있어선 안돼" icon‘무면허 음주운전’ 손승원, 징역 4년 구형…“공황장애 치료” 주장 icon'해투4' 최원영 "'스카이캐슬' 이후 트라우마, 아내 심이영에 거짓 스포" icon환상적 '별의 이야기'담다...뮤지컬 '시데레우스' 콘셉트 사진 공개 icon김학의, 15일 검찰 첫 공개소환...성접대 및 수사무마 의혹 확인예정 icon에버글로우 시현X미아, 화이트데이 이벤트...머니코드로 트와이스 'TT' 재해석 icon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포토라인 서면 불출석" icon서울시극단·임주현 작가 ‘여전사의섬’, 편견에 희생당한 이를 포착하다 icon'자백' 이준호-신현빈-남기애, 3人 티저 공개...뜻밖의 '공조케미' 폭발 icon‘미추리2’ 강기영, ♥︎사랑꾼 변신 “여친이 먼저 내 손 잡았다” icon‘아빠본색’ 태진아·이루, 13년만에 동반예능...“아들 소리에 환청들려” icon[인터뷰] ‘악질경찰’ 이정범 감독 “세월호 이야기? 사과+해명없어 화가났다” icon‘헬보이’ 잔망美로 컴백! “나쁜놈NO 얼굴로 판단금지”...사실은 착한 히어로 icon강다니엘, 화이트데이 사탕 받고 싶은 남자 연예인 1위 icon‘강변호텔’, 홍상수 내레이션+김민희 뒷모습 담긴 ‘설경(雪景)’ 메인예고편 공개 icon리아킴 "에버글로우 퍼포먼스, 프로페셔널한 느낌...충격적이었다" icon용준형 이어 최종훈, ft아일랜드 탈퇴 "당사 사실 감추려는 의도 없어, 연예계도 은퇴"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