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숙행, 제니 'SOLO' 트로트 버전으로 11♥...조영수 "'하여가'에서 장점 보였다"

숙행이 트로트 버전 제니 'SOLO'를 선보였다. 

14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는 예선 마지막 도전자이자 100번째 오디션 참가자 트로트 가수 숙행이 출연했다.

이날 숙행은 오디션 경험이 많다며 노래할 곳이라면 어디든지 찾아다닌다고 노래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숙행의 선곡은 제니의 'SOLO'였다. 그는 트로트 버전으로 'SOLO'를 부르다가 서태지의 '하여가'를 믹스해 신선한 무대로 흥을 돋웠다. 제니의 춤까지 완벽 소화한 결과 총 11개의 하트를 받았다.

작곡가 조영수는 "좋은 점도 있었고 'SOLO' 부를 때는 좀 신기했다. 잘 한다는 생각은 못했다. 근데 '하여가' 나올 때 본인의 장점이 조금씩 나온 것 같다. 다음 무대에서는 재밌는 무대도 좋지만 본인이 잘하는 것을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조언했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종현, 승리 정준영 용준형 최종훈과 '단톡방' 멤버였다..."빨리 여자 넘겨요" icon유재석, 전현무-한혜진 결별 의식? "혼자라는 말 하지말자" icon캡틴마블 합류 '어벤져스: 엔드게임', 메인 예고편 오늘(14일) 전세계 동시공개 icon'김학의 별장 성접대' 피해여성 "김 前차관, 윤중천 마련 오피스텔 수시로 찾아 성폭행" icon신순용 소령 "5.18 광주교도소 습격? 광주시민들 죽을 것 알고도 10여차례 왔다" icon'스포트라이트' 김용장 "5.18 북한 특수군 600명설? 지만원 잘못알고 있는 것" icon하석진 "이한열 열사 사건 당시 母와 시위 현장 방문, 매캐한 기억"(어쩌다어른) icon정준영 변호사, 2016년 경찰에 '허위 의견서' 제출 및 경찰 동조 의혹 icon이승연, 김진우↔송원석 페이스오프 눈치챘다...다시 유전자 검사(왼손잡이아내) icon설민석 "'임을 위한 행진곡' 故윤상원 열사 추모곡, 누명 벗어야 해" icon승리, 상습 성매매 알선 및 라스베이거스 도박 의혹 제기 "한 명당 1000만원" iconSBS "씨엔블루 이종현 '정준영 몰카 사건'과 무관? 동영상 받고 여성 물건 취급" 주장 icon지하철 7호선, 도봉산 터널서 탈선...열차 중단돼 퇴근길 시민들 대피 중 icon‘강서구PC방살인’ 김성수 “동생 공범 아니야” 눈물로 호소 icon제임스 완 제작 ‘요로나의 저주’, 4월 개봉 확정...무서운 장면없이 무섭다? icon머리부터 손끝까지...봄맞이 자신감 UP 사각지대 아이템 icon"물오른 美친 비주얼로 '쇼미(Show Me)'!"...모모랜드, 낸시·아인·제인 개인 티저 icon에픽하이, 新앨범 스포티파이 스트리밍 300만 돌파 눈앞...글로벌 인기 입증 icon두산인문극장 ‘철가방추적작전’...학교 속 차별과 편견 성찰하다 icon송가인 '미스트롯' 예선 진, 지원이·숙행·안소미·박민이 추가합격..본선진출 icon최원영, 찬희 '스카이캐슬' OST에 댄스 도전...깜짝 문워크까지 (ft.김병철 탈춤) icon김병철-최원영 "각각 송중기-박보검에 심쿵했다"(해피투게더4) icon라이관린 "워너원 활동 때, '족발' 발음 실수 할까봐 보쌈 먹었다" icon[오늘날씨] 꽃샘추위 주춤...전국 ‘눈·비’+중서부 미세먼지 ‘나쁨’ icon‘별장 성접대 의혹’ 김학의, 오늘(15일) 공개 소환…민갑룡 “영상 속 얼굴 육안식별 가능” icon‘왜그래 풍상씨’ 유준상, 종영소감 “겨울 훌쩍 갔다...봄에는 새시작" icon승리 수사 마치고 귀가 “입영 연기하고 조사 받겠다”…정준영 21시간 넘게 조사중 icon‘해투4’ 김병철, 윤세아 얘기에 발그레 "생일축하 노래도 불러줘" 깜짝 고백 icon박지훈, 첫 솔로앨범 ‘O’CLOCK’ 소년미와 섹시미 공존 티저 공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