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최수종 “아빠는 너, 송원석과 만났으면 좋겠어”...유이의 마음은?

김도란(유이)와 이태풍(송원석)의 사이가 발전하고 있다.

사진=KBS2 '하나뿐인 내편' 캡처

17일 방송된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 강수일이 김도란과 이태풍과의 사이를 응원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태풍은 강수일의 빵집을 찾아가 더 이상 알바를 하지 못한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가게 밖으로 자신을 배웅하러 온 도란에게 “할 말이 있는데 저녁 괜찮아요? 저 취직 기념으로”라고 물었다.

도란이 알았다고 말하고 가게를 들어오자 강수일은 저녁 먹기로 했냐고 물으며 “아빠는 너가 태풍이라 만났으면 좋겠어”라며 “우리가 살인자와 살인자 딸이라고 세상사람들이 손가락질할 때 대신 싸워줬잖아. 그런 친구라면 너가 무슨 일을 겪어도 널 지켜줄거야”라고 말했다.

하지만 도란의 마음은 어떨까. 도란은 태풍과의 저녁식사에서도 대륙(이장우)과의 한때를 떠올리는 등 대륙을 그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임라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