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여행
미세먼지 없는 지구 반대편! 페루 청정자연 여행명소

지구 반대편에 있는 페루는 미세먼지 없이 청정 자연으로 가득하다. 페루관광청은 미세먼지와 봄의 불청객 황사로부터 벗어나 가슴까지 뻥 뚫리는 청정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페루의 여행 명소를 소개한다.

# ‘지구의 허파’ 아마존 속 파카야 사미리아 국립생태공원

청정 자연 그 자체를 느끼고 싶다면 여행객들이 파카야 사미리아 국립생태공원을 가길 추천한다. 파카야 사미리아 국립공원은 60% 이상이 열대우림인 이키토스에 위치한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아마존 보호지역이다. 하늘을 그대로 비추는 맑은 강물과 천혜의 자연이 만들어 낸 다채로운 빛깔의 경관은 보기만 해도 힐링을 선사한다. 카누 유영으로 큰 부리 새, 핑크 돌고래, 피라냐 등 아마존에만 서식하는 이국적인 야생 동물을 찾아보거나 호화로운 크루즈를 타고 통유리로 된 창문을 통해 아마존의 석양을 가까이 즐길 수 있다.

# 하늘과 가장 가까운 호수, 티티카카 호수

가슴까지 뻥 뚫리는 파란 하늘을 가까이에서 보고 싶다면 티티카카 호수가 여행지로 제격이다. 페루의 남부 도시 푸노에 위치한 티티카카 호수는 해발 3810m에 위치해 세계에서 가장 높은 호수로 ‘하늘과 가장 가까운 호수’로 불리며 탁 트인 경관을 자랑한다. 호수에는 자연적으로 형성된 섬들을 비롯해 갈대로 만든 인공 섬 우로스까지 85개 이상의 크고 작은 섬들이 이색적인 경관을 이룬다. 그중 주민들이 갈대를 엮어 만든 인공 섬 우로스에서는 잉카 문명이 깃든 전통의식과 현지 생활상을 경험할 수 있으며 타킬레 섬에서는 유네스코 무형 유산에 등재된 수공예 직물을 관람하거나 체험할 수 있어 전세계 여행객에게 주목을 받고 있다.

# 울창한 숲 속에서 즐기는 산림욕, 포막 산림역사보호지구

푸르른 숲에서 상쾌한 산림욕을 즐기고 싶다면 포막 산림역사보호지구가 안성맞춤이다. 페루 북쪽 해안 지역 치클라요 인근에 위치한 포막 산림역사보호지구는 지구상에서 가장 높은 밀도의 유목나무로 이뤄진 숲이다. 숲 속 산림욕을 즐겨도 좋고 많은 종류의 새들이 서식해 탐조 여행지로도 많은 이들이 찾는 명소다. 더불어 잉카 이전 시대의 피라미드를 비롯한 다양한 유적을 보유하고 있어 고고학적 가치를 가지는 곳이다. 여행하기 가장 좋은 시기는 우기를 피한 5월부터 12월 사이다.

한편 페루에서는 잉카문명을 포함한 유서 깊은 역사적 문화유적지를 만나볼 수 있다. 더불어 해안, 고산지대부터 아마존 정글까지 다채로운 지형을 갖추고 있고 유적지 탐험 외에도 크루즈-럭셔리 열차 여행을 비롯해 액티비티 등 목적에 따라 다양한 유형의 여행을 즐길 수 있어 세계인에게 사랑받고 있다.

사진=페루관광청 제공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삼성전자, 인천공항 인근 '영종 휴대폰센터' 오늘(18일) 오픈 icon‘코카인 투약’ 쿠시, 징역형의 집행유예 선고 “범행 인정하고 진지하게 반성” icon정준영 황금폰 유출처, 세월호 참사 포렌식 업체? 압수수색 진행 icon‘노무현과 바보들’, 서거 10주기 맞이 ‘바보 대통령’ 메인포스터 공개 icon'엑소와 만남' 소아암 투병 소녀, 소원 이뤘다 "직접 이름 불러줘...꿈만 같다" icon나만의 메뉴 ‘커스터마이징’ 인기...공차·마라탕·커피 '꿀조합'은? icon‘세계여성의날’, 3월 3주차 트위터 화제 키워드 #캡틴마블 #페미니즘 #인권 icon우르오스, 온라인 바이럴영상 화제...영화·드라마 명장면 '패러디' icon거미, 새 싱글 ‘혼자’ 오늘(18일) 오후 6시 발매...홍대 ‘버스킹’ 뜬다 icon뮤지컬 ‘킹아더’ 강홍석, 기립박수 속 독보적 '멜레아강' 완성 icon다크히어로 ‘헬보이’, 19금 ‘데드풀’ 평행이론 #빨간맛 #블러디액션 #잔망美 icon‘호구의 연애’ 지윤미, 버닝썬 이문호 前 여친?…“가만 있으니 말이 점점 심해져” icon엑소 시우민, 개인 리얼리티 '심포유' 첫 주자...집 공개부터 일상 모습 大방출 icon엑소 수호, 손 끝까지 럭셔리한 '화보 장인' icon태민, 스펙터클 연출+넘사벽 포퍼몬스로 단독 콘서트 성료...1만 5천명 열광 icon‘문제적남자’ 김지석, 뇌블리 5개월 만에 복귀? 출근길부터 험난 iconCJ CGV, 국가고객만족도 영화관 부문 1위 선정...4DX 外 차별화 이끌어 icon방탄소년단·모모랜드·아이즈원 등, SBS '슈퍼콘서트' 1차 라인업 확정 icon롯데시네마, 아르바이트생 ‘드리미’ 감동 이벤트 진행...장학금+호텔숙박권 제공 icon콘서트·전시회·쿠킹클래스·세미나...복합문화공간 ‘레꼴뜨 0318’ 개관 icon‘눈이부시게’ 남주혁 “26살 동갑내기 준하의 고민, 공감할 수 있었다” icon간혈적 단식부터 저탄고지까지...봄맞이 다이어트 '필수 식음료'는? icon슈퍼주니어 예성, '은근한 복근 노출'로 섹시美 발산 icon‘미쓰코리아’ 마크 리퍼트-조니 맥도웰, 이역만리서 한국음식♥ 공개 icon[인터뷰②] ‘별책부록’ 위하준 “‘예쁜누나’ 포상휴가로 첫 해외여행, 20대가 너무 아까워요” icon'조들호2' 박신양-고현정, 법정서 치열한 공방전 예고 '두 맹수의 포효 시작' icon방탄소년단·트와이스, 최애돌 3월 기부천사 등극...최고 누적은 강다니엘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