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대탈출2’ 강호동, ‘믿보’ 탈출폭격기 귀환..."모든게 단서야"

지난 시즌에 이어 강호동이 또 한번 ‘탈출 폭격기’로 활약한다.

17일 첫 방송된 tvN ‘대탈출2’는 지난 시즌보다 한 층 업그레이드된 스케일과 몰입도로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강호동은 멤버들과 다시 만나 더욱 끈끈해진 팀워크로 협동심을 발휘해 탈출에 나섰다. 그는 예리한 관찰력부터 캐비닛을 부수는 괴력까지 다채로운 활약을 선보여 ‘프로 탈출러’로서 존재감을 아낌없이 드러냈다. 먼저 강호동은 멤버들과 눈을 가린 채 들어가게 된 첫 장소인 체육관 강당에서 좌측은 창문이 닫혀있고 우측은 창문이 열려있다는 특이점을 발견해 날카로운 눈썰미를 자랑했다.

이후 체육관 복도에서 모두가 단서를 찾지 못하고 막다른 벽에 부딪혔을 때 강호동은 텅 비어 있는 소화전 내부를 이상하게 여겨 멤버들을 불러 모은 뒤 수상한 버튼까지 발견해 놀라움을 전했다. 이어 피오가 합세해 버튼을 누르자 잠겨 있던 방수기구함이 열리고 지하로 향하는 계단이 드러나 두 사람은 환상의 콤비 플레이로 ‘굿 스타트’라는 호응을 받기도 했다.

또한 그는 C 등급의 카드키를 찾지 못해 또 한 번 난관에 부딪혔을 때 식당이 안쪽에서 잠긴 이유가 있을 것이라며 자신의 생각을 전하고 “모든 사물이 다 단서다” “모든 것에는 이유가 있다” 등의 명언을 남기는 등 존재감을 전하기도 했다.

그뿐만 아니라, 강호동은 명불허전 ‘힘호동’으로 활약해 보는 이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시즌1에서 캐비닛을 두 번 부순데 이어 시즌2에서는 육관 복도에 비치된 캐비닛을 추가로 부수며 ‘기물 파손 상습범’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더해 가까스로 식당 문을 연 뒤에는 가로막혀 있던 테이블과 의자를 단숨에 뚫고 지나가는 등 남다른 괴력을 선보였다.

한편 tvN ‘대탈출2’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사진=tvN '대탈출2' 캡처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랭킹닭컴 선착순 게릴라 이벤트…‘맛있닭 닭가슴살’ 2시간만 완판 icon귀걸이-귀찌, 매혹적인 '주얼리'와 찰떡궁합 스타일링 TIP icon봄, 낭만주의 이정표 터칭...서울시향 ‘말러와 슈트라우스’ 기대해 icon‘이스케이프 룸’, 40만 돌파 눈앞...온몸 자극 스릴+긴장감↑에 관객 호평 icon뮤지컬 ‘그날들’, 하이라이트 영상 공개...엄기준·이필모 등 전출연진 참여 icon‘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 부모 피살…시신 발견장소 각기 달라 icon표창원 의원 ”‘버닝썬 사건’ 윤총경 혼자 해결 가능...이제 검찰에 맡겨야“ icon‘냉부해’ 주호민 “쌍천만 ‘신과함께’로 한남동 건물 구입? 그 정도는 아냐” icon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민우혁-전동석, '뉴지킬' 성공적 첫공...레전드 탄생 icon'국민 여러분' 이유영, 열혈 경찰 변신..."주체적이고 능동적인 캐릭터" icon청년구직활동지원금, 25일부터 신청...만18→34세 미취업자에 최대 6개월 지원 icon벤투호, 오늘(18일) 3월 A매치 소집...이강인-백승호-이승우 존재감 드러내나 icon박진영-신예은, 입맞춤 사이코메트리 시도? "깜짝 반전 있을 것" icon‘경찰총장’ 윤총경, 피의자 전환...유착의혹 관련 3명 대기발령 조치 icon'교회 여중생 폭행' 혼수상태 빠진 4살 여아, 결국 한달만 숨져 icon‘구해줘 홈즈’ 박나래X김광규, 부동산 중개인 변신?...패러디 티저영상 공개 icon'해치' 정일우-권율, '처참한 자태'로 한성부에 강제연행 포착...폭풍전야 예고 icon롯데백화점, 유명산지 한우 ‘미트 델리 페스타’ 진행...최대 50% 할인 icon"전적으로 믿으셔야 합니다"...김서형, 23일 두산 개막전 시구 icon한석규X설경구X천우희 ‘우상’, 압도적 분위기+완벽 케미 담은 현장스틸 공개 icon윤상현♥메이비, 결혼 5년차에 '웨딩 듀엣송'으로 로맨스 재소환(동상이몽2) icon러블리즈, 싱가포르 콘서트로 亞 투어 포문...홍콩·대만으로 열기 잇는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