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박나래, '나 혼자 산다' 수제 향초로 지난달 환경부 행정지도 "모두 수거 조치"

박나래가 팬과 지인들에게 선물한 향초로 환경부로부터 행정 지도 조치를 받게 됐다.

앞서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팬들과 무지개 회원, 그리고 정해인에게 선물할 향초를 만드는 과정을 공개했던 박나래가 지난달 환경부로부터 행정 지도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현행법상 향초를 만들기 위해서는 사전검사와 승인을 받아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가 지정한 안전확인대상 생활화학제품에 향초가 포함되기 때문.

향기를 내는 물질(향초)은 호흡기를 통해 인체에 해를 끼칠 수 있어 안전기준이 일반 초보다 더 엄격하다.

향초를 만들어 본인이 사용할 경우 문제가 되지 않지만, 박나래의 경우 팬들과 지인 등 다수에게 선물했기 때문에 위법하다는 결론.

사진=제이디비엔터테인먼트

박나래 측은 환경부로부터 이같은 통보를 받은 뒤 향초를 모두 수거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앞으로 세심하게 살펴 이 같은 상황이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는 시청자가 환경부에 민원을 제기하며 당국이 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롯데百, 음향전문매장 ‘아이디어&펀’ 오픈...뱅앤올룹슨-보스 外 제품 눈길 icon빅스 혁 "의미 있고 좋은 취지의 덧마루 프로젝트 동참할 수 있어 기뻐" icon신민아, 이정재와 호흡...‘보좌관’서 걸크러쉬 초선의원 맡는다 icon버닝썬 폭행사건 신고자 김상교 “버닝썬 이사와 경찰에 명예훼손 고소당해” icon'연예인 유착의혹' 윤총경, 강제수사 절차...K팝 티켓 받은 부인도 귀국예정 icon[인터뷰②] ‘우상’ 설경구 “현장 즐기는 천우희, 한 수 배웠어요” icon[인터뷰①] ‘우상’ 설경구 “한석규 여유 부러워...스스로 속 긁는 연기 스타일” icon‘아름다운 세상’ 조여정 “좋은 어른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세상 됐으면” icon이용진, 4월 결혼 '품절남'된다...미모의 신부 눈길 icon박유천, 성폭행피해 주장女에 피소...손해배상 청구 및 자택 가압류 iconKFC, ‘굿바이 블랙라벨 폴인치즈버거’ 세트업 프로모션 진행...고객♥ 보답 icon브랜뉴에이, 브랜뉴뮤직 서브레이블 新 아티스트 '빈센트블루' 콘셉트 화보 첫 공개 icon일동후디스, 키덜트 취향저격 ‘후디스 하이봉X육포 키즈 체험단’ 이벤트 진행 icon아이패드 미니·에어, 3년만에 새 제품 출시…애플펜슬 지원 icon컴백 앞둔 아이즈원, 오늘(19일) '아이돌룸' 녹화...4월2일 방송예정 icon‘한끼줍쇼’ 효민, 교남동 한끼에 인지도 굴욕 “혹시 ‘롤리폴리’ 아세요?” icon신예 송원석 "'하나뿐인 내편' 태풍으로 성장, 잊지 않고 보답할 것" icon애니 ‘로스트 버터플라이’ ‘정글북’...‘캡틴마블’ & 韓영화 틈새공략 icon모모랜드, 새 앨범 '쇼미' MV 티저서 엉뚱 발랄매력...타이틀곡 뭐길래 icon왕종명 앵커, 윤지오 실명 요구에 시청자 폭발...‘하차’ ‘사과’ 게시판 도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