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서강대 로스쿨 교수, 강의 중 “버닝썬 영상 친구가 보내줬는데…” 논란

서강대 로스쿨 교수가 버닝썬 사태를 소재로 한 농담을 일삼은 사실이 학생들에 의해 알려졌다.

19일 서강대 한 건물에 ‘서강대 법학전문대학원 甲(갑) 교수님께 올리는 편지’라는 대자보가 붙었다. 해당 대자보에는 ‘서강대 법학대학전문대학원 학생 乙(을)’이라고 작성자를 밝히고 “학생 을은 1명일 수도, 혹은 10명, 132명일 수도 있다”라는 글이 담겼다.

아울러 “갑 교수님은 한 분일 수도 혹은 네 분, 그보다 많을 수도 있다”라고 전했다.

본문에는 강의 중 “버닝썬 무삭제 (유출) 영상이 잘리기 전 빨리 보라고 친구가 보내줬다”라며 “평소 집에 버스를 타고 가는데 그 날은 집에 택시를 타고 갔다. 잘릴까봐 빨리 틀어봤더니 위에는 해가 돌고 있고 아래에서는 무를 자르고 있더라”는 교수의 발언이 담겨 있었다.

또한 “약물을 이용한 강간 피해자이자 디지털 성범죄 피해사례인 ‘버닝선 유출 영상’을 농담 소재로 삼은 교수의 유머는 괜찮지 않다”라며 “피해자가 실재함에도 성범죄 피해를 희화화하는 2차 가해였다”라는 지적이 뒤따랐다.

작성자는 로스쿨 교수가 안희정 전 충남지사 성폭력 사건과 관련해서도 “여자를 조심해야 한다”고 발언했다며 “우리가 조심해야 할 것은 여자가 아닌 ‘왜곡된 성 의식’과 위력의 행사였다”고 밝혔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정부, ‘미세먼지 3법’ 의결…미세먼지 사회재난 규정 icon봄 신학기, 대학 인싸男 필살기 '캠퍼스룩'은 icon‘버닝썬 MD’ 애나, 오늘(19일) 재소환 조사...'마약유통' 질문에 '묵묵부답' icon선미·정가람·김보라, 과감하거나 상큼하거나! '극과극' 매력 발산 icon'글로컬 뮤지컬 라이브'시즌3, 日쇼케이스 '아서 새빌의 범죄' 선정 icon'해치' 청년영조 정일우vs경종 한승현, 대립각 암시...긴장감 大폭발 icon걸스데이 소진, 눈컴퍼니와 전속계약 "다방면으로 지원할 것"(공식) icon슈가 아유미, 본부이엔티와 손잡고 본격 韓 활동 시작 "'인생술집' 촬영 마쳤다"(공식) icon'감성 싱어송라이터' 헤이즈 VS 정세운, 오늘(19일) 컴백...백예린과 맞대결 icon‘사이코메트리 그녀석’ 김권, 돌부처 수준의 철벽? 냉온탕 오가는 매력남 icon유이·레드벨벳 예리, 아이돌 선후배의 상큼발랄 ‘공항패션’ icon마마무, 4월 단독 콘서트 개최...'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 화려한 피날레 icon정우성, 공항마비 부르는 ‘비주얼 정석’...트렌디한 봄패션 눈길 icon[내일날씨] 전국 흐리고 비 소식…22일 기온 크게 떨어져 icon'이희진 부모피살' 피의자, '피살모친' 행세로 연막...계획된 범죄 icon김경수, 보석허가 다음 기일로…재판부 “불허할 사유 없다면 불구속이 대원칙” icon대한항공·제주항공 채용, 예비 승무원들 집중...서류·면접 합격자 발표 icon'22일 컴백' 이적, 신곡 '숫자' 첫번째 티저영상...이적 표 '따뜻한 목소리' icon‘샤잠!’ 데이비드 F. 샌드버그 감독 “모든 장르적 요소 담긴 슈퍼히어로 영화” icon‘샤잠!’ 제커리 리바이 “실제로 ‘애어른’, 15세 소년 연기는 특별한 경험” icon‘샤잠!’ 제커리 리바이X샌드버그 감독, ‘긍정의 힘’ 소년감성 슈퍼히어로 탄생(종합)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