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어스’, ‘곤지암’ 사전예매량 넘었다!...‘겟 아웃’ 신드롬 이어가나

‘어스’가 개봉을 하루 남겨두고 역대급 예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사진='어스' 스틸컷

북미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하며 압도적인 흥행 신드롬을 이어가고 있는 화제작 ‘어스’가 ‘곤지암’ 사전예매량까지 제치며 매서운 기세로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겟 아웃’으로 전세계 관객들에게 새로운 공포를 선사했던 조던 필 감독의 신작 ‘어스’가 26알 오전 9시 30분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예매량 4만6853장을 기록하며 2018년 호러 영화 최고 흥행작 ‘곤지암’의 동시기 사전예매량 약 1만3600장을 가뿐히 뛰어넘었다.

이처럼 뜨거운 흥행의 바탕에는 1020 세대들이 있다. ‘곤지암’도 1020 타겟 관객층의 전폭적인 지지 속에 흥행을 거뒀다, ‘어스’ 역시 호러 영화 장르를 선호하는 1020 세대들의 폭발적인 관심과 함께 흥행 신드롬을 일으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캡처

여기에 조던 필 감독의 전작 ‘겟 아웃’이 신드롬에 가까운 예매 현상을 보였던 만큼 ‘어스’의 예매 돌풍이 만들어낼 폭발적인 흥행세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어스’는 ‘캡틴 마블’을 제치고 북미 오프닝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한 것은 물론 전세계 39개국에서도 ‘겟 아웃’을 뛰어넘는 흥행 스코어를 기록하고 단숨에 제작비 4배 이상의 수익을 거두는 등 폭발적인 전세계적 화제성을 입증했다.

여기에 한국에서는 미리 공개된 조던 필 감독의 “‘겟 아웃’은 미국이 낳고 한국이 길렀습니다” 한국말 그리팅 영상 역시 뜨거운 반응을 일으키며 3월 마지막주 진정한 흥행 강자가 탄생할 것을 예고한다.

애들레이드(루피타 뇽) 가족이 자신과 닮은 ‘도플갱어’를 만나면서 공포에 빠지는 이야기를 담은 ‘어스’는 3월 27일 국내 개봉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블락비 박경, ‘꿈꾸는 라디오’ 공식 DJ 발탁 "발전하는 DJ 되겠다" icon‘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최애 ‘조공’위한 미술품 경매...김재욱과 ‘눈치싸움’? icon‘어벤져스: 엔드게임’, 로다주-제레미레너-브리라슨 내한 확정...14일 아시아 정킷 개최 icon일렉트로닉 듀오 혼네, 방탄소년단 RM과 콜라보곡 27일 전 세계 공개 icon춈미 저격 누리꾼, 공식 사과문 전달 “상처되는 말해서 죄송하다” icon'라디오스타' 채연, 김수현과 볼링 치던 중 소리 친 사연은? icon‘더 길티’, 긴장감↑ 시선집중 스페셜 포스터 2종 공개 icon네이버 V오리지널 ‘리얼하이로맨스’, 발칙 포스터 공개 "졸업 여행서 싹트는 썸" icon'컴백 D-1' 펜타곤, 타이틀곡 '신토불이' 뮤직비디오 티저 '반항기 가득' icon故류장하 감독 유작 ‘뷰티플 마인드’, 감성+감동 울림 메인포스터&예고편 공개 icon29일 컴백 딘(DEAN), 새 싱글 '하루살이' 두번째 뮤비 티저 icon아시아나항공, 감사의견 ‘적정’ 전환...영업손실 800억원 icon전두환 4월 형사재판 방청권 당일 선착순 배부 결정 icon'봄철 단골 보양식' 양고기, 부드러운 식감 '숄더랙' 양갈비 레시피 공개 icon강혁민, ‘정준영 과거 폭로’ 누리꾼 비난에 “친구 팔았다? 같이 논 적 없어” icon최악의 미세먼지! 아이들 위한 ‘안티더스트’ 제품 PICK icon이매리, 4월 미투 폭로예고 "지난 7년간 성추행도 당해, 장자연 재수사에 용기" icon무형문화재 이생강, ‘춘하추동 명인명창’ 공연...대금의 다채로운 선율 icon박지훈, 오늘(26일) 솔로데뷔...워너원 아닌 솔로 아티스트로 첫 스타트 icon‘닥터 프리즈너’ 김병철-진희경, 수상한 만남...팽팽한 긴장감 속 '거래 아닌 협박?' icon‘정소민의 영스트리트’ 하석진, 오늘(26일)부터 스페셜DJ 출격...고민해결사로 변신 icon스티븐연, 반려견 목줄 쩍에 불쾌감 표시? 사과문에도 인성 논란 icon버닝썬 영화? 가상 예고편 공개에 네티즌 “범죄 희화화하면 안돼” icon‘동네변호사 조들호2’ 탈출한 고현정, 시한부의 마지막 모습은? 최종회 관전포인트 3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