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김학의 동영상, 고화질 원본 공개…무테안경까지 뚜렷하게 담겨

김학의 동영상 고화질 원본이 공개됐다.

12일 YTN이 김학의 별장 성접대 의혹의 시발점이 된 ‘김학의 동영상’의 고화질 원본을 공개했다.

사진=YTN

기존 저화질 화면과 달리 김학의 전 차관으로 추정되는 인물의 얼굴이 뚜렷하게 드러난 영상이다. 또 윤중천씨와의 관계에 대한 단서도 포착됐다.

2013년 김학의 전 차관에 대한 경찰 수사 당시 외압이 있었다는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부실수사에 대한 여론이 다시 한번 고조될 것으로 예상된다.

YTN은 해당 영상이 2013년 5월 경찰이 확보했다는 김학의 동영상의 고화질 원본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14일 민갑룡 경찰청장이 “육안으로도 식별 가능할 정도로 명확하기 때문에 감정 의뢰 없이 이건 동일이라는 거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합니다”라는 말과 일맥상통한다.

해당 영상 속에는 김학의 전 차관의 얼굴은 물론 무테 안경까지 선명하게 드러났다.

또 전문기간에 분석을 의뢰한 결과 김학의 전 차관과 동일인일 가능성이 높다는 결론이 나와 눈길을 끌었다.

해당 영상은 윤중천씨가 조카에게 시켜 김학의 전 차관이 나온 장면만 추출해 CD로 복사해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추정됐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마켓컬리, 반려동물 카테고리 확장 기념 이벤트 ‘풍성’ icon도사견 이어 올드잉글리쉬쉽독까지...30대 男, 해운대서 중요부위 물려 icon바이브, 4월 전국투어 시작…신보 ‘디렉터스컷’ 노컷으로 듣는다 icon김해숙X손호준 '크게 될 놈', 전세대 공감 '母子편지' 영상 공개 icon몬스타엑스, 日싱글 ‘Shoot Out’ 골드디스크 획득...발매 5일만에 ‘글로벌 행보’ icon청하, 목소리 재능 기부…EBS 아이돌 낭독 프로젝트 첫 주자 icon차은우X케이스위스, 구매고객 대상 이벤트...얼굴천재가 내 손안에 icon손흥민 다큐 ‘손세이셔널’, 5월 첫방송! 티에리 앙리 출연 ‘월클의 품격’ icon'그것이 알고싶다' 이희진 '부모 피살' 미스터리, 피의자 김다운 정체는? icon삼광글라스, ‘글라스락 창고 대개방’...인기 주방용품 최대 70% 할인 icon‘궁금한이야기Y’ 군산 시신유기 사건, “아버지는 살인범입니다” 딸의 호소 icon다크히어로 '헬보이', 관객 호평 가득 '리뷰포스터' 공개 icon유니클로, 그래픽티를 더욱 특별하게...‘UT 페스티벌’ 오늘부터 시작 icon'2019 모다페', 키부츠현대무용단 등 화려한 라인업...공존-공생의 길 모색 icon마동석X김무열X김성규 '악인전', 메인포스터로 카리스마 大폭발 icon송가인, ‘Tears’ 무대 후 안도의 눈물…동시간대 시청률 ‘올킬’ icon'생일', 4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50만 돌파...'티슈관람' 열풍 icon‘아름다운 세상’ 남다름 동생 김환희 “갚아 줄 거야”…사건 실마리 푼다 icon‘봄의 여신’ 신세경, H&M 친환경 신소재 화보 공개 icon‘궁중문화축전’, 협률사 ‘소춘대유희’ 재연...8인 명인명창 열전 icon설리-이영진-손수현...女연예인들, 낙태죄 헌법불일치 '지지' icon'너목보6' 3MC 김종국-유세윤-이특, 시즌 종영 '스페셜방송'...제작비하인드 공개 icon송승헌, 킹콩by스타쉽 매니지먼트 계약…이동욱-유연석과 한솥밥 icon'녹두꽃' 조정석X윤시윤X한예리, 3人3色 비주얼 캐릭터포스터로 '압도' icon‘그래미 9관왕’ 노라 존스, 'Begin Again' 오늘(12일) 발매...7가지 '색다른 시도' icon韓관광객 '최애 도시' 도쿄!....日-동남아 여행 인기 icon‘아름다운 세상’ 추자현 “역경을 극복해나가는 것이 아름다운 세상” icon차승원X유해진X배정남, ‘스페인하숙’ 영업 시작 후 첫 단체 나들이 icon‘전설의 빅피쉬’ 위너 김진우X지상렬, 아마존 어쌔신 피라루크와 한판 승부 icon‘구해줘2’ 천호진, 외지인 최경석의 숨은 속내는? 연기장인의 압도적인 포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