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공연
‘레미제라블’ 오리지널 콘서트, 3회 연장공연...韓서 만날 마지막 기회

‘레미제라블 프랑스 오리지널팀 내한 콘서트'의 연장 공연이 확정됐다.

사진= 쇼미디어그룹 제공

‘레미제라블 프랑스 오리지널팀 내한 콘서트’ 제작사 측은 지난 3월26일 전 예매처 티켓 오픈 후 VIP석, R석이 조기 매진돼 이같은 흥행에 힘입어 3회 추가 연장 공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당초 마지막 공연일이 5월12일까지였으나 15일까지 연장됐다. 해당 회차의 티켓은 마지막 티켓 오픈일인 23일에 예매할 수 있다.

이번 ‘레미제라블 프랑스 오리지널팀 내한 콘서트’는 30여 명의 프랑스 오리지널 내한 공연팀과 40인조의 오케스트라가 참여해 2시간 동안 평생 잊을 수 없는 환상적인 고품격의 콘서트를 펼치는 공연이다. 1980년에 프랑스에서 초연된 뮤지컬 ‘레미제라블’ 탄생 4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이번 콘서트는 장르 특성상 노래를 통한 연기가 충실하게 이루어지며 배우들의 입장 및 퇴장을 가능하게 해 자연스러운 의상 교체 등을 선보이는 등 실제 뮤지컬과 같은 연기 등을 도입했다. 

이 무대를 위해 특별히 제작된 의상으로 시대의 분위기를 재현하며 신비스러운 레미제라블만의 조명까지 콘서트를 빛내줄 예정이다. 또한 이번 공연은 잊히지 않는 멜로디와 마음을 파고드는 가사들의 주옥같은 레미제라블의 명곡을 통해 전설적인 이야기를 재발견함과 동시에 환상적인 콘서트를 함께 나누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레미제라블 프랑스 오리지널팀 내한 콘서트’는 부산 BEXCO 오디토리움에서도 5월 25일부터 26일 공연이 예정돼 있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임라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술 한잔 하기 딱 좋은 春!"...특급 호텔 무제한 주류 프로모션② icon에이프릴 나은X페리페라, 상큼함+청순미 가득한 뷰티화보 iconLG 오지환♥쇼호스트 김영은, 임신 4개월째...올초 혼인신고 마쳐 icon"술 한잔 하기 딱 좋은 春!"...특급 호텔 무제한 주류 프로모션① icon'생일' 전도연, 우디네영화제 평생공로상 수상+명예의 전당 등극 icon'스테이지K' 슈퍼주니어, 눈물바다 녹화현장...희철 "투표는 비밀아닌가요?" 충격 icon[포토] 방탄소년단 정국, 믹스테이프 발표 약속 못 지켜서 죄송해요~ icon'미투' 김기덕 감독 규탄 기자회견, 대책위 "명예훼손? 본인이 저지른 결과" icon대만 화롄서 지진, 최대 진도7...전국+중국까지 '흔들' icon에이핑크 윤보미, 여드름패치 모델발탁 "밝고 당당한 이미지" icon스마트캐스트, 앉은 자리서 한번에 주문! '테이블 키오스크' 출시 icon[포토] 슈가 "'제2의 방탄소년단'은 존재하지 않아" icon'빅이슈' 주진모-한예슬, 키스후 감정변화...인기 아이돌 몰카 에피소드 공개 icon'유느님 오셨다' 유재석, '두데' 출연에 라디오 스튜디오 문전성시 icon"서민정님 해명하세요"...방탄소년단 팬들, 서민정 거짓 선물에 항의 icon[인터뷰①] '왓칭' 강예원 "'데이트 폭력' 소재, 제 일상에서 벌어진 공포였어요" icon[인터뷰②] '왓칭' 강예원 "제 장점 '악바리 근성', 뭐든지 잘 해내고 싶어요" icon'슈퍼밴드' 1회 출연자 프로필 공개...'꽃미남밴드' 더로즈 등 12명 icon"정준영-최종훈 등 5명에 집단 성폭행"...피해주장 女, 19일 고소 icon돈치킨, 가맹점 '상생경영' 마케팅 본격화...리뉴얼 비용 전액 지원 icon반 더 바르트, '챔스 4강행' 前동료 손흥민 응원 "이 친구 100점이야" icon박민영·서현진·박보영·박신혜, 안방 이어 광고시장 점령한 '로코퀸' icon차인표 연출 '옹알스', 오늘(18일) 전주영화제 예매 오픈...웃음+감동 기대↑ icon'더 이스트라이트 폭행사건' 이석철·이승현·이은성, 19일 공판서 증인신문 icon‘기생충’ 제72회 칸영화제 경쟁부문 진출...봉준호·송강호 ‘5번째’ 입성 icon마동석, '악인전'으로 두번째 칸 레드카펫 밟는다..미드나잇 스크리닝 초청 icon'왼손잡이 아내' 하연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