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대화의 희열2’ 유시민 “내 생애 가장 무서웠던 날은...” 고백

‘대화의 희열2’ 유시민이 격동의 1980년대 ‘청년 유시민’을 되돌아본다.

KBS 2TV ‘대화의 희열2’은 시대를 움직이는 ‘한 사람’의 명사와 만나 대화를 나누는 토크쇼다.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만의 인생을 사는 한 사람을 만나 그에게서 배우는 삶의 정수가 시청자들에게 커다란 울림을 선사하고 있다.

오늘(20일) 방송되는 ‘대화의 희열2’ 여섯 번째 주인공으로는 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이자 현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초대됐다. 견고한 논리와 촌철살인의 화술로 무장한 진보 정치인으로, 지적 매력과 유머 충만한 작가이자 방송인으로 다양한 얼굴을 보여줘 왔기에 그와의 내밀한 대화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유시민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 중 하나는 독재정권에 대해 분노를 표출하며 ‘항소 이유서’를 작성했던 열혈청년의 눈빛이다. 이날 그는 반민주에 대항해 목소리를 높이던 1980년대 청년 유시민을 떠올리며 그때의 감정과 생각을 털어놓았다.

유시민은 지금 생각해도 가장 무서웠던 날로 1980년 5월15일 서울역 집회를 꼽았다. 10만명의 학생들이 모여 ‘계엄철폐’를 주장했던 날이다. 그는 5월17일 서울대 학생회실에 혼자 남아 계엄군에게 잡혀가던 순간보다 군중 속에서 더 무섭고 두려움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과연 그 공포의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관심이 더해진다.

유희열은 “그때로 돌아간다면 민주화운동을 다시 할 것 같아요?”라며 질문했고, 유시민은 망설임 없이 “두렵지만 하게 될 것 같아요”라고 답했다. 이어 유희열과 패널들에게 역으로 묵직한 질문을 던져 다양한 생각을 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그가 격동의 1970~80년대를 겪으며 느낀 것들, 두려움 속에서 배운 것들은 무엇일지에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때로는 치열한 깨달음으로 때로는 허심탄회할 위로로 다가올 ‘대화의 희열2’ 유시민 편은 20일 밤 10시45분 방송된다.

사진= KBS 2TV ‘대화의 희열2’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세젤예’ 김해숙, 철없는 사위 이원재 앞에서 눈물샘 터진 사연은 icon‘열혈사제’ 김남길, 사제직 내려놓고 떠나나...최종회 관전포인트 넷 icon효연, H&M 하와이 화보 공개...‘청순+경쾌’ 봄 스타일링 icon‘동상이몽2’ 인교진, 맨손으로 문어잡다...♥소이현과 혹독한 알바체험 icon‘아름다운 세상’ 남다름, 추락사고 당일 서동현과 학교옥상서 다툰 이유는 icon[포토] 용주 "레드벨벨-NCT와 연습생 동기, 기억하고 싶지 않아" icon[인터뷰] '더팬' 용주 "SM 연습생 출신, 너무 힘들어 잘 잊는다" icon‘조장풍’ 김동욱-류덕환, 절친 주지훈으로부터 커피차 선물 인증 icon‘전참시’ 박성광, 프로 견셰프 변신...김지민X병아리 매니저 '지원사격' icon‘슈돌’ 박주호x나은, 건후 스트레스 풀기 대작전 ‘파괴본능 폭발’ icon‘외부자들’ 표창원 “황교안, 21대 총선서 비례대표 가면 ‘세모’ 이미지 못벗어” icon‘구해줘2’ 이솜, 첫 장르물 도전 “원작 뛰어넘는 나만의 캐릭터 그리고파” icon‘배틀트립’ 성시경-김조한, 여수 실내포차 방문...선어회·해물삼합에 ‘감격’ icon‘장난스런 키스’ 역대 대만영화 흥행 1위...수바라기 파워에 ‘나의 소녀시대’ 추월 icon민우혁, 김연자 '십분내로'로 관객 눈물 쏟았으나 벤에 패 '벤 2연승' icon벤 '수은등', 펜타곤-민우혁-정동하까지 꺾었다...파죽 3연승(불후의명곡) icon김홍일, 김대중 전 대통령 잔남 오늘(20일) 오후 별세...최근 파킨슨병 악화 icon"'아모르파티'는 영광스러운 곡"...김연자 '불명'서 울컥 icon소녀시대 '라이언하트' 받쓰, 혜리 "쫌팽이 들었다" icon'lion heart' 받쓰 '도레미' 빅스 라비, icon넉살 "늙은 이승기? 이승기가 나보다 형이다"(놀라운토요일) icon라비, 소녀시대 '라이언하트' 받쓰 중 역대급 똥고집...결국 실패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