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박정수, 며느리 유선에 선전포고 “내가 다빈이 서울대 보낼거야”

박정수와 유선의 싸움이 더욱 커졌다.

사진=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캡처

21일 방송된 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시어머니 하미옥(박정수)와 강미선(유선)의 갈등의 골이 더욱 깊어진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강미선이 정진수(이원재)의 자전거, 낚시대를 팔아 다빈이의 육아돌보미를 고용하겠다고 하며 싸움이 났다. 이때 시어머니 하미옥이 들어와 두 사람 사이에 끼어들었다.

하미옥은 “너 어디서 너 남편한테 막말이니? 너 지금까지 너 남편한테 대했니? 너가 이런 식이니 너희 엄마도 내 아들한테 이러는거 잖아. 벌어오면 얼마나 번다고 유세야”라고 폭언했다. 이에 어이없어하던 강미선은 “저 혼자만 나가서 자전거타고 낚시하는게 정상이라고 보세요?”라며 “어머니 아들만 스트레스 받는줄 아세요? 특히 당신 아들만 감싸는 어머님 덕분에 스트레스받아요”라고 솔직히 말했다.

하미옥은 “너 내가 다빈이 안 봐준다고 이러는 거지? 할머니되면서 할머니 의무 안 한다고 그러는거지?”라며 “너가 이제야 본색을 드러냈구나. 이 아파트에서 살림 차리라고 할 때 순순히 그런다고 할 때부터 알았어”라고 분노했다. 이어 하미옥은 “이제 다빈이 내가 본다. 다빈이 내가 교육시켜서 서울대학교 보낼 거야”라고 폭탄선언을 했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임라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세젤예딸’ 홍종현 “부장님 좋아하면 안되나요?”...김소연 “선배라고 불러” icon봄처럼 화사한 디자인...혁신적 성능 탑재한 ‘주방가전’ 신제품 4 icon스리랑카, 원인 알 수 없는 폭발사고...129명 사망·250명 부상 icon‘코미디빅리그’ 김민교, 태국음식점 '사와디밥' 실검공약 "삼일간 선착순 100명 공짜" icon‘세젤예딸’ 이원재, 좋다할때는 언제고...김해숙에 "장모님? 나한테 낯설어" icon‘세젤예딸’ 박정수, 유선에 “나는 너 포함 젊은 여자들 맘에 안든다” 폭언 icon박항서, 최용수VS안정환 질문에 “당연히 안정환...지도자 자질은 글쎄” 웃음 icon'집사부일체' 전유성, 삼계탕에 홍삼 진액? 일동 ‘얼음’ icon‘궁민남편’ 박항서-안정환, 대결에 ‘반칙’ 난무...“감독님 비켜봐요” icon‘복면가왕’ 걸리버, 데이브레이크 이원석 추정...'빨래' 무대로 감동 전달 icon‘미우새’ 김영광, 놀라운 다리 길이에 신동엽 “나는 바짓단 줄어야하는데” 감탄 icon‘미우새’ 박수홍-임원희, 에버랜드 실내스카이다이빙에 ‘감탄사’ 연발 icon김영광, 소문난 효자...서장훈 “본인은 전세, 어머니부터 집 사드려” icon김종국, 9년만 단독콘서트에 ‘미우새’ 모벤져스-'런닝맨' 팀 총출동 icon김종국 콘서트, 하하 게스트로 등장하자 유재석-이광수-전소민 ‘웃음바다’ icon‘SBS스페셜’ 가회동 집사 빈센트, 스스로 못하는 사회에 일침 icon[오늘날씨] 낮 최고 29도까지 고온현상, 수도권·충남지역 미세먼지 나쁨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