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연천 DMZ 산불' 이틀째 계속, 인명피해 無 산림 약 40㏊소실 '헬기 투입'

지난 22일 경기도 연천군 비무장지대(DMZ) 일대에서 발생한 산불이 23일까지 이틀째 이어져  헬기를 투입해 진화작업에 나섰다.

(사진=연합뉴스)

산림청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22일 오후 4시3분께 북한 황해북도 장풍군 비무장지대에서 난 산불이 오후 6시27분께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남쪽으로 확산됐다.

산림당국은 오늘(23일) 일출과 동시에 산불진화헬기를 투입하려 했으나, 연기가 심해 진화지점 확인에 어려움을 겪다가 현재는 산불진화헬기 5대를 교차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이번 산불로 현재까지 40㏊ 정도의 산림이 소실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지난 22일 강원도에서 산림청 산불진화헬기가 산불 진화 중 잠시 군사분계선을 넘어 월선하는 사고가 발생해 합참이 북측에 우발 상황임을 통보한 바 있어 헬기 운용이 더욱 조심스러운 상황이다. 

산림청에 따르면 일단 헬기를 통한 진화 가능구역까지 불길이 내려오면 진화하는 방식으로 진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오후 늦게 비가 예보돼 있는 만큼 확산 우려는 크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하루만에 또...'불의 고리' 필리핀 남부서 규모 6.4 지진 발생 icon‘어벤져스: 엔드게임’ 사전 예매부터 역대 최고? 독과점 논란에 갈린 명암 icon‘스페인하숙’ ‘트래블러’ 속 스타의 패션은? 차승원-류준열, 트래블룩 눈길 icon바른미래당, '패스트트랙' 합의안 추인...조국 "한국당 반발 이해 힘들다" icon‘곤약+닭가슴살’ 다이어트 황금조합…맛있닭 ‘한끼볶음밥’ 출시 icon샤이니 민호 "영화 '장사리 전투'(가제) 촬영 내내 전쟁치르는 기분" icon'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매력 폭발 '갖고 싶은 금사자!' 입덕 포인트 3 icon김하늘, 아름다운 여유...미리 만나는 '바캉스룩' 화보 icon쌤소나이트, ‘패션명가’ 센트럴 세인트 마틴스와 한정판 캐리어 선봬 icon박훈 변호사 "TV조선서 인터뷰 문의, 윤지오는 당신들과 무관" icon'베카신!' '러브리스' '어글리돌'...굿즈+이벤트로 영화 2배 즐기기 icon트와이스, '아이돌룸' 新 댄스코너 '쟁반 댄스방' 도전...성공할까? icon'어반 뮤직 페스티벌 2019' 1차 라인업, 정준일-선우정아-케이시 등 ‘감성보컬’ icon김영광X크리샤 츄, BYC 라이프웨어 ‘보디드라이’ CF 연인호흡 icon로봇청소기, 스마트카메라 등, Qoo10서 '1인 가구' 사물인터넷 인기 icon써브웨이, '쉬림프 시리즈' 인기 폭발! 한정→정식메뉴 전환 icon‘푸에르자 부르타’, 韓공연 위한 업그레이드...오늘(23일) 개막 '기대감↑' icon세븐틴 민규-호시, '셀럽 알람' 대열 합류....90회 구매시 90일간 사용 icon류준열, '지구의날' 환경보호 활동 실천 "작은 일부터 하려는 의지 중요" icon바이올리니스트 김재영, 라움서 ‘클래식 음악의 도시, 빈’ 리사이틀 개최 icon싱송라 최고은, 英 글랜스톤베리 3번째 공식초청 “좋은 무대 만들겠다” icon패션테러리스트 이제 그만! 다니엘크레뮤, 男직장인 ‘스타일솔루션’ 진행 icon이언주, 패스트트랙 추인에 바른미래당 탈당 “의회 폭거와 다르지 않아” icon삐아, ‘블러틴트’ 캡 조립 불량...오늘(23일)부터 환불 진행 icon'놀토' 측 "뉴이스트 JR-민현, 이번주 녹화...5월 중 방송예정"(공식) icon이동욱, 배우 최초로 네이버 V 팬십 오픈…오늘(23일)부터 가입 icon얼굴에 꽃 피울 ‘봄 메이크업’ 뷰티템 추천 5 icon정부, 일본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금지 해제 거부 “WTO 결정 존중” icon송가인·홍자·정다경, '미스트롯' 예측불허 전개의 주역들 icon김수민작가 대리인 박훈 변호사 "윤지오 '장자연 리스트' 수사과정서 본 것" icon'전통정원' 성락원, 200년만 첫 개방...의친왕의 별궁으로 35년간 사용된 곳 icon‘왼손잡이 아내’ 진태현X이승연, 진실 알아차린 김병기 부부 감금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진태현에 “내 유일한 아들”…이제와서 엄마 노릇 icon‘왼손잡이 아내’ 하연주, 김진우-이수경에 진실고백 “두 사람 모자관계야” icon박유천 “상상 할 수 없는 일” 눈물의 기자회견도 거짓말…마약 양성반응 icon‘애들생각’ 이파니 “아들 형빈이, 4년간 다른사람 손에서 자라…눈치 계속 본다” icon‘애들생각’ 이파니 남편 서성민 “아들 형빈이, 외로울 때마다 글을 쓰더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