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박봄, '봄' 발라드 버전공개...첼리스트 친언니 박고운 지원사격

가수 박봄이 친언니와 함께한 ‘봄’ 발라드 버전을 깜짝 공개했다.

박봄은 24일 오후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지난달 발표한 새 솔로 앨범 ‘Spring(봄)’ 타이틀곡 ‘봄’ 발라드 버전 라이브 영상을 업로드했다.

‘봄’ 발라드 버전은 오랜 공백기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뜨거운 사랑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박봄이 특별히 준비한 선물로, 듣는 이들에게 원곡과는 또 다른 깊은 감성을 선사하고 있다.

특히 이번 라이브 영상에는 박봄의 친언니이자 첼리스트 박고운이 등장해 ‘봄’을 첼로 연주로 선보였다. 박봄은 고급스러운 피아노 연주와 첼로 선율에 맞춰 특유의 호소력 짙은 보컬로 ‘봄’ 발라드 버전을 완성시켰다.

영상 말미 박봄은 “신곡 ‘봄’에 많은 사랑 주셔서 감사하고, 이렇게 발라드 버전을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제 친언니가 많은 도움을 주셨다. 노래가 정말 좋아서 더 설레는 것 같다”고 ‘봄’ 발라드 버전 공개 소감을 전했다.

지난달 새 앨범 ‘Spring(봄)’과 함께 8년 만에 솔로로 컴백한 박봄은 타이틀곡 ‘봄’으로 각종 음악방송 1위 후보 및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와 아이튠즈 11개국 K-POP 송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오랜 공백이 무색할 정도로 성공적인 컴백 행보를 펼쳤다.

한편 박봄은 신곡 발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디네이션 제공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나를 위한 소소한 투자...조아스, 미코노미 전기면도기 3종 출시 icon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뮤비 2억뷰 돌파 '11일만 대기록' icon소소생활, 국민간식 ‘떡볶이·과자·초코바’ 저칼로리 4종으로 출시 icon아이즈원, 'TMI뉴스' 첫 게스트 출격...윤보미 '최애멤'이 예나? icon‘프듀X101’ 국프와 연습생의 첫 만남, 블루카펫 세리머니 관심 집중 icon소주 가격 인상, 참이슬 6.45% ↑...실제 소매가는? icon출산율, 또 역대 최저치 경신…결혼 줄고 이혼 늘었다 icon2019 모다페, 춤으로 ‘공존’ 모색하다...눈여겨볼 무대 5 icon독립영화 반짝반짝전, '든든한 지원군' 영화제 기획 주인공은? icon‘더 뱅커’ 김상중, 유동근 비리저격 시동...채시라, 첫 임원회의서 총탄없는 전쟁 icon‘자백’ 이준호X유재명X윤경호, 이 훈훈한 무엇? 분위기 갑자기 브로맨스 icon전주영화제 초청 '옹알스', 넌버벌 코미디팀 이색 기록 #1 #7 #12 #21-46 icon‘해투4’ 율희 “최민환과 음방서 첫만남...2년후 소개팅해" icon‘그녀의사생활’ 박민영, 정제원 탈덕→김재욱 입덕? 러블리 미소 icon자유한국당, 오신환 사보임 반대...나경원 "패스트트랙 길로 가는 것" icon‘라디오스타’ 정이랑, 봉준호 영화 ‘기생충’ 오디션 도전기 공개 icon토니모리, 환경·이웃 생각하는 ‘그린티 캠페인’ 전개 icon문희상 의장, 한국당 의원들과 설전 중 저혈당 쇼크 증세...병원行 icon'겨울왕국: 디즈니 온 아이스' 얼리버드 티켓, 오픈 하루만에 '예매 1위' iconG마켓-옥션, ‘오늘은 어린이날 우리들 세상’ 프로모션...할인혜택多 icon자유한국당 “문희상, 임이자 성추행…고발조치 할 것” icon전주국제영화제X세이브더칠드런, '아동 권리' 스페셜 토크 프로그램(ft.다니엘 린데만) icon지구 위한 ‘친환경’ 동참...마켓컬리, 천연소재 지퍼백 도입 icon‘아스달연대기’ 김지원, 와한족 탄야로 변신 “날것 그대로의 아름다움” icon컴백 앞둔 뉴이스트, 'FACE'→'BET BET'까지 몰아보는 타이틀史 icon‘조장풍’ 김민규, 트로이목마 침투로 마음의 빚 덜었다 icon'녹두꽃' 한예리, 턱 밑까지 들어온 칼날에도 흔들림 없는 눈빛 icon이국적 느낌 물씬! 해외 NO, 국내 추천 여행지 icon'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X김명수, 티저 공개...'제작발표회 초대 이벤트' icon400년전 한문 '홍길동전' 발견...이윤석 교수 "허균, 한글소설과 무관" icon'빅이슈' 주진모vs김희원, 분노 폭발 직전 대면 포착 '긴장감↑'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NOLZA 2019-09-05 14:36:56

    전 blue rose 앨범 들으면서 왜 박고운씨가 안 했을까 생각했는데 >_< 제가 player list 를 자세히 못 봤나 봐요. 진짜 의미가 큰 곡인데요~ :D 이런 활동을 해준다는게 팬으로써 너무 감사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