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배심원들', 첫 국민참여재판 완벽 재현 눈길 '디테일甲+완성도↑'

‘배심원들’이 첫 국민참여재판의 순간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사진='배심원들' 스틸컷

문소리, 박형식의 만남으로 새로운 케미 탄생을 예고하는 ‘배심원들’이 영화의 완성도를 한층 높인 다양한 디테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08년 우리나라에 처음 도입된 국민참여재판의 실제 사건을 재구성한 ‘배심원들’은 첫 국민참여재판에 어쩌다 배심원이 된 보통의 사람들이 그들만의 방식으로 조금씩 사건의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렸다.

‘배심원들’이 꼼꼼한 사전 취재와 조사 과정을 통해 당시 분위기와 재판 현장을 보다 현실감 있게 그려내 눈길을 끈다. 먼저 극중 재판의 쟁점이 되는 사건의 경우 영화적 긴장감을 유지하면서도 법리적으로 문제가 없게끔 구축하기 위해 50여건의 유사사건을 조사하고 판결이 엇갈린 재판의 판결문 540여건을 참고하는 과정을 통해 각본을 완성했다.

사진='배심원들' 스틸컷

또한 국민참여재판을 소재로 한 만큼 제작진이 가장 공을 들인 건 바로 영화의 주 무대가 되는 법정을 비롯해 배심원실, 재판장실 등 법원 내 공간이었다. 무엇보다 실제 법정의 특징이 명확하게 담긴 공간을 완성하고자 한 제작진은 피고인 및 변호인이 검사와 대등하게 마주 보는 위치에 배치되고 검사석 왼쪽에 배심원석이 배치되는 실제 국민참여재판 법정을 그대로 재현했다.

이는 ‘피고인이 유죄 판결을 받기 전까지는 무죄로 추정한다’는 무죄추정의 원칙에 따라 피고인을 재판장 앞에 앉지 않도록 하는 자리 배치의 의미를 그대로 영화에 담고자 했던 제작진의 의지를 확인할 수 있다. 

국민참여재판의 의미와 무게를 스크린에 고스란히 담기 위해 철저한 사전 조사와 프로덕션 디자인에 노력을 기울여 관객들에게 그 당시 현장을 생생하게 전달할 ‘배심원들’은 5월 15일 개봉 예정이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연우진X김세정 ‘너의 노래를 들려줘’, 박찬환부터 윤복인까지 막강한 중견 라인업 icon엑소 찬열, 첫 솔로곡 '봄 여름 가을 겨울' 오늘(25일) 공개 '설렘송' icon연극 ‘알앤제이’, 재연 확정...고전 ‘로미오와 줄리엣’ 재해석 icon‘막영애17’ 라미란, 낙원사 라부장과 작별인사 “많은 사랑 감사해” icon'어린 의뢰인' 이동휘, 화보로 시크+몽환美 폭발 "가장 중요한 건 '진정성'" icon송윤아, ‘여름에도 우아하게’ 단발 변신 돋보이는 패션화보 공개 icon설인아, 맥주 모델 재계약으로 의리 지켰다 '삿포로의 그녀 활약 기대' icon500여종 와인 한자리에...현대百, ‘더와인쇼’로 '1등급' 와인 대방출 icon독립운동가 나철 선생 후손들, 사진 무단합성 '사바하' 제작사 고소 icon‘구해줘2’ 천호진, 절절한 부성애는 잊어라! 엄태구와 강렬한 대립 icon‘에이틴2’ 이나은-신예은-김수현, '귀염뽀작'+흥폭발 파자마 파티 icon선미, 월드투어 북미·亞 이어 유럽간다...영국-독일 등 5개국 icon인터파크, 신선식품 전문관 ‘프레쉬 파크’…시장 트렌드 반영 ‘리뉴얼’ icon'엑스맨: 다크 피닉스' 진 그레이, 마블 역대급 캐릭터! 능력치 '깜놀' icon집밥+HMR 만남...‘양반 나만의 요리만들기 KIT’ 4종 출시 icon승리, ‘日 투자자 성접대’ 성매매 여성 등 17명 입건 “대부분 혐의 시인” icon라미란x이성경 '걸캅스', 걸크러시 환상 콤비 '제작기' 영상 공개 icon프로골퍼 양용은, 김미진 아나운서와 결혼 "내년 1월 예정" icon김규종·체리필터 손스타, 새로운 도전...‘전시회 개최’ 다방면 활약 icon'갤버스턴', CGV아트하우스 'RUNWAY' 기획전 상영...韓관객에 첫선 icon'5월 14일 입대' 윤지성, 오늘(25일) 스페셜 앨범 발매 '감성 가득 비밀 일기장' icon문희상, ‘오신환 사보임’ 병상에서 허가…바른미래당 팩스로 제출 icon김희철 '옛날사람', 아이튠즈 싱글차트 전세계 7개 지역 1위 icon"5월 황금연휴엔 온가족 함께!"...뉴질랜드 '체험多' 여행지 icon대만서 온 달콤함...버블티에 빙수까지 ‘흑당’ 열풍 icon'게임+업무' 고성능으로 한번에! '하이브리드' 게이밍 기어 icon박유천 측 "필로폰 체내 들어간 과정 살피는 중" 여전히 혐의부인 icon5월 황금연휴 항공권-호텔 예약↑...여행 선호 일정은? icon문 대통령, 고민정 청와대 새 대변인 임명 "여러 세대·계층과 소통 기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