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왼손잡이 아내' 정찬, 이승연과 신경전 "네 아들 진태현에 재산 절대 안줘"

정찬이 이승연과 신경전을 벌였다.

25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에서는 조애라(이승연)와 김남준(진태현)이 60억짜리 그림과 주식을 모두 빼앗겼다.

이날 박강철(정찬)과 이수호(김진우)는 중간에 손을 써서 그림을 빼돌렸고, 정회장은 가품을 가져온 애라와 남준을 "묻어라"라고 명했다. 이때 강철과 수호가 나타났다. 

강철과 수호의 짓이라는 사실을 알게 된 남준과 애라는 신경전을 벌였다. 특히 강철은 애라에 "이수호 우리집 종손이야. 왜 당신 아들 아플까봐서 속쓰려?"라며 남준이 그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다는 사실을 전했다.

애라는 강철에 "당신. 당신 집안 핏줄. 오라그룹 후계자 만들고 싶어하는 것처럼 나도 똑같다. 우리 친정아버지가 오라를 키웠다. 남준이 훌륭하고 똑똑하다"고 했다.

또 "떳떳하게 해라"라고 하는 강철에 "이수호는 당신 첫사랑 자식이지 않냐. 그래서 우리 도경이 신경도 안 쓰고 이수호한테 물려주려고 하는 거 아니냐. 남준이한테 도경이 몫까지 주겠다. 이수호한테 먼지 한 톨도 주지 않겠다"고 했다.

정찬 역시 "아니 우유부단한 박는 죽었다. 당신한테 하나도 안 줄것"이라며 맞섰다.

사진=KBS2 '왼손잡이 아내' 캡처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여름 속으로 풍덩~'착붙' 돕는 메이크업 픽싱 제품 봇물 icon차승원·유연석도 애정하는...쿡방 인기에 주목받는 ‘주방가전’ icon지역·기업 ‘윈윈’...식음료업계, 특산물 발굴로 상생 행보 icon'맨인블랙: 인터내셔널', 헴스워스X테사톰슨 콤비 출격! 메인포스터&예고편 공개 icon김재환, 옹성우-이대휘 이어 시구 출격...‘두산 베어스’ 김재환과 만남 iconSK와이번스, '음주사고' 강승호 임의탈퇴 결정...KBO도 징계 icon차오름 "가족같이 지낸 양호석에 폭행피해, 힘든 결정이었다" 심경 icon“나경원 막은 대학생은 구속하면서...” 녹색당, 바미당의원 고소...의장실·채이배 의원실 점거 자한당은? icon'고질라: 킹 오브 몬스터', 5월 29일 개봉 확정...포스터2종&메인예고편 공개 icon檢, 이재명 ‘징역 1년 6개월’ 구형..."개전의 정없어"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 5...미니스톱 ‘소프트 초코바나나’ 外 icon가정의달, 까사미아 ‘가족愛공간’ 행사...최대 30%할인·사은품 증정 icon윤지오, SNS 심경글→비공개 전환 "母 유방암 수술로 캐나다行, 평범하게 살고싶다" icon여가부 측 "조두순 얼굴·신상, 출소당일 '성범죄자 알림e'에 기재" icon'3명 사상' 제주 이창민, 과속-중앙선침범 교통사고 '불구속 기소' icon황금레시피 부드러운 커피...‘네스카페 수프리모 골드 마일드’ 출시 icon'집단 성폭행 의혹' 최종훈, 출국금지 조치...'단톡방 멤버들' 소환예정 icon토스 아이사랑 이벤트...부모에게 '금리 5%' 혜택 제공 icon자유한국당, 패스트트랙 저지에 총력전…국회회의방해죄 논란 icon'왼손잡이아내' 이승연, 진태현에 "김병기 회장, 금치산자로 몰아야 해" icon아이즈원 최예나, 에이핑크 보미에 팬심 전해 '특급 컬래버 무대까지' 성덕 icon공유, 사쿠라와 깜짝 전화연결? "아이즈원 잘 보고 있겠다" icon리니지2 레볼루션, 업데이트 연기...'완료 시간 미정'에 이용자 불만폭주 icon문희상 의장, 여야 충돌에 '패스트트랙 법안 접수' 의안과 경호권 발동 icon밴쯔, '심의받지 않은 광고' 혐의로 기소...위헌 여부 결정까지 선고 연기 icon정미애, 김연자 '수은등' 첫 소절에 감탄사 터졌다 '홍자 제치고 1위' icon'성접대' 승리, YG 법인카드로 결제...'선긋는' YG 이래도 무관? icon김나희·정다경, 중간집계서 '미스트롯' 결승진출...정미애·홍자·송가인 확정 icon정미애vs두리, '천하장사'로 레전드 미션...농악대까지 합류한 '축제 한마당' icon"강예슬에 찰떡"...하유비vs강예슬, '이따 이따요' 무대...마스터 6:1로 갈렸다 icon숙행, 정다경과 레전드 무대서 '압도적' 몰표+극찬세례(미스트롯) icon'몰표' 김나희vs홍자 '콩깍지'로 러블리 매력발산...붐 "팀명은 '자희'다" icon양호석, '차오름 폭행의혹'에 "시간 지나면 알게 될 것" '진실공방 예고' icon'역전의 여왕' 송가인 1위, 정미애· icon'김연자 울린' 송가인vs 김소유, 정통트로트 '진정인가요'로 맞대결 icon심상정 "숨지마라"vs 나경원 "이게 국회냐?"...아수라장 국회서 '반말설전' icon'라붐 출신' 율희 "올해 23살, 부모님 유재석보다 2살 어려" icon백지원 "산드라 오·오지혜·이하늘 닮은꼴 언급(우리는열혈사이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