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싱글 이슈
이것만은 피하자! 미혼남녀 PICK, 결혼식 최악 민폐하객은?

결혼식에는 흰색 원피스를 입어서 안 되고, 장례식장은 검은 옷을 입고 가야 하는 것이 도리인 것처럼 각종 경조사에는 상황에 맞는 예절이 있다.

신랑 신부의 새 출발을 축하해주는 결혼식 또한 마찬가지다. 그렇다면 결혼식에 참석할 때 신경 써야 할 예절, 하지 말아야할 행동에는 무엇이 있을까?

사진=픽사베이

듀오가 지난 15일부터 26일까지 미혼남녀 총 380명(남 187명, 여 193명)을 대상으로 ‘결혼식 참석 예절’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미혼남녀는 결혼식에 참석할 때 ‘옷’(42.9%), ‘축의금’(20.3%), ‘함께 갈 동행자’(12.4%)를 가장 신경 썼다. 그 외 ‘헤어, 메이크업’(9.7%), ‘결혼식장 도착시간’(8.2%), ‘축하 인사말’(5.8%)에 주의를 기울인다는 의견도 있었다.

결혼식 예절을 신경쓰는 이유는 ‘마땅히 해야 할 도리라서’(48.4%)가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지인이 행복한 결혼식을 치렀으면 해서’(22.9%), ‘결혼하는 지인의 기를 살려주기 위해’(11.1%)가 각각 2위, 3위에 올랐다. 특히 ‘결혼하는 지인의 기를 살려주기 위해’란 답변은 여성(19.2%)이 남성(2.7%)보다 7배가량 높은 수치를 보였다.

예절을 지키는 것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민폐 하객이 되지 않기 위해 하지 말아야 할 행동도 중요하다. 미혼남녀는 ‘흰색 원피스 입고 온 사람’(25.5%), ‘신랑 신부 험담하는 사람’(24.5%), ‘일행 많이 데려와 놓고 축의금 조금 내는 사람’(20.3%)을 민폐 하객으로 선택했다. 그 외 ‘본식 때 계속 떠드는 사람’(10.3%), ‘식은 보지도 않고 바로 밥 먹으러 가는 사람’(6.6%), ‘하객석 비율 안 맞추고 사람 많은 쪽에 굳이 서 있는 사람’(5.8%), ‘술을 너무 많이 마시는 사람’(3.4%)도 불쾌함을 주는 하객으로 지목했다.

민폐 하객 1위에 오른 ‘흰색 원피스 입고 온 사람’의 경우, 남자는 8.6%만 꼽은 데 반해 여자는 42.0%가 꼽아 여자들에게 압도적 지지를 받았다.

한편 만약 민폐 하객이 나의 결혼식에 참석한다면 남자는 ‘결혼식 당일 지인에게 이야기해 대처한다’(28.9%)고 밝혔으며 여자는 ‘화가 나지만 그냥 지나간다’(42.5%)고 답했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임라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아내의 맛’ 조안♥김건우, 애교뿜뿜하다 악담세례…반전美 올빼미 라이프 icon티몬, 내일(1일) 첫번째 ‘퍼스트데이’ 돌입…발렌시아가도 타임특가로? icon‘살림남2’ 최민환♥율희, 울던 재율이도 뚝! ‘육아고수’ 선배에 존경 눈빛 icon'걸캅스', '유쾌-상쾌-통쾌' 관람포인트 #라미란X이성경 #액션 #핵사이다 icon타임스퀘어, 지오지아·지오다노 리뉴얼 오픈 프로모션 혜택 ‘풍성’ iconA형 간염 증상, 발열-구토 함께온다면 발병가능성↑ icon이광수, 모델 눈빛 장착! 분위기 열일한 화보 비하인드컷 공개 icon스트레이 키즈, 마닐라 투어 7000명 열광! '글로벌 K팝 아이돌' 폭풍행보 icon'이몽' 촬영 완료, 이요원X유지태X임주환X남규리 "잊지 못할 순간" icon마동석X김무열X김성규 '악인전', 범접 불가 '아우라' 폭발...2차스틸 공개 icon유호진PD, ‘유퀴즈온더블럭’ 드론 조종? “‘1박2일’ 김민석 PD와 인연” icon뉴이스트, ‘로고송’ 의리남...‘최화정의 파워타임’ 3년만에 완전체 출연 icon굽네치킨, 인기메뉴 소스 3종 담은 '굽네피자' 출시...1030女 취향저격 icon‘청하 동생그룹’ 밴디트, 데뷔 활동 마무리 “성장한 모습으로 돌아올 것” icon‘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로코퀸 바이블’...시청자 매혹한 매력탐구 icon‘아름다운 세상’ 박희순-추자현, 동정아닌 따뜻한 위로와 인정보여주다 icon박유천, '필로폰 구매 4번-투약 6번' 추가 자백...경찰 진술 분석中 icon‘아침마당’ 이홍렬 “과거 야간업소 DJ, 연예인 등용문 별로 없었다” icon'명탐정 피카츄', 800종 포켓몬 대거 등장? 5월 4~6일 유료시사회 개최 iconIFC몰 ‘트릭아트 아쿠아월드’展, 가정의달 맞아 도심 속 바다 체험 icon'마약 혐의인정' 박유천 팬 마지막 편지 "결국 상처만, 후회없는 삶 살길" icon‘여름아 부탁해’ 첫방 시청률 22.0%…종편 및 케이블 포함 월요일 1위 icon싱어송라이터 유승우, 5월 8일 컴백확정..."5월 가요대전 합류" icon'슈퍼밴드' 세상에 없던 조합, 상상을 뛰어넘는 무대의 향연 "Awesome!" icon이케아, 순드비크 기저귀교환대·서랍장 무상 부품제공 icon11번가, 5월 여행주간 맞아 국내여행 최대 10만원 할인 icon골목으로의 초대! ‘앨리웨이 광교’ 오색문화 페스티벌 개최 icon싱그러운 봄 테이블 연출! 이딸라, ‘바다색’ 글라스웨어 선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