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옹알스', 인기유튜버 '영국남자' 만남 성사...영화 비하인드 스토리 공개

‘옹알스’와 영국남자의 만남이 성사됐다.

사진=리틀빅픽처스 제공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초청작 ‘옹알스’가 300만이 넘는 구독수를 자랑하는 인기 유튜버 ‘영국남자’와 만났다.

최초로 한국영화를 소개하는 ‘영국남자’는 올해 전주국제영화제 미니시리즈로 기획된 두 번째 에피소드로 차인표 감독, 옹알스 멤버들과 함께 웃음과 재미, 진솔한 대화까지 모두 담아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옹알스의 연습실에서 진행된 이번 촬영은 ‘영국남자’ 조쉬와 올리가 깜짝 선물로 준비한 야식을 함께 먹으며 영화 ‘옹알스’가 만들어지게 된 계기와 전주국제영화제에 초청된 소감 등 진솔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다.

사진=리틀빅픽처스 제공

또한 옹알스는 전세계를 사로잡은 넌버벌 코미디팀답게 화려한 퍼포먼스를 맛보기로 선보였는데 비트박스부터 저글링까지 옹알스만의 특기를 마음껏 뽐내며 두 영국남자를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이에 조쉬와 올리는 저글링을 직접 배우며 뜻밖의 몸개그를 선사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옹알스’는 12년간 21개국 46개 도시에서 한국의 코미디를 알린 넌버벌 코미디팀 옹알스의 미국 라스베이거스 도전기를 담은 휴먼 다큐버스터다. 배우 차인표와 전혜림 감독의 공동 연출작인 영화 ‘옹알스’에서는 팀의 남다른 도전기뿐만 아니라 리더인 조수원의 암투병, 멤버의 탈퇴 등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꿈과 웃음을 잃지 않는 그들의 빛나는 팀워크가 진솔하게 담겨져 기대를 모은다. 휴먼 다큐버스터 ‘옹알스’는 5월 개봉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연극 '녹천에는 똥이 많다', 이창동 감독 作 무대위로...소시민 삶 조명 icon‘차이나는 클라스’ 박재근 교수 “한국 반도체 산업, 시장 점유율 전세계 1위” icon[기획] '황금종려상' 주인공은?...제72회 칸국제영화제 미리보기(ft.'기생충' '악인전') icon“미세먼지에 지_지마!” 이니스프리, ‘프로듀스 X101’ 컬래버레이션 공개 icon휠라 언더웨어, ‘유미의 세포들’과 만나다...통통튀는 디자인 '눈길' icon‘격조식당’ 김준현vs소유진, 격조있는 식재료 공수! “이건 반칙이야” 신경전 icon[20th 전주국제영화제] '정말 먼곳' '아웃사이드 노이즈', JCP 2020 선정...내년 프리미어 상영 icon'녹두꽃', 오늘(8일) 1~8회 감독판 방송...조정석-윤시윤 변화 궁금증↑ icon[인터뷰②] '걸캅스' 라미란 "윤상현, 기본적으로 사랑스러운 분" icon[인터뷰①] '걸캅스' 라미란 "첫 주연작 부담? 이제는 '뭣이 중헌디' " icon‘보이스3’ 이하나-이진욱, 현실은 화기애애 “최고의 시너지 보여주고 있다” icon참좋은여행, 日교토 여행 추천... 전통가옥 개조 '블루보틀' 인기↑ icon‘수미네반찬’ 송해-유지나, 김수미 서울식당 지원사격…특별무대 icon‘작업실’ 남태현, ♥︎장재인 아닌 고성민 선택? 엇갈린 큐피트의 화살 icon휘성, '에이미 논란' 후 첫 심경 고백 "父 앞에 떳떳해...손가락질 따위 신경 안써" icon[현장] 오마이걸 "해외투어 성료, 韓 노래 따라불러줘 감동" icon개인연습생 임시우, '프로듀스X101' 자진 하차...윤서빈 논란 관계無 icon'완봉승' 류현진, 어버이날 승리 기쁨 "母 생신, 좋은 선물 드릴 수 있었다" icon[현장] 오마이걸 효정 "'내꼬야'-'얌얌송' 잇는 애교송? 기회된다면" icon[현장] 오마이걸 "1위한다면 발레복 입고 무대할 것" icon“‘슈퍼손’이 간다!”...손흥민-토트넘, 사상 첫 ‘챔스 결승’ 가능하나 icon'아빠본색' 태진아, 양념통닭→'양염통닭' 받아쓰기...이루 충격 icon이인영, 더불어민주당 新원내대표 선출 "총선 승리하도록 헌신하겠다" icon"소음주의!"...오늘(8일)부터 수도권 일대 '에어쇼' 연습비행 icon한지성, 인천공항고속도로 사망 女배우 확인..."유족들, 비통한 심정" icon[현장] "4년만 새 출발점"...오마이걸, 한층 성숙해져 돌아왔다(종합) icon바른미래 김관영, 사퇴 결정 "패스트트랙 논란, 책임진다"...15일 新대표 선출 icon'프로듀스X101', 첫 방송부터 영향력·화제성...2위는 황민현 출연 '나혼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