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알라딘', 22일 박정현X존박 '뮤직 쇼케이스'...OST 영어버전 라이브

박정현과 존박이 함께 부른 ‘A Whole New World’를 라이브로 들을 수 있다.

사진=월트디즈니코리아 제공

디즈니 라이브 액션 ‘알라딘’이 ‘A Whole New World’의 한국어 버전인 ‘아름다운 세상’을 부른 박정현, 존박과 함께하는 Magic Carpet Ride(매직 카펫 라이드) 뮤직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이번 쇼케이스는 ‘알라딘’ 국내 개봉을 하루 앞둔 5월 22일 오후 7시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7층 씨네파크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알라딘’은 좀도둑에 지나지 않았던 알라딘(메나 마수드)이 우연히 소원을 들어주는 램프의 요정 지니(윌 스미스)를 만나게 되면서 환상적인 모험을 겪게 되는 판타지 어드벤처 영화다. 이번 쇼케이스가 끝난 후에는 디즈니 코리아 SNS와 ‘아름다운 세상’을 단독 공개한 음원사이트 멜론에서 진행된 이벤트를 통해 추첨된 관객들을 대상으로 하는 시사회가 열릴 예정이다.

이번 쇼케이스에는 13일 발매한 이후 국내 관객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A Whole New World’의 한국어 버전인 ‘아름다운 세상’을 부른 박정현과 존박이 세기의 명곡인 ‘A Whole New World’를 원곡인 영어 버전으로 불러 쇼케이스를 보러 오는 관객들에게 화려한 듀엣송을 선물할 예정이다. 쇼케이스 행사는 오후 7시부터 약 30분간 진행될 예정이며 쇼케이스는 시사 이벤트에 당첨되지 않아도 누구나 참석해 관람할 수 있다.

세기의 명곡을 최고의 가수들이 부르며 1992년 애니메이션에 이어 다시 한번 흥행 돌풍을 예고하는 ‘알라딘’은 5월 23일 국내 개봉 예정이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구하라 前남친’ 최종범, 폭행·협박·몰카 재판 중 “새 미용실 오픈” 소식 전해 icon'배심원들', 예측불가 '당신의 판결은' 영상 공개...재판과정 긴장감↑ icon공덕 SK리더스뷰, 잔여가구 1세대 뿐이지만…시세차익 기대에 관심↑ icon나경원, '5.18 망언' 이종명 제명? "이번주 처리 힘들다" icon미세먼지·황사·꽃가루 기승⋯올봄 유통업계 화두 ‘안티폴루션’ icon신다은X박진우 '수상한 장모', 2차 티저영상 공개...갈등 폭발 기대↑ icon서울 버스파업 비상 수송 대책반 가동…지하철 새벽 2시까지 운행 icon'판벌려' 6월 4일 첫방송, 셀럽파이브 '센터' 도전기 icon'차이나는 클라스' 남보라-B1A4 공찬, 조법종 교수 한국사 테스트 '멘붕' icon장기용, ‘킬잇’→‘WWW’…日 도쿄 팬미팅 개최 ‘대세 행보’ icon'한끼줍쇼' 한혜진, 초인종 고장에 "아싸!"...이경규 당황 icon인천 버스파업 모면, ‘출근대란’ 피했다…임금 인상·정년 연장 협상 icon'로켓맨' 태런 에저튼, 23일 내한 확정...3번째 韓방문 '애정 폭발' icon'영재발굴단' 야구천재 두동현, 이종범 재림?...양준혁 "대형스타감" 극찬 icon김우빈, 조인성과 종교회사 참석…소속사 측 “건강히 잘 지내고 있다” [공식] icon이상득 전 의원, '포스코 비리' 징역 1년 3개월 선고...교도소 수감 icon경기도 버스 파업, 광주·의정부 등 55개 노선 참여…전세버스 투입 icon‘친모 청부살해 시도’ 여교사 “김동성 사랑했다…방해물 없애야겠다고 생각” icon이창엽, tvN ‘미쓰리’ 주연으로 합류…혜리X김상경과 호흡 [공식] icon[현장] 위키미키 최유정 "MV서 전교회장 역, 어깨 올라가더라" icon[현장] 7개월만 컴백, 위키미키만의 틴크러쉬 매력 볼 수 있을 것" icon[현장] 최유정 "아이오아이 재결합? 아직 결정된 것 없다" icon[현장] 김도연 "위키미키만의 강점? 넘치는 에너지와 즐거움" icon‘캐나다 출국’ 윤지오 “가족 구성원에게 감금 및 폭행 당해…신고 접수” icon[현장] "소속사 악재 영향無"...컴백 위키미키, 즐거움+에너지 넘치는 '틴크러쉬' icon먹고 여행하고 사랑하라? 닮은꼴 예능, 신선함 대신 대세만 남았다 icon경기도, 파업 앞두고 시내버스 요금 200원 인상…광역버스 준공영제 추진 icon[인터뷰①] ‘배심원들’ 문소리 "김준겸, 권위적 캐릭터? 두가지 면모지닌 인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