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오신환, 현 지도부 사퇴 압박…채이배-임재훈 사개특위 자진 사임

오신환 바른미래당 신임 원내대표가 현 지도부 사퇴에 목소리를 냈다.

15일 오신환 신임 원내대표가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를 열고 현 지도부에 대한 사퇴를 압박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오신환 원내대표는 손학규 대표 퇴진과 관련 “우리에게 시간이 많지 않다 약속대로 가장 이른 시일 내에 의원단 워크숍을 개최하고 총의 모아 결정할 것’이라고 발언하며 “당 변화의 첫걸음은 현 지도부 체제 전환이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손학규 대표가 이끄는 지도부 진퇴와 새로운 지도체제 구성에 대한 바른미래당 내부의 논의가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오신환 원내대표는 “일단 오늘 결정에 대해 손 대표도 매우 무겁게 받아들일 것”이라며 “총의를 모으기 전에 손 대표를 찾아뵙고, 충언을 말씀드리겠다”라고 밝혔다.

현 지도부 퇴진 방식에 대해서는 “혁신위 구성은 손 대표가 제안했던 것이고, 다른 쪽에서는 지도부의 즉각 퇴진과 비상대책위 체제를 이야기하는 분도 있다. 오늘부터 며칠간 1분 1초도 쉬지 않고 의원들을 뵙고 의논하고 상의하겠다”고 설명했다.

또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 처리와 관련해서는 “본회의 전에 선거제 개혁뿐 아니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검경수사권 조정에 여야가 모두 합의할 수 있도록 역할을 하겠다”라면서도, 선거제 개혁 과정에서 의원수 확대 방안에는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는 입장을 보였다.

개헌 논의 역시 “민주당도 반응하지 않는 논의를 시작할 수 있을까 의구심이 있다”고 말을 아꼈다.

이런 가운데 바른미래당 새 원내사령탑에 오신환 원내대표가 선출되자 당 소속 국회 사개특위 위원인 채이배·임재훈 의원이 자진 사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버닝썬 폭행 피해자’ 김상교, 성추행 혐의로 검찰 송치…피해자 진술-CCTV 분석 icon[현장] 계은숙, 이제 고국 품으로...정규 ‘Re:Birth’로 다시 태어나다(종합) icon‘어벤져스: 엔드게임’ 개봉 22일만에 1300만 돌파…‘아바타’ 이후 10년만의 新기록 icon“타다, 고급택시 시장까지 넘봐” 택시기사, 광화문광장서 대규모 집회 icon[현장] "해체 아닌 팀 유지할 것"...EXID, 전환기 전 마지막 앨범 'WE'(종합) icon'악인전' 김무열 "22일 생일에 칸 상영, 좋은 선물 받은 기분" icon케이뱅크, 412억원 유상증장 결의…자본확충 빨간불? icon[현장] 계은숙 ”이상한 처지와 환경, 마약했던 것 후회...미쳤던 것 같다" icon[현장] EXID 정화 "'미앤유' 뮤비 속 웨딩드레스, 셀카 많이 남겨" icon‘경찰총장’ 윤총경, 직권남용 적용해 송치…뇌물수수 혐의 피했다 icon[현장] EXID "해체 아냐, 향후 완전체 활동 위해 계속 소통할 것" icon[현장] 계은숙 ”모친 부고소식, 심경 말로 다 못해...라이브콘서트가 유일한 꿈" iconLG 구광모·한진 조원태·두산 박정원, 대기업 ‘4세대 총수’ 시대 열렸다 icon[포토] ‘절대그이’ 여진구-방민아-홍종현 “순수한 로맨스 보러 오세요” icon[72회 칸영화제] '성추문 의혹' 김기덕 감독, 필름마켓서 신작 공개 icon유준상, 단독 콘서트 ‘그냥...좋은데’ 개최...배우-감독-가수 종횡무진 icon[현장] EXID LE "발목 부상으로 일부 무대 불참, 안타깝다" icon[현장] EXID 하니-솔지 "팬송 작업중 눈물 펑펑, 멤버들 생각에 짠했다" icon[포토] ‘절대그이’ 홍종현 “입대 시기 미정, 가기 전 마지막 작품일 것 같다”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9...롯데제과 '코코모카바' 外 icon안양교 공사현장서 크레인 사고, 인명피해無...퇴근길 교통정체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기억 되찾다! "건이 우리 아들...수호씨!" icon'왼손잡이 아내' 하연주, '결혼식 파투' 이승연에 "망신살 제대로 뻗치셨네요" icon'배철수의 음악캠프' 마크 마텔, 프레디 머큐리 닮은꼴 화제...16~17일 첫 韓공연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진태현에 복수 꿈꿔 "철저하게 부서뜨리고 싶어!" icon'구속영장 기각' 승리-유인석 전 대표, 성매매 알선만 12차례...경찰 수사 차질 icon'수미네반찬' 강남, '서울 오픈' 알바생 투입 "지금 바로?"...조빈 폭소 icon'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김예령-김사권 관계 회복 노력 "어머니 저희 집 오세요" icon'살림남' 율희, 모모랜드 '뿜뿜' 흥 폭발...최민환 댄스 삼매경 icon'살림남' 유리 딸 사랑-우주, 장난감 선물 쟁탈전...김성수-혜빈 난감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