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악인전', 이틀 연속 韓박스오피스 1위...'엔드게임' 2위 껑충

마동석의 주먹이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사진='악인전' 스틸컷

17일 오전 7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마동석, 김무열, 김성규 주연의 ‘악인전’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제72회 칸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 초청작 ‘악인전’은 16일 17만596명을 동원하며 누적관객수 36만7273명을 기록했다. ‘악인전’은 15일 개봉 후 박스오피스 1위를 계속 지키며 흥행 시동을 걸고 있다.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MCU)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한 계단 뛰어올라 2위를 기록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16일 5만848명의 관객을 모으며 누적관객수 1306만4935명의 성적을 거두며 역대 외화 1위 ‘아바타’가 기록한 1330만명을 제칠 가능성을 높였다.

걸크러시 콤비 라미란, 이성경 주연의 ‘걸캅스’는 3위로 한 계단 내려앉았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기도 했던 ‘걸캅스’는 누적관객수 85만6017명을 기록하며 이번 주말 100만 돌파를 눈앞에 뒀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오늘날씨] 낮 30도 안팎 '더위'...제주-전남 '비' icon정다은 "북한 모략질한 언론인 지목, 경찰서서 신변보호 요청 받아" icon'해피투게더4' 정다은 "전현무는 내 은인, 입사 전 개인까지 체크" icon오정연 "나경은♥유재석 만남은 내 덕, MBC 최종면접서 탈락" icon정다은 "우리나라 4대 재벌남과 소개팅, 감옥 다녀왔다더라" icon오영실 "어린이 프로그램으로 주목, 라디오 우습냐는 오해 억울했다" icon‘더 뱅커’ 김상중vs유동근, 최후의 담판...숨막히는 물과불 명연기 ‘최고의 1분’ icon'더 뱅커' 김태우 新 은행장 됐다...유동근 검찰 자진출두 '해피엔딩' icon'성접대·뇌물혐의' 김학의 구속확정 "도주·증거인멸 우려" icon정다은 "조우종 프리선언, 방송사가 전쟁터면 밖은 지옥이라더라" icon'미스트롯 효콘서트' 강예슬·박성연·숙행 등 붐과 '해뜰날' 관객 '흥' 폭발 icon천불사 실버타운, 무허가·미신고 상태였다 "폐쇄할 수 있지만..."(제보자들) icon천불사 실버타운 입주민 "주지스님 타계 후 방치, 최대 8천만원 주고 입주" icon'은퇴' 이상화 "정말 행복했다...'빙상여제'는 영원히 기억되길" icon'한센병 발언' 김현아 의원, 논란 해명 "정치 품격을 지켜야 한다" icon'헤드샷' SK 나주환, 뇌진탕 증세 외 검사결과 이상無...17일 팀 합류 icon이수, 음악 페스티벌 출연 소식→누리꾼 보이콧...주최측 "혐오-비하 멘트 자제 부탁" icon'은퇴' 이상화, 누리꾼 응원 봇물..."국민에 희망줘 감사하다" icon김재환, ‘어나더’ 재킷 커버 2종 공개…소년美부터 섹시함까지 icon'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정제원母' 이일화 친모 '충격'...2049 시청률 동시간대 1위 icon엑소 백현, 개인 유튜브 채널 개설...구독자 65만↑ '인기 폭발' icon세븐틴 조슈아, 웹드라마 '에이틴2' 특별출연 눈길 "잊지 못할 추억"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