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배틀트립’ 노라조, 따개비칼국수+약소불고기+독도새우...울릉도 먹방 ‘침샘폭발’

베일에 가려져 있던 울릉도의 물빛, 천혜의 자연환경, 먹거리가 시청자 오감을 사로잡았다.

18일 방송된 KBS 2TV ‘배틀트립’에서는 ‘국내 섬 여행’을 주제로 노라조 조빈-원흠과 트와이스 다현-채영-쯔위가 여행 설계자로, 더보이즈 주학년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울릉도로 떠난 노라조의 ‘니가 사는 그섬 투어’가 소개돼 전국 시청률 4.4%를 기록했다.

이날 ‘배틀트립’은 신비의 섬 울릉도에 입도했다. 노라조 조빈-원흠은 행남 해안산책로 트래킹으로 본격적인 여행을 시작했다. 250만년 전 화산으로 인해 형성된 기암괴석의 절경과 입이 떡 벌어지는 물빛에 VCR을 지켜보던 스튜디오의 모든 이들이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어 노라조는 스노쿨링에 도전, 티없이 맑은 울릉도의 청정 바다를 시청자들에 가감 없이 전달했다.

여행 둘째 날, 노라조는 해안 일주도로를 따라서 울릉도의 명소들을 방문하는 코스를 설계했다. 끝없이 펼쳐진 수평선, 코끼리 바위 등의 해상 비경에 콧노래를 절로 흥얼거려 시청자들까지 들뜨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유일의 바닷속 전망대인 해중전망대를 통해 수심 5~6m의 해중 생태계를 체험하기도 했다. 나아가 울릉도 해상비경 중 으뜸으로 꼽히는 관음도에 방문, 전망대에서 절경을 만끽했고, 노라조 원흠은 “비주얼 쇼크였다”며 카메라에 다 담아낼 수 없는 관음도의 아름다움을 설파했다.

그런가 하면 다양한 먹거리들도 소개했다. 부지깽이 등 특산 나물과 바다향이 그득한 홍합 밥, 약초를 먹고 자란 약소구이와 불고기, 따개비 칼국수와 오징어 숙회, 독도새우 등 군침을 자극하는 명물 퍼레이드에 VCR을 지켜보던 트와이스가 넋을 놓아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 같은 울릉도의 저력에 힘입어 노라조는 87표 대 84표로 트와이스를 꺾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매주 토요일 밤 9시15분 방송.

사진=KBS 2TV '배틀트립' 방송캡처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