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0.0MHz’ 정은지 “에이핑크 멤버들? 서로 연기보고 놀리기 바빠"

정은지가 에이핑크 멤버들과 끈끈한 정을 과시했다. 

사진=(주)스마일이엔티 /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제공

29일 개봉할 영화 ‘0.0MHz’는 세상에 일어나는 초자연 미스터리를 분석하는 대학 동아리 0.0MHz의 멤버들이 우하리의 한 흉가를 찾은 후 벌어지는 기이한 일들을 담는다. ‘0.0MHz’에서 정은지는 귀신을 보는 눈을 지닌 소희 역을 맡아 강렬한 연기 변신을 시도했다. 21일 언론배급시사회에 이어 22일 삼청동 한 카페에서 싱글리스트가 첫 영화 데뷔를 치른 정은지를 만났다.

이날 인터뷰에서 정은지에게 에이핑크 멤버들과 연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냐고 묻자 그는 고개를 저으며 웃음을 터트렸다.

“애들하고는 연기 얘기 전혀 안해요. 연기한 것 가지고 서로 놀리죠. 하영이도 그렇고 작품을 한 애들끼리 로맨스 오글거리는 멘트를 하면 그거 가지고 맨날 놀려요. 그래서 멤버들은 제 작품을 안 봤으면 하기도 해요(웃음)”

“대본 리딩을 같이 하고? 그런 건 상상도 못해요. 소름돋아요. 저희는 만나면 일 얘기는 안 하고 웃긴 짤방 보내고 웃긴 셀카 보내고 그래요. 일 얘기는 콘서트, 이럴 때 빼고는 안 해서 오히려 하는 게 이상해요. 그러고 모니터했다고 하면 놀릴 게 있나 싶기도 하죠”

그렇지만 이번 영화 ‘0.0MHz’는 멤버들이 다 모니터링해줘 깜짝 놀랐다고.

“공포영화 찍는다고 하니까 ‘이러다 우리 전부 공포 영화를 찍는 거 아니야?’ 그러더라고요. 또 영화 촬영 중에 연락이 와서 귀신 잡는 장면을 찍었다고 하니 ‘너 이제 귀신도 잡니’ 이러면서 그 뒤로는 저한테 계속 ‘귀신잡고 왔냐’고 놀리더라고요.

애들이 무서운 것을 못 보는데 제가 멤버들한테 안 무서우니 그냥 봐도 된다고 했어요. 그랬더니 보고나서 너무 무서웠나봐요. ‘안무섭다며 ...’이렇게 메시지를 보냈더라고요. 웬일로 모니터를 해줘서 기분이 좋았죠”

한편 정은지의 첫 영화 주연작 ‘0.0MHz’는 29일 개봉한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수호야 생일축하해' 검색어 장악...엑소 수호 "난 봤지롱, 감사해요 EXO-L" icon엽떡 이벤트에 모바일 앱 접속자 폭주…선착순 14000원 쿠폰 icon[현장] AB6IX(에이비식스) 이대휘 "워너원-MXM 분신같은 그룹, 감사하다" icon24일 美1위 액상담배 '쥴' 출시, 韓궐련형 제품과 경쟁 심화되나 icon‘라디오스타’ 김병지, 막말 중계 최용수에 “지상파에서 그러면 큰일 나” icon[현장] AB6IX(에이비식스) 전웅 "'브리드' 뮤비 미세먼지 전후로 비교해 보길" icon하태경, 손학규 면전에 “나이 들면 정신 퇴락”…바른미래당 내홍 격화 icon약물 성범죄, 탐지 키트로 예방? “누구나 이용 가능”…2년내 개발 추진 icon이적-태연-폴킴-적재-김현우, 7월 첫방 ‘비긴어게인3’ 두번째 라인업 공개 icon구미 옥계동 맥도날드 화재, 인명피해 無...2층 건물 모두 태워 icon타다 이재웅, 최종구 ‘무례하고 이기적’ 지적에 “이분은 왜 이러시는 걸까요?” icon[인터뷰①] '악인전' 김성규 "마동석-김무열과 호흡, 저는 '순둥이'예요" icon[인터뷰②] '악인전' 김성규 "'킹덤' 주지훈, 칸서 즐기라고 하셨어요" icon설리, 또 속옷 미착용 일상 공개...누리꾼 "소신있다" vs "불편하다" icon[현장] "뻔한 길 싫었다"...AB6IX(에이비식스), 브랜뉴 사활 건 첫 아이돌그룹 icon‘왕좌의 게임’ 결말 바뀔 수도 있다? 원작자 마틴, 추가 집필계획 공개 iconGOT7(갓세븐), 새 앨범 한터 일간차트 정상...MV 1000만뷰 돌파! icon부시, 김포공항 통해 입국…내일(23일) 문재인 면담 후 봉하마을로 이동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