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명지대, 채권자에 파산신청 당했다...실버타운 사기분양 의혹까지

명지대학교와 명지 전문대학교, 초·중·고교가 속해있는 명지학원이 파산했다.

사진=명지대학교 홈페이지 캡처

학교 법인 명지 학원이 4억 3000만원의 빚을 갚지 못해 파산 신청을 당했다. 법리적으로 파산하는 것이 맞으나 재단에 속한 5개의 학교의 2만6000여명의 재학생이 입을 피해를 우려해 선고는 아직 내려지지 않은 상태다.

채권자 김씨는 명지 학원이 10년째 빚을 갚지 않았다며 지난해 12월 파산신청서를 제출했다. 앞서 채권자들은 2013년 실버타운 ‘명지 엘펜하임’으로 발생한 명지학원의 사기 분양 의혹 사건에서 승소했지만 배상금을 돌려받지 못했다. 이에 채권자들 중 대표로 김씨가 파산 신청서를 제출한 것.

현재 명지대는 2018년 기준 1690억 자산보다 부채가 2025억로, 부채가 심각한 상황이다. 명지학원의 파산 신청 소식에 재학생들의 충격도 크다.

네티즌들은 이 소식을 듣고 “내 친구도 명지대인데 졸업 무사히 할 수 있나요” “명지대 무슨 일이야” “등록금은 전국에서도 비싼 편이면서...명지대 어떡해” 등 우려의 시선을 보이고 있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프로미스나인, 8개월 만에 컴백...내달 싱글 ‘펀 팩토리’ 발매 iconG마켓-옥션, ‘빅스마일데이’ 오늘 최대 20만원 할인쿠폰 제공 icon‘절대그이’ 홍종현, 방민아 “여진구=남자친구” 고백에 질투 폭발 icon[오늘 날씨] 낮 최고 33도...초여름 날씨 시작 icon'골목식당' 백종원, 여수 꿈뜨락몰 솔루션 포기? "장사하기 싫으면 그만 둬라" icon'골목식당' 백종원, 여수 꿈뜨락몰 양식집 '정어리 파스타' 극찬 "이건 예술" icon'김학의 사건' 윤중천, 구속영장 발부...검찰 수사 급물살 icon노무현 서거 10주기 추도식, 여야4당 대표 집결…자유한국당 “황교안 대신 대표단 참석” icon기업 85%, 채용 진행해도 뽑고 싶은 인재 없다...이유는 icon배진영, 단독화보집 스포일러...美친 ‘몽환 비주얼’ 눈길 icon삼성전자 이재용, 부시 전 대통령과 단독면담…호텔서 30분간 대화 icon‘봄밤’ 한지민X정해인, 정통로맨스 통했다...첫만남에 미묘한 기류 icon‘살림남2’ 팽현숙VS김승현母, 남편 앞담화에 급 화해모드…수요예능 1위 icon토익, 오늘(23일) 12일 시험일자 성적발표...이번 평균점수는? icon강효상, ‘한미정상 통화’ 유출 당사자는 현직 외교관…외교부 법적대응 검토 icon사직서 품고 사는 직장인, 퇴사 후 하고 싶은 일 2위 ‘재입사’ icon‘골목식당’ 백종원, 여수 꿈뜨락몰 안일함에 “내가 떠먹어줘야 하냐” 분노 icon‘전현무 열애설’ 허송연 “이상형은 피아니스트 조성진”…가짜뉴스에 울컥 icon정유진-기도훈-남기애, ’유령을 잡아라’ 캐스팅 확정…문근영X김선호와 호흡 [공식]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