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재회한다, 천사 특별임무 시작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과 김명수가 다시 만난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연출 이정섭/제작 빅토리콘텐츠, 몬스터유니온)이 22일 첫 방송됐다. 베일을 벗은 '단 하나의 사랑’은 첫 회부터 판타지 로맨스에 걸맞은 풍성한 볼거리, 흥미진진한 스토리, 매력적인 캐릭터들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특히 발레리나와 천사의 눈부신 만남이 두근두근 설렘을 상승시켰다는 반응.

극중 이연서(신혜선)와 단(김명수)은 첫 회부터 운명적 만남으로 엮였다. 사고로 시력을 잃은 비운의 발레리나 이연서와 인간 세상으로 내려온 장난기 많은 천사 단. 이연서는 인간이 보지 못하는 천사 단을 느끼며 대화까지 나눴고, 이에 당황해하는 천사 단의 모습은 특별하게 엮인 이들의 인연을 짐작하게 했다.

무엇보다 교통사고 현장에서 이연서를 구하는 단의 모습은 강렬한 엔딩을 완성했다. “인간의 생명까지 손대면 그대로 소멸된다”라는 선배 대천사 후(김인권)의 경고를 날려버린 천사 단의 선택은 어떤 결과로 이어질지, 또 단이 저지른 대형 사고로 인해 이들의 운명은 어떻게 변하게 될지, 향후 전개를 향한 궁금증을 치솟게 했다.

이런 가운데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오늘(23일) 3~4회 방송을 앞두고, 이연서와 단이 또 다른 상황에서 재회한 스틸컷을 공개했다. 이 장면은 이연서의 집에서 일할 직원을 뽑는 자리에 지원한 단의 면접 모습이 담겨 있다. 앞선 엔딩과 사뭇 다른 분위기 속에서 재회한 이들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 단은 말끔하게 정장을 차려 입은 채 이연서의 앞에서 면접을 보고 있다. 이연서의 차가운 무표정에 단은 바짝 얼어붙은 모습. 그러나 이러한 적막감도 잠시, 단은 손을 팔랑거리며 특유의 능청스러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반면 이연서는 흔들림 없이 냉정한 표정을 짓고 있어, 면접 결과를 궁금하게 만든다.

이날 천사 단은 소멸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는 특별 임무를 받게 된다. 바로 이연서의 사랑을 찾아주는 것이다. 하지만 사람도 사랑도 믿지 않는 까칠한 여자 이연서와의 재회는 결코 만만치 않을 천사 특별 임무를 예고하고 있다. 과연 단은 이연서의 마음을 어떻게 사로잡게 될까. 제작진은 “단의 뜻밖의 행동이 이연서의 마음을 흔들 예정”이라고 귀띔하며, 본 장면을 향한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단, 하나의 사랑’은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 로맨스를 그린다. 3~4회는 오늘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KBS 2TV ‘단 하나의 사랑’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중소기업 69%, 내년 최저임금 동결 원해...경제부담 원인? icon유정아, 故노무현 10주기 추도식 사회 눈길...누리꾼 "진행 깔끔" 호평 icon'봄밤' 정해인, 응급실서 아들과 포착...이들 父子에 무슨 일이? icon[1인가구 필수템] 가정용 거리 측정기 '보쉬 전동공구 자모 3 세트' icon정태춘-박은옥 부부, 노무현 10주기 추도식 나란히 참석…유정아 사회 icon'고질라: 킹 오브 몬스터', 과학적 설정 눈길...'에듀테인먼트' 기능 기대 ↑ icon문희상,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사 “단 하루도 그리움 떨칠 수 없어” [전문] icon치솟는 환율, 올 여름 휴가는 국내 호텔서 '호캉스'로 즐기자! icon토니모리, 中시장 공략 강화...1분기 중국향 매출 22억원 iconFIFA, 2022 카타르월드컵 48개국 출전계획 철회...경기장 때문? icon롯데제과 설레임, 디자인 변경→신제품·광고 제작까지 '본격 마케팅' icon트와이스, 7월 17일 日싱글 4집 'HAPPY HAPPY' 발매 '상반된 매력' 이미지 icon'축제의 계절' 5월! 뮤페 스타일링 '보헤미안 vs 힙스터' icon'슈돌' 건후, 베이비치노 내려 먹는 귀욤뽀짝 영상 100만 뷰 돌파 icon'나혼자산다' 성훈, 스트레스와의 전쟁선언 '시트러스 향 맡기부터 지인 찬스까지!' icon[포토] '로켓맨' 태런 에저튼X덱스터 플레처 감독 "영화 6~7번 보세요!" iconCJ CGV, 자연 콘셉트 특별관 '씨네&포레'...베트남 관객 접수 icon설현, 가을 감성 물씬 '멀버리' 화보 "나를 사랑하는게 중요" icon'단 하나의 사랑' 이동건, 발레단 예술감독 부임...신혜선과 관계 궁금증↑ icon홍남기 부총리, 리디노미네이션 계획無 "사회적 충격 큰 사안" icon마카롱 일부 제품서 황색포도상구균 검출...21개 중 6개 브랜드 icon[현장]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김소현X윤공주, 2色 안나보여주다...화려함 절정의 무대 icon코트라, '가정간편식 신제품 발표회' 진행...1인가구 트렌드 공유 icon김현미, '3기 신도시 반대' 주민 달래기? "인천2호선, 일산까지 연결" icon[포토]AB6IX '데뷔곡 '브리드' 미세먼지 메시지 담았어요~' icon과체중-비만 아동 73%, 주1회 이상 가공음료 섭취 icon[포토] AB6IX(에이비식스) '워너원·MXM 활동 도움 많이 됐어요~' icon벤투호, 27일 6월 '호주-이란' A매치 소집 명단 발표...선수단 변화 불가피 icon택시 서비스 '불만족' 53%, 대부분 지역-계층 부정적 입장 icon밀레, 독일 자사 공장서 2천만번째 식기세척기 생산 '90년만' icon이른 무더위 효과? 여름메뉴 배달앱 주문수 3배↑ icon토스 펭귄문제 '부대찌개 3인분을 먹으면?' 정답공개는 5월 24일 12시! icon'연애의 맛' 고주원·김보미, 장거리 '썸'에 닥친 위기..냉기류에 안절부절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