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에 분노해 자립했다 '비서 합격'

김명수가 신혜선의 새 비서가 됐다.

23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는 천사 김단(김명수)이 이연서(신혜선)의 비서 면접을 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단은 이연서, 정유미(우희진)에 "꼭 뽑아주십시오. 항상 최선을 다해서 아가씨를 반짝반짝하게 만들어드리고 싶다"고 했다. 그러자 이연서는 "지금 뭐라고 했냐?"고 물었다. '반짝반짝'은 조승환이 생전 이연서에 했던 말이기 때문이다.

면접 끝났으니까 나가라고 하자 김단은 "이 거친 세상에 나 혼자다"라며 동정심을 표했다. 하지만 이연서는 여전히 냉담한 반응을 보였다.

"기운 쭉 빠져있을 줄 알았는데"라며 "사람 못 고친다고 하더니"라고 그를 욕했다. 이를 들은 이연서가 분노하자 김단은 "이왕 들렸다고 하니 한마디만 더 하겠다. 이쁘게 좀 삽시다. 에? 반짝반짝"이라고 소리치고 나갔다.

김단에 분노한 이연서는 그를 따라가느라 지팡이 없이 그 자리에서 홀로 일어서 걸었다. 정유미는 놀랐고, 김단은 이연서의 새 비서로 합격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신혜선, 장현성 각막 받고 시력 돌아왔다 "누구 맘대로!" 절규 icon남규탁, 안혜상 위해 푸짐한 아침상 준비 "공주야 빠빠 먹어야죠" icon'봄밤' 김준한에 "시간 갖자"던 한지민, '친구' 정해인과 만났다 icon한지민, 김준한과 결혼 망설였다 "시간 좀 갖자"(봄밤) icon정아라 '♥강태성' 결혼 앞두고 "축하해 주신 모든 분들 감사" icon'봄밤' 한지민, 결국 정해인 찾아갔다 "친구해요 우리" icon'봄밤' 정해인, 노래방서 급히 병원行...한지민 신경쓰며 짜증 icon이대휘 허리 22인치, 박우진 허벅지 사이즈와 같아 '충격'(TMI NEWS) icon'택시기사 폭행' 한지선 소속사 "잘못 뉘우치고 깊이 반성 중"(공식입장) icon한지선, 만취해 60대 택시기사·경찰 폭행...벌금형 집행유예 선고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김병기 회장에 "미술관 담보로 500억 빌려달라" icon'故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정우성, 생전 사진으로 추모 "새로운 노무현" icon강릉과학단지 수소탱크 폭발, 2명 사망 4명 부상 '수색작업 중' icon'왼손잡이 아내' 오락가락 진태현, 이수경 가족 살렸다 '강남길 병원行' icon롯데주류, 처음처럼·청하·클라우드 출고가 '최대 10%' 인상 icon스타디온, 휴먼 무브먼트 향상 '에너지 플로우™ 1.0' 프로그램 icon[내일날씨] 서울 올해 첫 '폭염주의보'...전국 대부분 한여름 기온 icon'구해줘2' 천호진, 본격 속셈드러내며 긴장감 유발 '소름돋는 이중성' icon'연애의 맛' 고주원·김보미, 장거리 '썸'에 닥친 위기..냉기류에 안절부절 icon김명수, 신혜선고 신경전 "노을만 지면 왜 이러냐" 월권행사(단하나의사랑) icon'단하나의사랑' 김명수, 날개로 신혜선 구했다 '수호천사 변신' icon허송연 icon정영주 "워쇼스키 자매, 윤여정의 탁성 '웰던' 좋아했다" icon오창석 소개팅女 이채은, 아이린 닮은꼴 "모델 일 한다"(연애의맛2) icon김정화 "강동원과 종방연까지 어색해 90도 인사, 소지섭 제일 설렜다" icon'예정화♥' 마동석 "내년에 결혼 계획 있다" 깜짝 고백 icon고주원, 김보미에 "연락 별로 없잖아요?" 돌직구(연애의맛2) icon이주빈 "증명사진, 범죄에 도용돼 법원에서 전화까지" icon이주빈 "레인보우 연습생 출신, 데뷔 전 포기했다"(해피투게더4) icon'표예진♥' 현우 "1년째 공개연애, 거의 매일 데이트한다" icon'정상통화 유출' 강효상 외 주미 대사관 직원 다수 공유...靑 "엄정 대응할 것" icon‘해피투게더4’ 허송연, 동생 허영지 현실자매? “등에 빨대 꽂으려구요” 폭소 icon‘봄밤’ 정해인 子, 한지민에 “엄마?” 관계 급변화…시청률 소폭 하락 icon마동석♥︎예정화 결혼? “캐주얼한 자리에서 한 이야기, 구체적인 계획 NO”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