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싱글 이슈
‘SBS스페셜’ 고독사 갈수록 증가 “변사자 중 의료서비스와 먼 분들 많아”

고독사가 점차 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26일 방송된 ‘SBS스페셜’에는 고독사가 점차 늘고 있다는 법의관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SBS

법의관은 현장 검안을 끝내고 돌아오는 길에 “고독사가 많아요, 되게 많아요”라고 전했다. 이어 “혼자 사는 분이 되게 많고 상대적으로 그런 분들일수록 그리고 저희가 이렇게 출동하는 변사 현장일수록 의료서비스에 노출 안 된 분들이 많아요”라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또 “죽음이 일종에 삶의 과정이잖아요 마지막이기는 하지만 그리고 그 한 사람이 죽음으로써 끝나는 게 아니라 남겨진 사람들의 사람에 영향을 주잖아요 그 죽음이 남은 사람들한테는 그게 가장 큰 일이니까요”라고 전했다.

부검의는 “죽음이 내 것일까? 아닐 거 같아요 나만의 것이 아닐 거 같아요”라며 “이 세상에 혼자 살아가는 사람이 있을까요? 죽음과 삶은 동전의 양면이라고 생각이 되고요 죽음을 바로 바라보면 지금 현재 삶이 조금 더 의미 있어지지 않을까 생각이 되고요”라고 말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BS스페셜’ 법의관, 현장출동해 검안까지 “일평균 변사자 10명 넘게 만나” icon‘보이스3’ 이진욱, 사이코패스 본능 각성? 이민웅 괴물로 인지 icon‘보이스3’ 송부건, 티나 직접 체포 “피해자들한테 미안해해” icon‘보이스3’ 천소장, 임신한 이주여성 영아매매…이하나 “꼭 잡겠다” icon‘미운우리새끼’ 열혈먹뚱, 논산 우어회 애정 “의자왕도 좋아했다더라” icon[리뷰] '알라딘 4DX' 키덜트 취향저격! 매력 만점 '매직 카펫 라이드' icon‘미우새’ 김종국, 실치 매력에 홀릭 “오늘까지만 먹을 수 있어” icon‘미운우리새끼’ 김종국, 충남 당진 먹방투어 “이 계절에만 먹을 수 있어” icon‘미우새’ 김원희 “남편 여사친 의식? 꿀린 건 없으니까…” 폭소 icon‘미운우리새끼’ 박수홍, 손헌수 부모님께 큰절? “나이 차이 별로 안 나” icon‘세젤예’ 홍종현, 김소연 대신 승진…명계남 “네가 감히 사표를 내?” icon‘코빅’ JK김동욱, 데뷔 17년만에 최대 굴욕 임박 “쌍콧물 그리고 노래” icon‘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기태영, 김해숙 잠옷 입고 첫 만남…김하경 당황 icon[현장] 트와이스 사나 "헤이세이 논란' 책임감 느껴 무서웠다" icon‘세젤예’ 최명길, 홍종현 뺨 때리며 “엄마라고 부르지 마!” icon[현장] 트와이스, '컬러풀'하게 체조입성...월드투어 포문(ft.눈물)(종합) icon‘슈퍼맨’ 박주호, 캠핑요리 도전! 토마토 스튜 건후 반응은? icon디즈니 '알라딘' 100만 돌파 눈앞, 韓주말 박스오피스 1위 icon추자현♥︎우효광, 29일 결혼식 앞두고 웨딩화보 공개 '선남선녀' icon[오늘날씨] 전국 대부분 '비'...무더위 한풀 꺾여 icon효린 일진-학폭 논란 진실공방…“피해사실 확인안돼”VS“만나자더니 연락없어” icon방탄소년단, 'MIC Drop' MV까지...韓가수 최다 유튜브 5억뷰 돌파 icon제주공항 윈드시어+강풍특보, '200mm 이상 비' 여객선 운항 차질 icon‘구해줘 홈즈’ 처가살이 예비부부 암사동 대리석 운동장 PICK!…최고시청률 7.1% iconG마켓-옥션 ‘빅스마일데이’...20만원 할인쿠폰 마지막 지급 icon위메프 복권, 6종 할인쿠폰 랜덤으로 지급…100% 당첨 icon송인택 울산지검장, 수사권 조정안 비판 "세월호때 해경 해체와 뭐가 다른가" icon기업 10곳 중 9곳, 수습기간 필요...탈락 유형 1위는 icon'걸캅스', 걸크러시 콤비 通했다! 손익분기점 150만 돌파 icon토스, 제3 인터넷은행 탈락에 “흔들림 없이 금융혁신의 꿈 이어가겠다” icon‘아스달연대기’ 장동건-송중기-김지원-김옥빈, 시청자 매료시킨 아스달 세계관 icon임블리 임지현, 식품위생법-상표법위반 등 혐의로 고소당해 icon한샘, 한부모 가족 나눔 캠페인 후원...1+1 이벤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