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아스달 연대기’ 송중기, 거대문명 입성...아스달 향한 정면승부 예고

‘아스달 연대기’ 송중기가 거대한 문명 아스달에 입성한 후 충격과 공포의 눈빛을 드리운 ‘문명 충돌’ 현장이 포착됐다.

tvN ‘아스달 연대기’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담고 있는 드라마다. 송중기는 인간과 뇌안탈 사이에서 태어난 혼혈 이그트로 함께 살아온 와한족들이 아스달에 끌려가자 그들을 구하기 위해 거대 문명을 상대로 고군분투하는 은섬 역을 맡았다.

지난 2일 방송된 2화에서는 이아르크에서 와한족과 살아온 은섬(송중기)과 와한족 씨족어머니 후계자 탄야(김지원)의 평화로운 일상부터 대칸부대로 인해 시련이 닥친 모습까지 격변의 스토리가 담겼다. 꿈을 만난 은섬은 거짓말쟁이로 몰리는가 하면 말을 훔쳤다는 이유로 내쫓겨질 위기에 처하기도 했지만 정령제 날 푸른 객성의 운명으로 엮인 탄야(김지원)와 알콩달콩 행복한 시간을 보냈던 상태다.

하지만 타곤(장동건)의 대칸부대가 이아르크를 침략, 탄야를 비롯한 와한족 사람들을 끌고 가면서 안타까운 이별을 했다. 이어 엔딩에서는 은섬이 이들을 구하기 위해 전설의 말 칸모르를 타고 내달리는 강렬한 모습이 담겨 앞으로의 스토리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폭등시켰다.

오는 8일 밤 9시 방송될 3화부터 아스달을 향한 은섬의 본격적인 추격이 예고되는 가운데 결국 결전의 장소인 아스달에 입성한 송중기의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태어나서 한 번도 문명 세계에 발을 들여놓은 적이 없던 은섬은 아스달의 거대 문명과 만나 충격을 받는다.

수많은 사람이 오가는 장터에 등장한 은섬이 신묘한 분위기를 감지한 듯 두려움과 놀라움이 뒤섞인 오묘한 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 궁금증을 유발한다. 시종일관 웃음기가 사라진 얼굴로 충격에 휩싸인 은섬의 모습이 펼쳐지면서 아스달에서 과연 어떤 사건이 벌어지며 변화를 겪게 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방탄소년단, 기업가치 2조3천억...SM·JYP·YG 시총 추월 iconNCT127 ‘슈퍼휴먼’, 가온앨범차트 1위...북미투어 사진전 개최 icon유노윤호, 첫 솔로앨범 수록곡 ‘Change The World’ 긍정 에너지 선사 icon‘60일, 지정생존자’ 지진희, 대본리딩 앞두고 세가지 약속…배우들 박수로 화답 iconAB6IX, 추억소환 단체여행...‘브랜뉴보이즈’ 꿀잼 방송예고 icon‘기생충’ 프랑스 오늘(6일) 정식개봉! 미디어 평점 4.8…특별상영 ‘매진’ icon센카, 김새론과 함께하는 ‘퍼펙트 휩 챌린지’ 캠페인 icon‘프로듀스X101’ P.T.S, 오늘(6일) ‘엠카’ 출격! ‘노 모어 드림’ 무대 icon‘골목식당’ 정인선, 꿈뜨락몰 만두집 사장님에 “친구 가능한가요?”…시청률 고공행진 icon하성운, ‘유학소녀’ 다국적 소녀들과 뜻깊은 하루 icon배진영, 첫 단독 화보집 ‘리루트’ 언박싱에 ASMR 메시지까지 ‘팬사랑꾼’ icon방탄소년단, 아이돌 개인 브랜드 평판 올킬…‘독자행보’ 강다니엘 2위 icon‘보이스3’ 이진욱, 궁금증유발러 등극...의문스런 정황, 함정일까 진실일까 icon‘연애의 맛2’ 오창석, 노래방 데이트 이어 심야 사적만남까지...제2의 이필모? icon‘나혼자 산다’ 헨리, 잃어버린 복근을 찾아서...아이스하키 도전기 icon‘해투4’ 정종철 “아내와 큰 부부갈등 있었다”...'옥주부' 탄생비화 공개(ft. 원빈) icon‘기생충’ 500만 돌파...송강호·이선균 “참으로 시의적절” “선을 넘어버려” 감사인증샷 icon'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달밤의 어부바 ‘아련美 폭발’ iconAB6IX, 첫 팬미팅 1만1천석 ‘전석 매진’...괴물신인 ‘리스펙’ icon‘마리텔V2’ 강부자, 해설보다 먹방...이영자 다음 나야나 ‘셀프 엄지척’ icon[리뷰] '엑스맨: 다크피닉스 4DX' 오감만족 돌연변이 액션! 모션체어 디테일 甲 icon[인터뷰①] '기생충' 조여정 "연교役 심플 연기, 봉준호 감독님이 더 잘하셨죠" icon[인터뷰②] '기생충' 조여정 "계획보다 무계획, '기생충' 만난 계기 됐어요" icon고유정, 신상공개 결정에도 얼굴 가리고 유치장 이동 icon‘고액 강연료 논란’ 김제동, 대덕구 행사 취소…“청소년들에게 미안해” icon문재인, 김원봉 언급에 야권 강력 반발…전희경 “북의 전쟁 공로자”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