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지하철 임산부 폭행' 가해자男, 지난달 27일 경찰에 검거

'서울 지하철 5호선 임산부 폭행사건' 가해자가 결국 경찰에 검거됐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지난 5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왔던 임산부석 폭행 사건의 가해 남성을 찾아 지난달 27일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폭행 사건이 벌어졌을 당시에는 신고가 없어 범인 검거가 어려웠다"며 "가해 남성을 잡기 위해 서울교통공사 측으로부터 CCTV 자료를 받아 수사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달 2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임산부석 임산부 폭행 사건에 대해 무관심으로 일관하는 서울교통공사 엄벌해주십시오'라는 제목의 청원글이 게재됐다.

청원인은 자신의 임신한 아내를 폭행한 남성을 고발하며 사건 경위를 적었다. 해당 글에 따르면 지난달 18일 5호선 군자역과 둔촌동역 구간에서 사건이 발생했다.

청원인의 아내는 출근길에 일반석에 앉아있었지만 일반석을 비워주기 위해 임산부석으로 자리를 옮겼다고 한다.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한 남성이 임산부석 옆에 서더니 욕설을 섞어가며 청원인의 아내를 부른 후 발목, 정강이, 종아리에 무차별 폭행을 가했다고 청원인은 주장했다.

당시 지하철이 만석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주변의 만류나 신고는 없었으며, 남성으로부터 욕설을 듣던 임산부는 "임산부가 맞다"고 해명했지만 폭언과 폭행은 계속됐다. 청원인은 녹음기를 켠 아내를 본 남성이 폭언 대신 폭행을 지속했다고 주장했다.

남성이 하차한 후 소식을 전해 들은 청원인은 서울교통공사에 항의했으나 돌아오는 답변은 '왜 당시에 제보를 하지 않으셨나요?'와 같은 말이었다며 "겁에 질린 사람한테 제보하라는게 말이 되냐"고 답답함을 호소했다. 또한 "서울교통공사 측에 대책 마련을 요청하였음에도 알아서 해결하라는 답변 뿐"이라며 억울한 심경을 표했다.

끝으로 청원인은 "제 기능을 하지 못하는 임산부석에 대한 정책 수정"과 "서울교통공사 및 담당자를 엄벌하라"며 가해자에 대한 엄벌을 요구했다.

한편 해당 청원글은 현재까지 2만 5297명의 동의를 얻었다.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워마드, '前남편 살해' 고유정에 '제주 전사' 극찬 논란...누리꾼 분노 icon국내외서 즐기는 초여름 여행! 6월 저가항공 프로모션&이벤트 icon‘헝가리 유람선 침몰’ 추돌 크루즈 선장, 2달 전에도 선박사고 정황 icon여름철 피부, 포인트는 ‘수분’...유수분밸런스 ‘뷰티템’ 주목 icon'강연료 논란' 김제동 "'오늘밤' 시청률 평균 4%...조선일보에 5천만원 기부" icon크리스피도넛, 오늘(7일) 딱 1시간! 오리지널 글레이즈드 더즌 90%↓ iconNC 에디 버틀러, '글러브 걷어차기' 사과 "팬-동료-팀에 죄송하다" icon[인터뷰②] ‘조장풍’ 김경남 “‘런닝맨’ 귀여운 이미지? 유재석 형님의 힘인 거 같아요” icon[인터뷰①] ‘조장풍’ 김경남 “설인아, 멜로 연기로 호흡…너무 재미있었어요” icon뮤지컬 ‘벤허’ 민우혁, 메셀라→ 타이틀롤 벤허로 귀환! '기대감'↑ icon벤투 감독, 손흥민 호주전 선발 출전? "몸상태 좋아...못 뛸 이유없다" icon권나라, A-MAN프로젝트와 손잡고 본격 배우 행보...이종석과 한솥밥 icon자올 닥터스오더, ‘시너지 부스터’ 1+1 증정...오늘(7일) 단 하루만 진행 icon'톡라이브' 토니안, H.O.T. 새 앨범? "언젠가 꼭 낼 계획있다" icon‘뇌섹돌’ 박경, ‘달콤커피 베란다라이브’ 달달함 폭발 icon위너, 직접 찍은 셀피로 '하이컷' 표지장식 '유쾌한 매력' 가득 icon서울 아파트값 30주 연속↓, 28주만에 최저 낙폭 기록 icon유니버설 발레단 '백조의 호수', 발레 본고장 프랑스 파리 공연확정 icon'방구석 1열' 미야자키 하야오 특집...민규동 "'이웃집 토토로' 100번 봤다" iconGOT7(갓세븐), 7월말 日 4번째 미니앨범 'LOVE LOOP' 발매...재킷 이미지 공개 icon'전참시' 이영자, 매니저 추천 메뉴에 "한·중·일 모두 느낄 수 있는 맛" icon"어린이-어른이 모두 만족!"...전세대 공감 '넷플릭스 신작' icon장재인, 남태현 양다리 이어 추가폭로 ''다른 업계 종사자도 건들었구나" icon'나혼자산다' 헨리, 아이스하키옥(獄)에 갇히다...'치열함 200%' icon"청춘들이여 힘내자!"...SK오일로패스, 25~35세 1000명 주유카드 지급 icon아이즈원, 오늘부터 첫 단독콘서트 시동…퍼펙트 매진 icon넷마블, 오늘(7일) 방탄소년단 매니저 게임 'BTS 월드' OST 공개 icon'SBS스페셜' 요한-씨돌-용현, 30년동안 간직한 거대한 비밀(ft.류수영♥박하선) icon‘겟잇뷰티2019’ 레드벨벳 조이, 시상식 비주얼 완성 잇템은?…선크림 검증까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