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이희호 여사,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정치적 동지이자 여성운동가

이희호 여사가 별세했다.

10일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이자 김대중 평화센터 이사장인 이희호 여사가 영면에 들었다.

이희호 여사는 1922년 서울 종로에서 태어났다. 한의사 집안의 딸로 태어난 이희호 여사는 오빠 두 명과 남동생 네 명, 여동생 한 명이 있는 다복한 가정환경에 자랐다. 이후 이화고등여학교, 이화여자전문학교를 졸업하고 1948년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영문과에 입학했다.

서울대학교를 졸업한 해에 한국전쟁이 발발하며 피난살이를 했으나 이희호 여사는 이 가운데도 1세대 여성운동가들과 함께 대한여자청년단, 여성문제연구원 등을 창설해 활동했다.

김대중 전 대통령과는 1951년 부산 피난 시절 한 모임에서 처음 만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1954년 미국으로 건너간 이희호 여사는 램버스 대학교에서 사회학 학사 학위를 취득한 후 스카릿 대학교 대학원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1958년 귀국한 뒤에는 이화여자대학교 사회사업학과 강사로 강단에 서며 여성문제연구원 간사, YWCA 총무, 한국여성단체협의회 이사 등을 역임했다.

1962년에는 당시 정치 낭인이던 김대중 전 대통령과 결혼해 이듬해 큰 아들을 출산했다. 이희호 여사는 김대중 전 대통령의 정치적 동지로 활동하며 민주화 운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1980년 김대중 전 대통령이 내란음모 혐의로 사형을 선고 받았을 때 주고받은 편지는 이후 책으로 출판되기도 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이 제15대 대통령으로 당선되며 1997년부터 청와대 생활을 시작한 이희호 여사는 여성부 설치에 큰 역할을 했다고 평가 받는다. 2002년에는 대한민국 대표로 UN 총회에 참석, 김대중 전 대통령을 대신해 의장의 자격으로 회의를 주재하고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이희호 여사는 김대중 전 대통령이 작고한 뒤에도 동교동계의 정신적 지주로 자리해 왔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故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 노환으로 입원 중 별세…향년 97세 icon김진수, 작곡가 양재선과 스위트홈 공개...카페 방불케 하는 홈바 icon메이비♥윤상현 부부 스킨십에...딸 나온 "하지 마아!" 거부반응 icon소이현 "인교진 집 엘리베이터서 첫 키스, 4층 왔다갔다" icon'알츠하이머' 감우성, 임신한 김하늘에 독설...홀로 눈물(바람이분다) icon'퍼퓸' 신성록, 고원희에 빵점줬다 "넌 싸구려야" 독설 icon'바람이 분다' 감우성·김하늘 이혼했다 "절대 아는 척 말자" icon'알라딘' 오늘(10일) 400만 돌파, '보헤미안 랩소디'보다 빠르다 icon웨이트(weight) 스펠링은? 힌트는 "웨이그흐트"(옥탑방의문제아들) icon정미애 "아들 셋, 시아버지가 돌봐주신다"(풀뜯어먹는소리3) icon동의보감에 소개된 '천연 식욕억제제'는?(옥탑방의문제아들) icon홍자·정미애, '풀 뜯어먹는 소리3' 박나래 '주막' 지원사격 icon'전라도 비하 논란' 홍자 "변명의 여지 없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icon오창석, 윤소이-최성재 결혼식장 찾았다...미소에 분노(태양의계절) icon차돌박이 또는 차돌배기 중 옳은 것은?(우리말겨루기) icon'태양의 계절' 무속인 "최성재와 윤소이 꼭 결혼시켜야 제왕의 길" icon헝가리 침몰 유람선, 11일 오전 인양 시작...와이어 설치 마무리 icon'클래식한' 보트슈즈, '패피'가 전하는 트렌디한 코디법! icon'미드소마', '겟아웃' '어스' 조던 필 감독 극찬 "가장 유니크한 영화" icon유진박, 이모와 통화 후 매니저 사기 알고 '충격'(MBC스페셜) icon文대통령, 이희호 여사 추모 “우리시대 민주주의자…여성 위한 한평생” icon장상·권노갑, 이희호 여사 장례위원회 위원장…“가족 측은 사회장 고려” icon유진박 측근 "매니저K 도박광, 앵벌이 시킨 것이다"(MBC스페셜) icon'AFC 복귀' 최홍만, 기대와 달리 49초만에 미하일로프에 KO패 icon700만 돌파 '기생충', 韓박스오피스 1위...'알라딘' 맹추격 icon‘퍼퓸’ 하재숙, 첫사랑 신성록 두 손으로 번쩍! 수도권 시청률 7.3% icon[오늘날씨] 전라·강원·경상도 '비' 소식...미세먼지 '좋음'~'보통' icon‘지역상생형’ 밀양형 일자리 만든다…신규 일자리 창출에 기대 icon'부실조사 논란' 헝가리 경찰, 가해 유람선 추가 현장조사 icon방탄소년단 팬미팅 MD ‘BT21 매직샵 에디션’, G마켓 단독 선판매 icon류현진 '시즌 10승' 도전, 오타니 상대 '韓日전'...중계방송은? icon‘검법남녀2’ 정재영, 부부 교통사고는 유산 분쟁?…시청률 상승 곡선 icon‘주52시간제 도입’ 버스대란 대비 ‘근로시간 단축 대응반’ 설치 icon故이희호 여사 별세에 “장남 김홍일 만나시라”…박지원 애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