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전두환 부인’ 이순자, 故 이희호 여사 조문…유가족에 위로의 말 건네

전두환 전 대통령의 부인 이순자 여사가 고(故) 이희호 여사의 빈소를 찾았다.

12일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인 이희호 여사의 조문 둘째날, 추모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날 이재용 삼성그룹 부회장은 수행원들을 대동하지 않고 홀로 빈소를 방문했다. 이재용 부회장의 조문 후 박지원 의원은 “어제 삼성그룹 측으로부터 직접 와서 조의를 표하고 싶다는 연락을 받았다. 김대중 전 대통령이 이재용 부회장과는 친분이 없었지만, 이건희 회장과는 재임기간 상당히 대화를 많이 하셨다”고 전했다.

또 김영삼 전 대통령의 차남 김현철씨와 전두환 전 대통령의 부인 이순자 여사 등 전직 대통령 가족들도 빈소를 잇따라 찾아왔다. 이순자 여사는 유가족들과 악수하면서 위로의 말을 건넸다.

정치권 인사들의 발길도 여전히 이어졌다.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와 유성엽 원내대표를 비롯한 지도부는 전날에 이어 다시 빈소를 찾았다.

자유한국당 원유철 의원 역시 오전 10시 20분께 홀로 빈소를 찾았다.

한편 이날 오전 11시 30분부터는 유가족 등이 자리한 가운데 입관 예배가 열렸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호텔서 반려견과 함께! 공혈견·유기견 돕기 ‘제2회 견인공감’ 개최 icon‘정글의 법칙’ 측 “비아이 출연 부분, 최대한 신중하게 편집하기로 결정” [공식] icon싱글's 10 Pick icon이제 하늘에서 즐긴다! 버니니, 제주항공 에어카페 입점 icon2030, ‘탈모주의보’ 내려졌다...두피케어 ‘샴푸대전’ 발발 iconYG 측 "비아이(김한빈) 아이콘 탈퇴 및 전속계약 해지, 책임감 느낀다"(공식) icon리오넬 메시, 2019년 스포츠 선수 수입 1위...호날두-네이마르 뒤이어 icon만다리나덕, 바캉스 필수템 추천...캐리어 vs 슬링백 icon여름 바캉스, 스킨케어+클렌징까지 간편하게 해결! ‘냥 트래블킷’ 3종 출시 icon"격식? 편한 게 최고!"...집돌이-집순이 '컴포터리안' 증가 icon"16년 노하우 담았다"...유노윤호, 첫 솔로앨범에 담은 진정성·열정(종합) icon바캉스용 트래블 스트롤러, 부가부 팝업스토어서 득템하기! icon'기생충' 봉준호 감독, 佛뤼미에르 페스티벌 초청...황금종려상 효과? icon'명탐정 코난: 감청의 권', 7월 24일 개봉...日서 '엔드게임' 제압 눈길 icon‘라디오스타’ 위너 강승윤X슈주 규현, ‘본능적으로’ 2019 버전! 고막남친 콜라보 icon도심 속 짜릿함, 올해 휴가 키워드 '시티바캉스' icon'마약의혹' 비아이, 아이콘 탈퇴한다 "두려워 하지도 못해...팬들께 죄송하다" icon맛있는 호캉스!...콘래드 서울, 여름 패키지 '테이스트 오브 써머' icon[현장] 유노윤호 "보아 선배, 피처링 흔쾌히 수락 감사했다" icon커밍쑨! 장르영화 성지 미쟝센 단편영화제, 13일 예매 오픈! icon제주항공 제이데이, 선착순 1000명에게 결제금액 랜덤 캐시백 지급 icon디자인유나이티드, 7월 개봉 '라이온 킹' 컬래버레이션 티셔츠 출시 icon클렌징, 단계는 줄여도 세정력은 UP! 뷰티업계 '스킵케어' 열풍 icon관세청, 면세점 국산 화장품 ‘면세용’ 표기 시행…국내 불법유통 막는다 icon여자친구 신비-원밀리언, 깜짝 컬래버 성사...‘걸크러쉬’ 퍼포먼스 티저 공개 icon바흐·라모 등... 코엑스에서 바로크 거장과 만나볼까? icon홍콩 시위대 도로 점거에 버스 통행 중단…’범죄인 인도 법안’ 심의 연기 icon가정의달 5월, 은행권 신용대출 5조원 증가…전세 거래량 감소 icon클래식X커피, 부암아트홀의 오감만족 '커피를 사랑하는 당신에게' icon‘♥︎민혜연’ 주진모, 설렘 가득한 웨딩화보 공개 “결혼식 잘 마무리” icon태항호 측 “올가을 일반인 여자친구와 결혼, 예식은 조용히” [공식]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