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관세청, 면세점 국산 화장품 ‘면세용’ 표기 시행…국내 불법유통 막는다

관세청이 면세점에서 판매되는 국산 면세품에 대해 면세점용 물품임을 확인할 수 있는 표시제를 도입한다.

12일 관세청은 면세물품 표시제 시행을 밝히며 면세점에서 판매되는 화장품 등 국산 면세품의 국내 불법유통을 방지하고 건전한 시장질서 확립을 목적으로 한다고 전했다.

사진=연합뉴스/해당 기사와 관련없음

표시방법은 인쇄, 스티커 부착 등 업체가 자율적으로 선택해 시행하면 된다.

이미 지난달부터 화장품 중 면세점에서 매출 비중이 높은 일부 브랜드는 우선 시행에 나섰다. 이에 점차적으로 적용 대상을 확대해 간다는 게 관세청의 방침이다.

외국인이 구매하는 국산 면세품의 경우 현장인도를 허용하고 있으나 이를 악용한 일부 면세물품이 국내에 불법 유통된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그러나 현장인도제 폐지시 출국장 내 인도장 혼잡으로 여행자들의 불편이 가중돼 중소기업 제조 면세품의 매출 하락이 예상되기 때문에, 이를 유지하는 대신 면세물품 표시제의 도입을 결정했다.

또 면세점, 화장품업계, 세관직원으로 구성된 민관 합동단속반을 운영해 주기적으로 국산 면세 화장품에 대한 시중 단속을 추진할 계획이다.

관세청은 현장인도를 악용, 국내에 불법 유통시키는 구매자에 대해서는 최대 1년까지 현장인도를 제한할 예정이다. 더불어 불법 유통시킨 물품이 적발될 경우 보세구역에 반입명령을 내린 뒤 이행하지 않으면 벌금부과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클렌징, 단계는 줄여도 세정력은 UP! 뷰티업계 '스킵케어' 열풍 icon디자인유나이티드, 7월 개봉 '라이온 킹' 컬래버레이션 티셔츠 출시 icon제주항공 제이데이, 선착순 1000명에게 결제금액 랜덤 캐시백 지급 icon‘전두환 부인’ 이순자, 故 이희호 여사 조문…유가족에 위로의 말 건네 icon호텔서 반려견과 함께! 공혈견·유기견 돕기 ‘제2회 견인공감’ 개최 icon장르영화 성지 "미쟝센 단편영화제", 13일 예매 오픈! icon‘정글의 법칙’ 측 “비아이 출연 부분, 최대한 신중하게 편집하기로 결정” [공식] icon싱글's 10 Pick icon이제 하늘에서 즐긴다! 버니니, 제주항공 에어카페 입점 icon2030, ‘탈모주의보’ 내려졌다...두피케어 ‘샴푸대전’ 발발 iconYG 측 "비아이(김한빈) 아이콘 탈퇴 및 전속계약 해지, 책임감 느낀다"(공식) icon리오넬 메시, 2019년 스포츠 선수 수입 1위...호날두-네이마르 뒤이어 icon만다리나덕, 바캉스 필수템 추천...캐리어 vs 슬링백 icon여름 바캉스, 스킨케어+클렌징까지 간편하게 해결! ‘냥 트래블킷’ 3종 출시 icon"격식? 편한 게 최고!"...집돌이-집순이 '컴포터리안' 증가 icon"16년 노하우 담았다"...유노윤호, 첫 솔로앨범에 담은 진정성·열정(종합) icon바캉스용 트래블 스트롤러, 부가부 팝업스토어서 득템하기! icon'기생충' 봉준호 감독, 佛뤼미에르 페스티벌 초청...황금종려상 효과? icon[현장] 유노윤호 "보아 선배, 피처링 흔쾌히 수락 감사했다" icon여자친구 신비-원밀리언, 깜짝 컬래버 성사...‘걸크러쉬’ 퍼포먼스 티저 공개 icon바흐·라모 등... 코엑스에서 바로크 거장과 만나볼까? icon홍콩 시위대 도로 점거에 버스 통행 중단…’범죄인 인도 법안’ 심의 연기 icon키스데이, 촉촉한 ‘립 포인트’ 메이크업으로 로맨틱 데이트 완성 icon가정의달 5월, 은행권 신용대출 5조원 증가…전세 거래량 감소 icon클래식X커피, 부암아트홀의 오감만족 '커피를 사랑하는 당신에게' icon송가인, 단독 리얼리티 ‘뽕 따러 가세’ 론칭..."제 노래필요하면 어디든 간다" icon‘♥︎민혜연’ 주진모, 설렘 가득한 웨딩화보 공개 “결혼식 잘 마무리” icon文대통령, '오슬로 구상' 펼쳐 "반드시 평화를 이룰 것" icon태항호 측 “올가을 일반인 여자친구와 결혼, 예식은 조용히” [공식] icon'태양의 계절' 윤소이 아들 순산, 최성재→오창석 착각 "정말 지켜줄거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