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에 직진...김인권 만난 이유는?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이 김명수를 찾기 위해 나선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이 이연서(신혜선)와 천사 단(김명수)의 커져 가는 감정선을 그려내며 안방극장을 사랑에 빠져들게 만들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단은 인간을 사랑한 천사의 최후를 목격한 뒤 두려움에 휩싸였다. 먼지처럼 소멸된 천사의 모습도 충격이었지만 단을 가장 아프게 만든 것은 남겨진 인간의 슬픔과 상처였다. 다시 이연서에게 혼자 남겨지는 상처를 주기 싫어 단은 그녀의 곁을 떠나기로 결심한 것.

이런 가운데 오늘(13일)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단을 찾아 나서는 이연서의 모습을 공개해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연서는 걱정 어린 표정으로 단의 행방을 묻고 있다. 이연서의 앞에는 대천사 후(김인권)가 있다. 후에게 무슨 말을 들은 것인지, 이연서는 혼란스러운 얼굴을 한 채 생각에 잠긴 모습이다. 특히 단을 떠올리는 이연서의 눈빛에는 애틋한 감정이 담겨 있어 더욱 마음을 뭉클하게 만든다.

이연서는 자신의 곁을 떠난 단을 다시 만날 수 있을까.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단을 그리는 연서의 모습이 절절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함께 있을 때와는 또 다른 애틋한 감정들이 어떻게 표현될지 본 방송에서 단을 그리는 연서의 이야기가 가슴 벅찬 울림을 선사할 것이다”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단, 하나의 사랑' 15~16회는 오늘(13일) 오후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사진=KBS2 '단, 하나의 사랑' 제공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조민아, 레이노병 투병 고백 "손톱 보라색으로 변하고 과호흡에 정신잃기도" icon‘봄밤’ 정해인-김준한, 한지민 두고 본격 갈등? 두 남자의 묘한 ‘신경전’ icon태항호 측 "신부는 6살 연하 비연예인...예식은 비공개 진행" (공식) icon'나혼자산다' 이시언, 절친과 '이른 여름휴가' 떠난다...미친 '얼간美' 예고 icon박지훈, 헬스케어 광고 영상서도 빛난 '윙깅이의 美친 비주얼' icon'연애의맛2' 고주원, 제주도서 "김보미 실제 애인이냐?" 질문에 당황 icon"올 여름 마이펫과 힐링하자"... 순천동물영화제, 8월 개최 icon‘보좌관’ 신민아 “특정인물 참고 NO…초선 의원의 한계점 표현에 중점” icon‘정법’ 측 “비아이 분량 편집..불편없이 전달할 것” 우려에도 15분 ‘확대편성’ icon몬스타엑스, 文대통령 내외 앞에 '한-노르웨이 수교60주년' 공연 성료 icon‘보좌관’ 곽정환 PD “김갑수 다섯번째 호흡, 희소성 떨어져 캐스팅 고민” 폭소 icon‘보좌관’ 이정재X정진영, 영화 ‘사바하’ 이후 두번째 호흡 “너무너무 반가워” icon스타일링 완성은 손목에서...보석 부럽지 않은 '명품워치' PICK7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손준호-김준수-도겸, ‘케미폭발’ 연습실 브이로그 공개 icon[종합] ‘보좌관’ 이정재X신민아, 폼나는 금배지? 날것의 국회가 온다(ft.휴머니즘) icon함평 시위자 폭행논란, 경찰 "방치? 필요한 조치 취했다" 해명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