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法 "수지-국민청원 게시자, 원스픽쳐 스튜디오에 2000만원 배상"

배우 수지가 유튜버 양예원 사건과 관련된 스튜디오로 잘못 알려진 원스픽쳐 스튜디오에 배상금 2000만원을 지급해야 한다.

사진=수지 인스타그램

서울남부지법 민사12단독 반효림 판사는 오늘(13일) 열린 원스픽쳐 스튜디오가 수지와 국가 및 청와대 국민청원글 게시자 2명을 상대로 제기한 소송 결심공판에서 “수지와 국민청원글 게시자 2인은 함께 2000만원과 이에 대한 지연손해금을 지급해라”라는 판결을 내렸다.

다만 재판부는 국가에 대한 청구는 기각했다. 또한 소송비용에 대해서는 “원고와 피고 사이 소송비용 중 5분의 4는 원고가, 나머지는 피고들이 부담하라”고 전했다.

앞서 유튜버 양예원 씨는 지난해 5월, 2015년 합정의 한 스튜디오에서 피팅 모델 아르바이트를 하던 중 성폭력을 당했다고 밝히며 영상을 게재했다. 그 후 청와대 국민청원을 통해 양예원 씨가 피해를 입은 그 스튜디오가 합정 원스픽쳐 스튜디오라고 주장하는 게시글이 올라왔고 수지는 이 글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며 청원을 독려했다.

그러나 이후 이 스튜디오는 해당 사건과 무관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원스픽쳐 스튜디오는 수지 및 국민청원글 게시자 2인, 정부를 상대로 1억원대의 민사소송을 제기했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오니츠카타이거X지방시, 스니커즈 ‘멕시코66지디엑스’ 최초 공개 icon함평 시위자 폭행논란, 경찰 "방치? 필요한 조치 취했다" 해명 icon[현장] 전소미 "3년만 첫 솔로데뷔, 많이 떨리고 설렌다" icon뮤지컬 ‘벤허’ 카이-한지상-민우혁, 강렬한 타이틀영상...기대감 '최고조' icon[종합] ‘보좌관’ 이정재X신민아, 폼나는 금배지? 날것의 국회가 온다(ft.휴머니즘)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손준호-김준수-도겸, ‘케미폭발’ 연습실 브이로그 공개 icon'내한' 포그바 "손흥민 韓최고선수...방탄소년단 알고 있다" icon클라렌X수지, 자연스런 반짝임...원데이 펄렌즈 ‘아스트라’ 출시 icon‘강원 락페스티벌’, 록 음악의 새로운 성지될까...24일 라인업 발표 icon[현장] 전소미 "아이오아이 9인조? 아직 확실한 것 없다" icon정준영 불법촬영 부실조사, 해당 경찰관 검찰 송치..."쉽게쉽게 하자" icon"나혼자 운동한다!" 다이어트 돕는 여름 스포츠 추천3 icon김원중-곽지영-황민현, 패셔니스타 총출동 ‘8 몽클레르 팜 엔젤스’ 론칭 현장 icon'U-20 월드컵' 한국 결승전, '우승 기원' 전국 대규모 거리응원 icon[현장] 전소미 "쇼케이스서 무대 안해, 아직 연습 덜 됐다" icon[현장] 전소미 "JYP→더블랙레이블 이적 이유? 테디에 감동" icon[현장] '연습 덜 된' 전소미, 3년만 감격의 첫 솔로데뷔(ft.무대無)(종합)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