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슈퍼밴드’ 4R, ‘Creep’부터 ‘Still fighting it’까지 실검장악…감성무대 열전

‘슈퍼밴드’가 ‘자유조합’과 ‘점수제’를 도입한 4라운드의 막을 화려하게 올린 가운데 심장을 흔드는 '감성무대'로 금요일 밤을 적셨다.

14일 방송된 JTBC ‘슈퍼밴드’ 10회 오프닝에서는 본선 4라운드 진출자 36명이 ‘자유조합’을 통해 마음 맞는 멤버들과 4인 밴드를 만드는 모습이 그려졌고 총 9팀이 결성됐다. 4라운드는 1대1 팀 대결이 아니라 프로듀서 5인이 주는 무대 점수(100점 만점)의 합산으로 팀 순위를 가린다. 각 무대의 프로듀서 점수는 최고점과 최저점만 공개된다.

결선 전 마지막 라운드인 만큼 각 팀의 색깔이 더욱 분명해진 가운데 환상적인 무대 열전이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 등장한 이찬솔, 케빈오, 홍이삭 등 참가자들의 이름은 물론 프로그램명 ‘슈퍼밴드’와 경연곡 ‘Creep’ ‘Still fighting it’ 등도 역시 포털 실시간 검색어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클래시컬한 편곡과 풋풋한 감성으로 재해석한 김형우 팀 경연곡 ‘Creep’은 포털 실시간 검색어 최상권을 장악하며 ‘슈퍼밴드’ 파워를 제대로 발휘했으며, FLO와 멜론 등 주요 음원 사이트에서도 ‘슈퍼밴드’ 뮤지션들의 이름과 경연곡이 실시간 검색어를 오르내렸다.

첫 번째 무대를 선보인 팀은 김영소 팀(김영소 박영진 박찬영 정광현)이었다. 이들은 국내 최대 크기의 대북을 공수해 온 드러머 정광현의 임팩트 있는 연주로 김영소가 편곡한 ‘아리랑 판타지’를 세련되게 선보여 호평을 받았다.

다음으로 황민재 팀(황민재 김우성 김하진 박지환)이 등장했다. DNCE의 ‘CAKE BY THE OCEAN’으로 흥 넘치고 트렌디한 무대를 선보였다. 하지만 “기대치에 비해 디테일이 다소 부족했다”(윤상)는 아쉬운 평도 나왔다.

세 번째는 김준협 팀(김준협 이찬솔 강경윤 임형빈)의 차례였다. 이들은 아버지가 아들에게 바치는 노래인 ‘Still fighting it’(원곡 벤 폴즈)을 선곡, 진한 감동이 있는 무대를 연출했다. 프로듀서 윤종신은 울컥해 말을 잇지 못했다. 네 번째로 이나우 팀(이나우 홍이삭 케빈오 양지완)이 무대에 올랐다. 지친 사람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내용의 자작곡 ‘너와 함께’는 홍이삭과 케빈오의 투 보컬에 담담한 드럼과 피아노, 기타가 어울려 서정적인 감성을 폭발시켰다.

이날의 마지막 무대는 3라운드 때의 팀을 그대로 유지한 김형우 팀(김형우 아일 홍진호 하현상)의 ‘Creep’(원곡 라디오헤드)이었다. 프런트맨 김형우가 베이스 대신 콘트라베이스 연주에 도전한 가운데, 불후의 명곡을 완전히 색다르게 재해석했다. 이날 계속 박한 점수를 주던 프로듀서 조 한이 김형우 팀에게 98점을 줘 놀라움을 자아냈다.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방송.

사진=JTBC '슈퍼밴드' 방송캡처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스테이지K’ 왕중왕전 슈퍼주니어vs레드벨벳, 살벌한 집안싸움 예고 icon'보좌관' 신민아, '인생캐' 될까...걸크러시 국회의원 변신 icon‘비스트’ 이성민 VS 유재명, 연기괴물 화보공개...상반된 카리스마 작렬 icon‘강적들’ 판문점 귀순병사 오청성 “北, 젊은 세대 사상적 통제 불가능” icon'前남편 살해' 고유정, 재력가 집안 덕에 가석방될까...유가족 우려 icon‘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 셔누X루다, 맹활약 예고 icon‘슈돌’ 문희준X희율, 허니잼 부녀의 요절복통 아침(feat. 수분파티) icon‘녹두꽃’ 윤시윤, 치욕 역사 갑오왜란에 '흑화'...총 들었다 icon‘마리텔V2’ 정형돈, 아이즈원 강혜원과 ‘이색 현피대회’...김영옥, 나문희와 폭풍수다 '꿀잼' icon방탄소년단, 6월 보이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휩쓸어..."1·2·3위 지민-뷔-정국" icon케빈오, ‘슈퍼밴드’ 결선진출 가능성 높였다...홍이삭과 완벽 앙상블 icon남궁민, '나혼자산다'서 반전매력(ft.허당+허세+잔망美) icon스트레이 키즈, ‘밟힌적 없는 길’ 일부 음원공개...폭풍성장 음악행보 icon'김혜자 등판', '모던패밀리' 박원숙과 소녀美+남해 데이트 케미 icon‘호텔 델루나’, '괴팍'아이유X'연약'여진구 캐릭터 티저영상 2종 공개 icon‘집사부일체’ 힌트요정 이국종 교수, “존경하는 사부님” 현대판 허준은 누구 icon‘조선생존기’ 강지환, 타임슬립후 도적떼에 생포...나무에 묶인 ‘인간표적’ 굴욕 iconU-20 결승, 월드컵경기장 응원전서 그룹 스펙트럼 공연 icon‘미스터 기간제’ 티저부터 짜릿...반격눈빛 윤균상vs소름유발 천명고 4인방 icon레드벨벳 조이, 반사판 미모 돋보이는 티저이미지 화제 icon‘정글의법칙’ 레드벨벳 예리, 미모+털털+생존력 ‘화수분’ 매력 뿜뿜 icon‘보이스3’ 진실퍼즐 맞춰지나...차례로 회수되는 '떡밥' 주목 icon‘아스달 연대기’ 송중기, 절대 냉혹전사 흑화...‘쉬마그 은섬’ 예고 icon‘동상이몽2’ 허규, ♥신동미에 “매일 널 안게해줘” 깜짝 ‘복싱고백’ icon‘보좌관’ 이정재-김동준-김갑수, 만신창이 험난 일상...국회가 아니라 전쟁터 iconYG 측 "이승훈 차장=단순 해프닝, 개입 논란 사실 아냐"(공식) icon[현장] 거미, 16년 골수팬에 인형 선물+즉석 생일 축하송까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