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공연
[현장] 거미, 16년차 골수팬에 인형 선물+즉석 생일 축하송까지

거미 콘서트에 16년차 골수팬이 등장했다.

15일 가수 거미는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여섯 번째 전국투어 콘서트 '디스 이즈 거미(THIS IS GUMMY)' 서울 공연을 개최했다. 

'사랑은 없다'로 이날 공연의 포문을 연 거미는 'Because of you'까지 마친 후 관객들에 인사를 했다. 거미는 "이번 공연 제목은 '이것이 거미다'다. 전국투어 하고 서울에 오게 됐다. 근데 평소보다 조금 떨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거미는 "이번 공연은 그동안의 투어 중 좋았던 점들을 모아봤다. 저의 베스트 개념이라고 보면된다. 베스트 콘서트, 베스트 앨범같은 것이다. 처음 공연을 오셨거나 제 음악을 잘 몰라도 한번쯤은 다 들어봤을 곡들로 채웠다"며 기대감을 안겼다.

또한 거미는 관객들과의 대화에서 16년째 거미의 공연을 관람했다는 골수팬과 인터뷰에 감사함을 표하며 인형을 선물했다.

거미는 "저희 매니저가 전국투어를 하면 그 전날 내려가서 술을 한잔 먹고 인형뽑기를 한다. 한 3만원 투자해서 하나 뽑는다. 이건 3만 6천원짜리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여기에 해당 관객은 오늘이 생일이라고 말했고, 거미는 즉석에서 생일 축하송을 불러주며 진심으로 축하했다.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YG 측 "이승훈 차장=단순 해프닝, 개입 논란 사실 아냐"(공식) icon‘대화의 희열2’ 김영하 “‘살인자의 기억법’ 집필, 주위서 극구 만류” icon‘기생충’ 개봉 17일째 800만 돌파...위트만발 감사 인증샷 공개 icon‘보좌관’ 이정재-김동준-김갑수, 만신창이 험난 일상...국회가 아니라 전쟁터 icon[U20월드컵] 축구 결승전, 이강인 앞에서 ‘끌고’ 이광연 뒤에서 ‘밀고’ iconU-20월드컵 결승전, 실내외 응원 명소…지하철·버스 연장 운행 icon‘동상이몽2’ 허규, ♥신동미에 “매일 널 안게해줘” 깜짝 ‘복싱고백’ icon‘아스달 연대기’ 송중기, 절대 냉혹전사 흑화...‘쉬마그 은섬’ 예고 icon‘보이스3’ 진실퍼즐 맞춰지나...차례로 회수되는 '떡밥' 주목 icon추성훈, 오늘 격투기 복귀전...“불안하지만 이겨야” 승부사 기질 가동 icon‘정글의법칙’ 레드벨벳 예리, 미모+털털+생존력 ‘화수분’ 매력 뿜뿜 icon레드벨벳 조이, 반사판 미모 돋보이는 티저이미지 화제 icon‘미스터 기간제’ 티저부터 짜릿...반격눈빛 윤균상vs소름유발 천명고 4인방 icon‘조선생존기’ 강지환, 타임슬립후 도적떼에 생포...나무에 묶인 ‘인간표적’ 굴욕 icon‘집사부일체’ 힌트요정 이국종 교수, “존경하는 사부님” 현대판 허준은 누구 iconU-20 결승, 월드컵경기장 응원전서 그룹 스펙트럼 "불붙여" icon‘슈퍼밴드’ 4R, ‘Creep’부터 ‘Still fighting it’까지 실검장악…감성무대 열전 icon‘호텔 델루나’...'괴팍'아이유X'연약'여진구 캐릭터 티저영상 2종 공개 icon'보좌관' 신민아, '인생캐' 될까...걸크러시 국회의원 변신 icon[현장] 거미 "'혼자' 발표 당시, 혼자 아닌데 왜라는 반응" 조정석과 결혼 언급 icon'불후의 명곡' 데이식스, 흥폭발 '업앤다운' 무대로 스바스바 꺾고 1승 icon'불후의 명곡' 몽니, "역시 선배" 데이식스 꺾고 404표 1승 icon'불후의 명곡' 몽니, 파죽지세 3연승...우승할까? icon[현장] 'OST 여왕' 거미 "가끔 린과 내 노래 제목 헷갈려해" icon'불후' 육중완밴드, '오해피'로 우승...이상민 "원곡보다 낫다" icon[현장] 셀럽파이브 안영미 "거미 노래에 가슴 춤 추고 싶었는데" 팬심인증 icon'도레미마켓' 피오, 젝스키스 '탈출' 받쓰 성공...캐치보이 빛났다 icon'세젤예' 홍종현, 김소연에 ♥고백..."날 다시 사랑하게 될 것" icon'도레미마켓', 소시 '올나잇'으로 박나래 분장쇼 예약...남성팀 勝 icon'아는형님' 임원희, "동갑 강호동 무서워 화장실도 못 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