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불후' 육중완밴드, '오해피'로 우승...이상민 "원곡보다 낫다"

육중완 밴드가 최종 우승했다.

15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스타 메이커' 가수 겸 프로듀서 이상민편으로 진행되었다. 군조&강남, 그룹 위키미키, 몽니, 데이식스, 스바스바(바버렛츠&스윗소로우), 육중완 밴드 등이 승부를 겨뤘다.

사진=KBS '불후의 명곡' 캡처

이날 경연은 스바스바-데이식스-몽니-위키미키-군조&강남-육중완 밴드의 순으로 진행됐다. QOQ의 '떠나가라'를 선곡한 몽니는 스바스바를 꺾고 1승을 달성한 데이식스의 '업앤다운'을 꺾었고, 이어서 위키미키의 '한' 역시 꺾었다. 게다가 군조&강남의 '날개 잃은 천사'마저 꺾으며 3연승을 기록해 우승에 대한 기대를 모았다. 

마지막으로 무대를 꾸민 육중완 밴드는 컨츄리 꼬꼬의 'Oh Happy'를 선보였다. 원곡자 이상민은 육중완 밴드의 무대에 대해 "천재다. 원곡보다 낫다."라는 찬사를 보냈다. 또한 이상민은 출연자 전체의 무대에 대해 "행복했던 그때로 돌아간 듯했다"고 말하며 감동 받은 표정을 지었다. 

몽니와 육중완 밴드의 경연 결과, 육중완 밴드가 429표를 기록하며 404표를 얻은 몽니를 제치며 첫 우승의 기쁨을 안았다. 육중완 밴드는 무대에 오르기 전, "성적에 연연하지 않는다"고 말한 것과 달리 우승을 차지해 웃음을 안겼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현장] 'OST 여왕' 거미 "가끔 린과 내 노래 제목 헷갈려해" icon‘보이스3’ 이진욱X박병은, 예사롭지 않은 두번째 만남...정체 드러날까 icon‘인간 휠라’ 김유정, 여수·순천 팬미팅서 시원한 추억 선물 icon'불후의 명곡' 몽니, 파죽지세 3연승...우승할까? icon'불후의 명곡' 몽니, "역시 선배" 데이식스 꺾고 404표 1승 icon[현장] 거미 "'혼자' 발표 당시, 혼자 아닌데 왜라는 반응" 조정석과 결혼 언급 icon[인터뷰] 대만 바이올리니스트 유치엔 쳉 "동갑 조성진, 대가 자격 충분" icon'불후의 명곡' 데이식스, 흥폭발 '업앤다운' 무대로 스바스바 꺾고 1승 icon[현장] 거미, 16년차 골수팬에 인형 선물+즉석 생일 축하송까지 iconYG 측 "이승훈 차장=단순 해프닝, 개입 논란 사실 아냐"(공식) icon‘대화의 희열2’ 김영하 “‘살인자의 기억법’ 집필, 주위서 극구 만류” icon‘기생충’ 개봉 17일째 800만 돌파...위트만발 감사 인증샷 공개 icon‘보좌관’ 이정재-김동준-김갑수, 만신창이 험난 일상...국회가 아니라 전쟁터 icon[U20월드컵] 축구 결승전, 이강인 앞에서 ‘끌고’ 이광연 뒤에서 ‘밀고’ iconU-20월드컵 결승전, 실내외 응원 명소…지하철·버스 연장 운행 icon‘동상이몽2’ 허규, ♥신동미에 “매일 널 안게해줘” 깜짝 ‘복싱고백’ icon‘아스달 연대기’ 송중기, 절대 냉혹전사 흑화...‘쉬마그 은섬’ 예고 icon[현장] 셀럽파이브 안영미 "거미 노래에 가슴 춤 추고 싶었는데" 팬심인증 icon'도레미마켓' 피오, 젝스키스 '탈출' 받쓰 성공...캐치보이 빛났다 icon'세젤예' 홍종현, 김소연에 ♥고백..."날 다시 사랑하게 될 것" icon'도레미마켓', 소시 '올나잇'으로 박나래 분장쇼 예약...남성팀 勝 icon'아는형님' 임원희, "동갑 강호동 무서워 화장실도 못 가" icon'아스달 연대기' 장동건, 야욕 이글...송중기에 살인 누명 iconU-20월드컵 결승전, 치맥으로 “대~한민국”...할인정보 망라 icon'아스달' 송중기, 김옥빈 목에 칼 협박..."이그트 알릴까" icon'엑스칼리버' 개막, '카이·김준수·도겸'의 화려한 3人3色 아더왕 이야기 icon'대화의희열2' 김영하, 예술도 돈 있어야...(ft.항산항심 무엇?) icon'U-20 월드컵 결승' 이강인-오세훈 투톱...우크라이나전 선발명단 공개 icon'보좌관' 이정재, 정진영에 "이기는 게 중요"...야욕 드러내 icon'보좌관' 이정재X신민아, 커플 팀플레이...'국감'서 활약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