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윤석열, 고검장 건너뛰고 검찰총장? 문재인 대통령 파격인사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이 차기 검찰총장으로 낙점됐다.

17일 문재인 대통령이 박상기 법무부 장관으로부터 검찰총장 임명제청 건을 보고받은 뒤 문무일 검찰총장 후임으로 사법연수원 23기 윤석열 서울중아지검장을 지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석열 지검장은 검찰 조직에서 좌천된 검사였다. 그러나 2017년 5월 문재인 대통령 취임 직후 검사장 승진과 동시에 서울중앙지검장으로 발탁됐다.

이로부터 2년만에 고검장들을 제치고 파격적인 인사로 검찰 수장을 맡게된 셈.

윤석열 지검장은 2012년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으로 '국정원 댓글 사건 수사'를 지휘하다 정권과 갈등을 빚었다. 이에 수원지검으로 좌천됐으나, 최순실 게이트 수사 당시 박영수 특검팀 수사팀장으로 참여하게 됐다.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윤석열 지검장이 총장으로 임명된다면 1988년 검찰총장 임기제 도입 이후 31년만에 고검장을 거치지 않고 총장 자리에 오른 첫 사례가 된다. 윤석열 지검장은 문무일 총장보다 연수원 5기수 후배다.

한편 윤석열 후보자는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동대학 법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아이즈원, 데뷔 첫 해외 단독콘서트+방콕 현지 방송+기자회견까지 '성료' icon‘아내의 맛’ 송가인, 수입 첫 정산에 효도 풀코스! 엄마 “메이커도 못 사줬는데…” icon21살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여성서사' 바람 타고 경쟁↑ icon임시완, 휴가 123일 사용? 군복무 기간 20% 영외에서...소속사 "확인 중" icon'가수 컴백' 설리, 29일 싱글 '고블린' 발매...직접 작사 참여(공식) icon조인성, '관객소통+기부' 일석이조 '해피엔딩 스타체어' 빛내 icon이태원에 우디X버즈 출몰? 토이스토리 체험공간 ‘토이하우스’ icon이스타항공, 오늘(17일) 10시 '레드페스타' 초특가 이벤트 '1년에 딱 두번' icon까사미아, 24시간 특가 ‘브랜드데이’...최대 56% 할인 icon댕댕이와 여름휴가, 아직 막막하다면? 쿠팡 ‘반려동물 여행 준비’ 기획전 icon배스킨라빈스와 만난 ‘토이스토리4’, 블록팩 세트·케이크 출시 icon레드벨벳, 신곡 '짐살라빔' 단체 티저...벌써 빠져드는 '마성의 주문' icon'틴크러쉬 아이콘' 위키미키, '피키피키' 공식활동 마무리 '日서 팬미팅' icon롯데네슬레X노랑풍선, ‘네스카페 수프리모’ 증정 프로모션 icon가성비갑 여름 가정간편식, 이열치열VS이열치냉 면요리 대전 icon'기생충' 있게 한 걸작 '오발탄', 충무로뮤지컬영화제서 상영 icon이승환 '라스트 빠데이', 9시간30분 공연+총 93곡 '역대급 기록경신' icon트와이스, 첫 월드투어...방콕 현지 8천여명 매료시킨 '아홉가지 매력' icon달샤벳 조아영, 웹드 '뽕당,빠지다'서 '알바력 만렙 취준생' 전격변신 icon유노윤호, 첫 솔로로 가온주간 음반차트 1위 icon[인터뷰①] 장혜진 "'기생충' 인기↑, 가족들 '엄마'보다 '배우' 모습 원해요" icon[인터뷰②] '기생충' 장혜진 "속깊은 최우식-야무진 박소담, 저는 운좋은 사람"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김준수, 프리뷰서 존재감 증명..."무게 느껴져" icon한선교, 막말 논란 여파? 자유한국당 사무총장 돌연 사퇴 “건강상 이유” icon트와이스, 12개월 연속 기부천사...누적금액 1등은 강다니엘·방탄소년단 icon‘지정생존자’ 손석구, 청와대 브레인+냉철한 카리스마 존재감 발산 icon'파리로 가는 길', 누구라도 사랑에 빠져버릴 '낭만음악여행'(ft.드뷔시·에디트피아프) icon하성운이 부른 '바람이 분다' OST, 오늘(17일) 공개...애절함 배가 시킨다 icon‘더 짠내투어’ 한혜진, “돈 계산 진짜 못한다” 혼돈의 가오슝 여행 icon윤지성, 군입대 앞두고 반려견 '호두'와 오보이 촬영 '소년美 발산' icon고유정 의붓아들, 사망시 심폐소생술 흔적無...의문사 의혹 증폭 icon‘마약의혹’ YG 수사전담팀 꾸려진다…민갑룡 청장 “철저히 수사” iconYG 측 "비아이 마약관련 제보자 A씨, YG 연습생 출신 아니다"(공식) icon임시완 측 “일반병사보다 휴가일수 많은 것은 사실, 부당 특혜는 NO” [공식]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