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정치
윤석열 검찰총장 지명, 정치권 후폭풍 “국민적 요구 반영”VS“정치적 인사”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이 차기 검찰총장으로 지명되며 정치권의 갈등이 극화되고 있다.

17일 문재인 대통령이 문무일 검찰총장 후임으로 윤석열 지검장을 지명하며 여야가 팽팽하게 대립했다.

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검사로 재직하는 동안 각종 권력형 비리와 부정부패 수사에서 탁월한 성과를 거두었고, 부당한 외압에도 흔들림 없이 원칙을 지킴으로써 검찰 내부는 물론 국민적 신망도 얻었다. '저는 사람에게 충성하지 않습니다'는 발언을 하기도 한 윤석열 검찰총장 지명자는 검찰개혁을 원하는 국민적 요구를 반영한 인사”라며 윤석열 지검장 지명에 환영의 뜻을 내비쳤다.

반면 한국당 민경욱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윤석열 지검장은 야권 인사들을 향한 강압적인 수사와 압수수색 등으로 자신이 '문재인 사람' 임을 몸소 보여주었다”라고 지적하며 “검찰의 정치적 중립과 수사의 독립성은 날 샌 지 오래”라며 윤석열 지검장에 대한 인사가 지극히 정치적이라고 평가했다.

또 “청와대는 하명했고 검찰은 이에 맞춰 칼춤을 췄다. 이제 얼마나 더 크고 날카로운 칼이 반정부 단체, 반문 인사들에게 휘둘려질 것인가”라고 반발했다.

바른미래당 이종철 대변인은 구두 논평에서 “정치적 인사로 보이지 실무적 인사로 보이지 않는다”라며 “현재 가장 중요한 사안인 검찰개혁의 적임자로 보기 어렵다. (검찰 개혁은) 물 건너간 거나 다름없다”라고 전했다.

정의당 정호진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차기 검찰총장의 제1 목표는 검찰의 완전한 개혁이다. 공수처 설치와 검경수사권 조정 등으로 무소불위의 권력을 스스로 내려놓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라며 인사청문회에서 철저한 검증을 거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음주운전' 삼성 박한이, 벌금 100만원+약식기소 icon보미라이,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묘미’서 체험서비스 론칭 icon박서준X우도환X안성기 ‘사자’, 폭발적인 시너지 2차 티저 공개 icon'여자월드컵' 한국, 노르웨이 상대 조별리그 최종전...'1% 기적' 일으키나 icon자연감성 다이닝 편집숍 ‘바이포잉’, 제주 애월 오픈 icon‘퍼퓸’ 고원희, ♥︎김민규 추격전 중 심쿵 허그? 액션 로맨스 icon헝가리 '허블레아니' 침몰 사고, 가해 크루즈 선장 이번주 경찰 조사 icon김희선·한혜진, 패션 매거진 커버 장식한 '워너비' 언니들 icon바닥이 올록볼록! 여름위생 甲 ‘글라스락 육류·생선 보관용기’ icon‘냉부해’ 지석진, 중국 분모자+인도빵 로티 ‘글로벌 냉장고’ 공개 icon이강인, A대표팀 된다면? 활용방안 예상 #프리키커 #공격활로 #손흥민 icon베리굿 조현, 아리 코스프레 의상 논란 “롤 유저들과 소통하고 싶었다” [공식] icon'청량美 한가득'...서울시향, 음악으로 떠나는 북유럽 기행 icon플라워 클래스·플로팅 요가...체험형 '혼캉스' 인기 icon고소영, 우마 써먼·에바 그린 등과 '불가리 시네지마지아' 컬렉션서 어깨 나란히 icon월드컵→아시안게임→U-20 흥행!...K리그 '인기몰이' 가능하나 icon태광그룹 총수일가 배불리기? 김치 10kg에 19만원 주고 사들인 계열사들 icon"푸드파이터 모여라"...틱톡, #JMTT 챌린지 진행 '차은우·하지원 등 참여' icon페루관광청, 리마 '잇 플레이스' 3 PICK 공개..."여긴 꼭 가야 해" icon대전 목천교, 상수도관 파열로 일대 물바다…차량 2대 침수 iconJYP엔터, 난치병 환아 위한 사회공헌사업 나선다 '메이크어위시와 MOU 체결' icon아메리칸항공, 확대된 신규노선 타고 여름휴가 떠나볼까? icon2030세대 65% '결혼·출산 필요없다’…男 ‘돈’-女 ‘양가갈등’ 부담 icon'알라딘' 역주행 행진, 韓박스오피스 1위...'기생충' 850만 눈앞 icon대학생 여름방학 로망 1위 ‘배낭여행’… 현실은 ‘알바’ icon'여자월드컵' 한국, 노르웨이에 1-2 패배...조별리그 3패 탈락 icon중소기업 채용, 2년 연속 감소...신입 초봉 평균 '2609만원' icon[오늘날씨] 전국 대체로 흐림, 서울·강원 등 천둥·번개 동반 비...우산 필수 icon한국,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톱시드'...7월 17일 조추첨 icon'라스' 트로트 황제, 남진이 전하는 '나훈아 피습사건' 전말 icon'사자' 박서준, 격투기 챔피언 변신 기대↑ "이전과 다른 매력의 캐릭터" icon24년째 '뮤지컬 맛집', '사랑은 비를 타고' 21일 티켓 오픈 iconVR ‘조의 영역’ 2019 SIF&SeriesFest 공식 초청…해외 뜨거운 관심 icon하성운, 윤지성 입대 전 마지막 통화 상대였다...여전한 워너원 우정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