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검블유’ 임수정X이다희, 전혜진 남편 지승현에 사이다 복수 ‘걸크 폭발’

‘배타미’ 실검 조작의 배후가 전혜진의 남편 지승현으로 드러났다.

19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극본 권도은/연출 정지현, 권영일/제작 화앤담픽쳐스, 이하 검블유)에는 배타미(임수정)이 포털사이트 검색어에 이름을 올린 이유가 드러났다.

메신저 및 SNS를 통해 ‘호스트바 출신 배우 A군, 포털사이트 임원 B양과 스폰서 관계’라는 내용이 퍼지기 시작하자 대중은 배우 A군을 한민규(변우석), B양을 배타미로 의심하기 시작했다. 배타미가 유니콘에 있을 당시 청문회에 참석해 국회의원을 구속시킨 유명인사였기 때문.

하지만 배타미는 “검색어는 사람들이 만든 거고, 이딴 이슈도 사람들의 알 권리”라며, 한민규 사건과 마찬가지로 실시간 검색어에서 자신의 이름을 삭제하지 않았다. 그러나 다음날 검색어 조작이 드러났다. 누군가 인위적으로 손을 쓴 흔적이 있었던 것. 바로의 대표 민홍주(권해효)는 이 사건을 수사기관에 의뢰하는 것은 바로를 포함한 포털 업계 전체에 명백한 타격이 있다는 이유로 회사 차원에서 도와줄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모건(장기용)은 억울하고 참담한 배타미를 위로했다. 배타미가 마음을 쉬어가던, 전파가 터지지 않는 딱 한 평짜리 공간에 있음에도 놀랍게 박모건에게 전화가 걸려온 것. 해커 출신인 제니(하승리) 역시 배타미를 도와 실검 조작업체의 정보를 알려줬다.

배타미가 홀로 찾아간 사람은 송가경(전혜진)의 남편이자 KU 그룹의 아들인 오진우(지승현)였다. 오진우는 송가경은 이런 일을 하지 않는다고 부정하며 “이런 일은 내가 하죠. 이 일의 배후는 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 사람을 지키키 위해서 뭐든 한다”라며 사과 한마디 없이 배타미를 향해 돈다발이 든 쇼핑백을 건넸다.

분노를 삭이며 쇼핑백을 들고 일어선 배타미, 그 순간 나타난 송가경을 지나쳐 나와 누군가에게 “도와달라”고 전화를 걸었다. 잠시후 야구 배트 2개를 든 차현(이다희)이 나타났다. 영문을 모르는 차현에게 배타미는 오진우의 차를 가리키며 “우린 지금부터 저 차를 박살 낼 거야”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요란하게 차를 부쉈고, 경고음에 밖으로 나온 오진우에게 돈다발이 든 쇼핑백을 다시 건네며 “이걸로 새 차 사세요”라고 말했다.

tvN ‘검블유’ 제6회, 오늘(20일) 목요일 밤 9시 30분 방송.

사진=tvN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김주하, 오늘(20일) MBN ‘뉴스8’ 복귀? “정상방송 진행할 것” icon'기생충' 봉준호 감독, '필름 페스트 뮌헨' 등 세계 영화제 다수 초청 icon‘절대그이’ 방민아, 여진구 구출하려고 “10억 70개월 할부” 통큰 계약 icon'롱 리브 더 킹' 박스오피스 진입...'알라딘'·'기생충' 기세 꺾을까 icon리니지M, 정기점검 완료 “게임접속 가능”…2주년 이벤트 공개 icon[오늘날씨] 아침 '빗방울', 낮 7월 더위...미세먼지 '보통' icon에어컨의 습격! 건조한 여름철 ‘철벽 보습 아이템’ 추천 6 icon바르고 먹고 마시는 항산화 케어로 ‘썸머 안티에이징’ icon남진 "20대 비오는 날 무대 중 번개 경험, 순간 죽겠구나 생각"(라스) icon트로트가수 윤수현 "무대 잘하는 비법은 기선제압"(라디오스타) icon코드 쿤스트 "'고등래퍼' 당시, 개인과외 요청...너무 충격"(라디오스타) icon브랜드 성공 이끈 '히든' 로고 스토리...조니워커 to 스타벅스 icon'골목식당' 백종원 "타코·브리토, 죽도 밥도 아니다" 혹평 icon[1인가구 필수템] 얼음까지 쉽게 갈리는 ‘필립스 뉴미니 블렌더’ icon아무 때나 찔끔...중년남 괴롭히는 ‘요실금’ 관리법 icon백종원 "칼국수 마니아라면 한 번 경험하길, 누룽지 같은 맛"(골목식당) icon'골목식당' 칼국수집 사장 "1년 전 화재 피해, 10원도 못 건졌다" icon1입 소포장 바나나...스미후루 ‘감숙왕 슈퍼사이즈’ 출시 icon남진 "황제보다 오빠 부심, 하이파이브 잘못해 뺨 맞기도"(라스) icon‘믿고 듣는’ 윤하, 컴백 카운트다운...‘역대급’ 감성 시선집중↑ icon‘사자’ 우도환, 박서준-안성기 팽팽한 대립! 선과 악 넘나드는 신비한 매력 icon'24일 컴백' 청하, 미니앨범 하이라이트 공개..."음색퀸+고혹美 자랑" icon‘봄밤’ 한지민X정해인, 김준한 그늘 탈출? 가족들 반대 직면…최고시청률 11.5% icon북미정상회담, 그후 1년…성인남녀 ’통일 공감대’ 56→41%로 줄어 icon'낮엔 서핑·밤엔 뮤직', 미드나잇피크닉페스티벌 최종 라인업 공개 icon자라 온라인스토어, 상반기 세일 돌입 ‘최대 60% 할인’…오프라인-앱 동시 진행 icon정경호X박성웅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갑을관계로 재회한 레전드 콤비 icon알바몬 조사, 휴게시간有 알바생 35.8%뿐...19.2%는 휴식은 사치 icon‘구해령’ 차은우 1호팬 성지루, 24시간 초밀착 금지옥엽 보필…찰떡호흡 icon네이버웹툰 ‘유미의세포’, Social VR TOON 제작 확정…움직이는 바비? icon‘라스’ 윤수현, ‘천태만상’ 인기로 광고 섭렵+남진 ‘나훈아 피습사격’ 전말 공개 icon‘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택한 김명수, 키스로 역대급 심쿵 선사…최고시청률 9.1% icon라미란X김무열X나문희, 충무로 웃음 베테랑 총집합! ‘정직한 후보’ 크랭크인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