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터뷰
[인터뷰①] ‘롱 리브 더 킹’ 김래원 “인생캐 칭찬? 업되는 마음 간신히 누르고 있어요”

‘김래원을 위한 영화’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영웅’(강윤성 감독/이하 ‘롱 리브 더 킹’) 시사회 이후 반응은 뜨거웠다. 조직폭력배 우두머리에서 강소현(워진아)을 만나 한 순간에 개과천선을 결심, 뒤돌아보지 않은 채 불도저같이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장세출. 직진밖에 모르는 장세출이라는 캐릭터에서 출발한 영화는 성장,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를 버무려내며 관객의 시선을 잡아 끈다. 경주마같은 장세출에 대해 김래원은 “이해하려고 들면 오히려 어려워지는 느낌이었어요”라고 말했다.

“감정에 대해 의심하지도, 궁금해하지도 않고 그저 단순하게 생각하려고 애썼어요. 영화가 조폭을 미화하는 게 아니냐, 정치적 성향이 강한 것 아니냐고 하시는 걱정하시는 분들도 있는데 그런 생각 없이 즐길 수 있는 오락 영화라고 봤어요. 장세출이 생각이 많은 캐릭터는 아니잖아요. 저는 평소에 생각이 좀 많은 편이거든요. 그래도 장세출의 모습이 제 안에도 섞여 있겠죠. 연기를 할 때도 습관처럼 제가 지닌 모습이 배어나왔을 거예요”

김래원은 인터뷰 내내 강윤성 감독에 대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강윤성 감독은 상업영화 첫 연출작이자 청불영화인 ‘범죄도시’로 2017년 ‘흥행감독’ 대열에 합류했다. 통쾌한 액션에 ‘캐릭터 장인’이라는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다채로운 인물들을 그려냈다.

“배우들이 왜 자유로울 수 있는지 알겠더라고요. 디렉팅을 할 때 ‘오른쪽 날개를 펴서 날갯짓을 하다가 날아가라’라고 하는 분이 있는가 하면, 강윤성 감독님은 ‘이쪽으로 날아가는 게 좋겠니, 저쪽이 낫겠니’라고 물어보시는 편이에요. 자유롭게 연기할 수 있어서 장세출의 진심도 잘 전달된 거 같아요. 개봉을 못하는 영화라고 해도 강윤성 감독님 작품이라면 또 참여하고 싶어요. 배우 따라 감독님들 디렉팅이 잘 맞을 수도, 안 맞을 수도 있는 거잖아요. ’닥터스’ 때도 잘 맞았어요”

지금까지 많은 드라마와 영화에서 주연으로 작품을 끌어봤지만 ‘롱 리브 더 킹’은 김래원에게 조금은 특별한 경험으로 남은 듯 했다. 우선 관객들에게 공개되기 전 쏟아지는 호평에 김래원은 “사실 영화 관람한 분들이 좋아해 주시는 게 느껴지니까 업이 되려고 하는데 스스로 누르고 있어요”라고 수줍게 털어놨다. 자신의 장점이 극대화 된 것 같다는 지적에도 김래원은 강윤성 감독에게 공을 돌렸다.

"강윤성 감독님이 캐릭터 장세출의 장점을 잘 만들어주신 것 같아요. 현장에서 적절한 상황, 대사, 행동을 새롭게 만들면서 장세출을 매력 있는 인물로 만드셨죠. 저는 시키는대로 했을 뿐이에요. 첫 신을 롱테이크로 가봤으면 좋겠다는 말씀을 하시더라고요. 강소현한테 뺨 맞기 전까지 한 컷으로 갔죠. 그게 좀 진정성이 실렸던 것 같아요. 좀더 리얼해 지기 위해 핸들뷰로 쭉갔어요. 그런 힘이 동화 같은 이야기를 현실성 있게 표현하는 데에 효과적이지 않았나 싶어요.”

스스로를 작품의 도구로 인식한다는 김래원은 이런 심적변화에 “특별한 계기가 있는 건 아니에요”라면서도 최근 칸 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기생충’ 송강호의 발언을 언급했다.

“송강호 선배님이 한 말이 생각나요. 한 인터뷰에서 ‘인물을 표현할 때 캐릭터를 찾아가는 스타일이 있고, 캐릭터를 나한테 맞추는 스타일이 있다’고 하셨어요. 그 인터뷰를 보고 저는 어느 쪽인지 고민을 했는데 아직 잘 모르겠더라고요. 어쩌면 죽을 때까지 모를 수도 있을 거 같아요. 여전히 루키라는 느낌이 들어요. 그동안은 말 그대로 연기 연습이었죠. 여전히 기초 훈련 중이고, 한참 멀었지만 하는 데까지 해 보려고요”

②에 이어집니다.

사진=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인터뷰②] ‘롱 리브 더 킹’ 김래원 “‘도시어부’ 출연? 낚시는 단순취미 아냐, 수준 다르다” icon롯데백화점, 女바캉스 의류 2종 판매...男아이템도 선보여 icone프라이버시 클린서비스, 불필요 가입사이트 한번에 정리...이용방법은? icon'토이스토리4', 오늘(20일) 개봉맞이 '우디 & 버즈' 리뷰포스터 공개 icon아메리칸항공, 기내 위성 기반 광대역 와이파이 서비스 도입 icon‘검블유’ 장기용, ♥임수정 어장 원천봉쇄? 설렘 가득한 바닷가 데이트 icon'해투4' 송해나 "나래바 한번 가면 2박3일 동안 못 나와" 생생 증언 icon여자친구, 신곡 '열대야' 티저 영상공개...세련+도회적 무드 icon호주방송, 방탄소년단 인종차별+비하발언...글로벌 아미 "사과해라" icon'나혼자산다' 기안84-헨리, 성훈 위한 서프라이즈 간식차(ft.가내수공업) icon강다니엘 측 "음반 유통사와 미팅 맞아, 구체적 컴백시기 미정"(공식) icon'봄밤' 한지민-정해인, 늦은 밤 세탁소서 포착...애틋함 담은 취중진담 icon주지훈부터 문소리까지...미쟝센단편영화제, ★배우 '명예심사위원' 위촉 icon뮤지컬 '벤허', 카이·한지상·민우혁·김지우 등 프로필 촬영현장 스케치 공개 icon여행 필수품 득템하고 카페케이션! 할리스커피, ‘트래블 꿀템’ 프로모션 icon'비스트' 이성민, 눈 실핏줄 터진 열연...30년 연기 내공에 몰입감↑ icon투모로우바이투게더, 日 간사이·도쿄 컬렉션 모두 출연확정 icon'악플의 밤' 설리, '노브라 논란' 심경고백 "단지 편해서 그럴뿐" icon리복, '코디장인' 어글리 스니커스 '터보 임펄스' 출격 icon'오픈뱅킹' 10월 시범 가동...앱 하나로 모든 은행 출금-이체 가능 icon서울시티투어버스, '버스토랑' 개시...7월 25일까지 특가진행 icon'케렌시아' 트렌드 열풍...혼자 즐기는 커피! '홈 카페' 아이템 icon‘유스케’ 임재현, 음원차트 흔든 ‘사랑에 연습이 있다면’ 주인공 방송 첫 출연 icon비투비 육성재, 화보서 재치있는 표정으로 매력발산 '청량美 뿜뿜' icon소비자 환경보호 인식↑...韓기업 ‘필환경’ 바람 icon올여름 선케어 트렌드 '무기자차'…'착한 성분'으로 매출 58%↑ icon'이필모♥'서수연, 임신인정 "예정 알 수 없지만 올해 출산 예정" icon내 주방에 돌체앤가바나? 기술을 넘어 예술로 진화한 가전제품 icon[3PICK 리뷰] '사탄의 인형' 악당 끝판왕 '처키' 진화, 마크 해밀 목소리로 공포↑ icon'버닝썬' 이문호, 동정에 호소 "父 말기암 시한부 판정, 봉양해야..."보석허가 요청 icon"똑똑한 컨슈니어맘의 선택"...유아용품 업계, 확장형 제품 트렌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