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그것이 알고싶다' 김목수 '강간' 언급, 미제사건 재수사 의지 필요성↑

미제사건에 대해 경찰은 재수사 의지를 보이지 않았다.

사진=SBS '그것이 알고싶다' 캡처

22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18년 전 일어나 장기미제로 남은 영동 여고생 살인사건을 재조명했다.

2001년 3월 7일 정소윤씨는 두 손목이 잘린 채 공사현장에서 살해돼 발견됐다. 2014년 ‘그것이 알고싶다’는 한 차례 방송을 했고 제보자를 찾기 시작했다. 하지만 제보자와 함께 최면수사를 진행했지만 제보자는 그날의 기억을 또렷하게 기억하지 못했다. 사건의 핵심은 손목 유기였다. 표모피를 통해 소윤씨의 손목이 사건 발생 이틀 후, 손목 발견 190분 전에 유기된 것으로 보였다. 그리고 눈을 다친 김목수의 알리바이가 의심스러웠다. 제작진은 김목수를 찾아나섰다.

제작진은 김목수를 공사현장에 소개시켜줬다는 사람을 만났다. 그는 “전화번호를 지금 어떻게 알겠나”라며 김목수가 1970년대 초반생이라고 전했다. 그는 김목수가 눈을 다쳐 부산역전에서 내려 택시 타고 30분 동안 김목수를 찾아갔다고 말했다. 제작진은 부산역전에서 택시 타고 30분 안에 갈 수 있는 동네를 알아봤다. 택시기사들은 동래구를 이야기했다. 과연 김목수를 찾을 수 있을까? 하지만 제작진은 인력소를 다 뒤졌지만 김목수의 이름을 찾을 수 없었다. 다음날 제작진은 김목수가 일했던 곳을 찾았다.

18년 전 30대 초반이었던 그는 어느새 40대 후반이 돼 있을 것이다. 김목수는 그날의 기억을 또렷하게 기억했다. 그날 오전 각막을 다쳐 병원을 가기 위해 부산으로 향했다. 영동 현장에서 목수 한명이 부산에 일을 보러왔다가 자신에게 소윤씨 사건을 이야기했고 김목수는 전했다. 김목수는 산재 기록이 남아있다며 눈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했다.

사진=SBS '그것이 알고싶다' 캡처

전문가는 김목수의 행동에 의심을 가졌다. 갑자기 찾아온 제작진에 경계심이 없었고 이야기를 많이 장황하게 했다는 것이었다. 김목수 동료는 그 당시에 “김목수가 눈이 희미해보인다고 하더라. 그러면서 밥은 잘 먹었다”고 전했다. 또한 김목수가 큰 통증을 느끼지 않았다고 밝혔다. 안과전문의는 “각막을 조금만 다쳐도 정말 아프다”며 “어느 정도 회복한 상태였을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김목수가 부산으로 떠난 후 3시간 뒤 소윤씨는 공사장 인부로 추정되는 용의자에게 목숨을 잃었다. 사건 당시에 알리바이를 증명하지 못한 김목수. 부산행은 예정돼 있었던 걸까. 김목수는 등산 가방을 메고 부산으로 향했다고 제작진에게 말했다. 제보자의 기억과 일치하는 부분이었다. 제작진은 김목수와 함께 산재기록을 확인했지만 세월이 많이 흘러 기록은 폐기된 상태였다. 하지만 이상한 건 김목수가 기억한 눈 다친 날보다 그 이후에 실제로 눈을 다쳐 병원 치료를 받은 것이다. 김목수는 사건 발생 5일 뒤 첫 진료를 받았다.

이제 마지막 단계, 프로파일러가 투입돼 김목수를 만났다. 그가 ‘강간’이라는 이야기를 꺼냈다. 제작진은 단 한번도 성범죄였다는 이야기를 한 적이 없었다. 제작진이 그에게 보여준 건 당시 현장에서의 소윤씨의 모습이었다. 그는 어떤 걸 보고 강간이라고 생각한 걸까. 김목수는 진짜 당시 사건을 기억하지 못하는 것일지 의문만 남겨졌다. 남은 건 소윤씨 부모님의 아픔 뿐이었다. 미제사건이 된 이 살해사건을 아무도 기억하는 이는 없었다. 심지어 당시 사건을 조사했던 경찰들도 마찬가지였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그것이 알고싶다' 영동천서 손목 발견, 용의자 유력 김목수 등장 icon'그것이 알고싶다' 영동 여고생 살인사건, 용의자 공사장 인부? 제보자 "30~40대 男" icon'그것이 알고싶다' 영동 여고생 살인사건, 사라진 피해자 손목...제보자 등장 icon'보이스3' 박병은, 태항호에 유승목 살해 지시 "유키코에게 안부 전해줘요" icon'보이스3' 이하나, 박병은X태항호 '유승목 납치' 추격 "풍천유원지로 출동해" icon'녹두꽃' 윤시윤, 이기찬 '조정석 파문' 말에 충격...전라도行 재회? icon달라진 여름휴가 트렌드...캐리어 속 뷰티템도 ‘체인지’ icon'녹두꽃' 조정석, 박혁권에 분노 폭발 "서영희 무너뜨릴 생각마쇼" icon장윤정, 아들 연우 행동에 감동 "동생 하영이 뽀뽀"...김환 "나는 '똥믈리에'" (아형) icon'배틀트립' 고아성X류현경, 팔라우 야시장 코코넛 타피오카♥ "식감 쫀득" icon'배틀트립' 류현경, 팔라우서 스노클링 첫 도전...열대어 세상 눈길 icon김환, 복권 추첨 방송 비하인드 "직접 구매...번호 나올때마다 확인" (아형) icon'아스달 연대기' 김지원, '새나래' 언급에 김옥빈 깜놀 "내가 죽으면 송중기도 죽어" icon'아는형님' 김환, 프리 선언 후 수입↑...장윤정 "사람들 도경완으로 착각" icon'전참시' 청하 매니저, 수원왕갈비통닭 먹방 리액션 일품 "이영자가 반할 맛" icon'전참시' 이승윤 매니저, 세계 3대 폭포 '나이아가라' 감탄 "비현실적" icon'대화의 희열2' 서장훈, 은퇴 미룬 이유? "그해 이혼...이렇게 떠나긴 싫었다" icon'대화의 희열2' 서장훈, 나얼 '바람기억' 듣고 눈물 "가사가 내 농구인생 같아" icon‘전참시’ 청하 매니저, 감동 가득한 깜짝 생일파티(ft.수원왕갈비통닭) icon‘아스달연대기’ 사야 송중기, 지수 죽인 김옥빈에 복수 “그럼 누구겠어요?” icon갤러리아·롯데·현대, 스마트컨슈머 필독! 백화점 여름 정기세일 총정리 icon서울중앙지검 강력부, 비아이 마약투약·양현석 진술 회유 의혹 수사 icon‘녹두꽃’ 조정석, 집강소 지킨 서영희에 감복…윤시윤 ‘아픈재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