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여름아부탁해’ 이영은 모친 김혜옥, 김사권 외도 알았다 ‘폭풍전야’

이영은과 김사권이 김혜옥에게 현 상태를 들키게 됐다.

25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여름아부탁해’(연출 성준해/극본 구지원)에는 결국 왕금희(이영은)와 한준호(김사권)의 위기를 알게되는 나영심(김혜옥)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나영심은 서여름(송민재)과 이야기를 하다 우연히 왕금희와 한준호가 각방을 쓴다는 걸 알게 됐다. 왕금희는 한준호가 술을 마시고 들어와 반성하라는 차원에서 하루만 그렇게 한 것이라고 둘러댔다.

그러나 딸 내외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자 나영심은 왕재국(이한위)에게 이 사실을 털어놨다. 둘만 남게 된 왕금희와 한준호는 말싸움에 불이 붙었다. 왕금희는 주상미(이채영)의 임신을 고백하지 않은 한준호에게 원망을 퍼부었다.

하지만 가정을 깨트리지 않고 싶은 한준호는 그런 게 아니였다며 애걸복걸했다. 두 사람의 갈등이 최고조에 다른 그때, 방문이 열리며 나영심이 들어왔다. 놀란 왕금희와 한준호는 그대로 얼어붙었고 나영심은 눈물이 그렁그렁한 눈으로 두 사람을 바라봤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정헌율 익산시장, 다문화가족=잡종강세?…“띄워주려고” 해명에 논란 가중 icon‘여름아부탁해’ 이채영, 동생 윤선우마저 외면 “가족이라는 게 수치스러워” icon‘여름아부탁해’ 이영은, 이채영 임신 통보에 실신 “김사권한테 확인해” icon‘태양의계절’ 오창석, 윤소이 아들 만났다…父子 상봉? 긴장감 최고조 icon‘태양의계절’ 윤소이, 최정우-이덕희 이혼…최성재 “나도 모르겠어” 혼란 icon‘태양의계절’ 최성재, 오창석 정체 모르고 접근 “때가 되면 만나겠지” icon조병규, '자연스럽게'로 첫 고정예능...전인화와 호흡(공식) icon서울시민, 문화관람 키워드는 ‘50대↑’, ‘혼자 관람’ icon'WWW' 측 "OST 독특한 톤 가창자 원했다...샘김·마마무도 기대"(인터뷰) icon김태우·이상윤·서지석 등 소속 연예인 농구단, 7월 1일 농구대회 개최(공식) icon뜨거운 여름, ‘썸머 인싸템’ 주목...음료·뷰티·바캉스템 모았다 icon플라스틱 포비아…유통업계 접수한 ‘필환경’ 라이프템 icon김수현 측 "7월 1일 전역, 임진각 평화의 종서 간단한 인사 예정"(공식) icon'태양의 계절' 오창석-윤소이, 장례식장 ‘어색한 조우’...‘맴찢’ 분위기 조성 icon카이·김선영, '차이나는 클라스' 프랭크 와일드혼과 동반 출연 icon‘검블유’ 저조한 시청률? 화제성+영향력으로 보여준 역주행 가능성 icon'세월호 특조위 방해' 조윤선-이병기, 징역 1년-집행유예 2년 선고 icon[新문물 체험기] 혼자는 무섭고 같이는 피곤해! '셰어하우스' 거주기③ icon일레인·오존·장범준, '독특 음색'으로 '검블유' 매력 더했다 icon우리공화당, 천막 강제철거에 지지세력 결집…2배로 늘어난 규모 icon‘한밤’ 이의정, 15년 뇌종양 투병 “몸의 반이 마비상태였다” icon‘비디오스타’ 동지현 “홈쇼핑 저렴한 시기? 두 달만 기다려라” icon‘바람이분다’ 감우성 주치의, 김하늘에 “기다림이 알츠하이머 보호자의 삶” icon‘바람이분다’ 김하늘, 감우성 포기하라는 박효주에 “난 그렇게 못해” icon‘바람이분다’ 감우성, 딸 아람이 못 알아봐…“아빠가 아픈데 참고있어” icon‘사람이좋다’ 플라워 고유진 “활동 뜸할 때 뮤지컬 제안, 푹 빠지게 됐다” icon제이쓴♥홍현희, 주문도 1박 성공! 안방 내어준 주민에 “큰절 올리겠다” icon‘사람이좋다’ 고유정, 돌발성 난청으로 청력 40% 손실 “미칠 거 같았다” icon‘아내의맛’ 송가인 부모님, 딸 방문에 민어+갈비찜 ‘보양식 파티’ icon‘PD수첩’ 케어 박소연 대표, 시작은 연평도 포격사건? “후원금 두 배로 늘어” icon‘PD수첩’ 박소연, 구조동물 홍보·모금 이용 후 안락사 “후원금 줄어들면…” icon박소연, 무리한 합사로 죽은 동물도 있었다…“도망갈 수도 없어” icon‘불청’ 브루노 “연예계 사기로 귀국, 한국에 정이 안 떨어지더라” icon‘불타는청춘’ 강경헌, 브루노 “아줌마 안 같아” 발언에 시무룩 icon이의정-최민용, 김부용 투명인간 취급? 일대일 ‘데이트 모드’ icon브루노, 최민용 동생? 첫 대면에 “내가 막내”…강문영-박선영 소녀모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