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한밤’ 이의정, 15년 뇌종양 투병 “몸의 반이 마비상태였다”

이의정이 밝은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25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는 병마와의 싸움을 이기고 돌아온 이의정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사진=KBS

근황을 묻는 말에 이의정은 “지금 웃음꽃이 너무 많이 핍니다 딸이 건강해서 TV에 나와서 갯벌에서 노니까 ‘엄마가 너무 행복하다, 네가 건강한 것만으로 엄마는 이 세상을 다 가졌다’ 하시더라고요”라고 전했다.

이의정은 투병 중에도 촬영장을 찾아 드라마를 마무리했다. 당시의 기억에 대해 이의정은 “죽더라도 촬영장 가서 죽어야겠다는 생각밖에 없었어요 몸의 반이 마비였는데 쓰러졌어요 앉아있으면 손이랑 다리를 끈으로 다 묵었어요”라고 설명했다.

또 “암기를 잘했는데 대본을 보고 덮으니까 아무것도 기억이 안 나는 거에요 그래서 ‘감독님 나 대사가 기억이 안 나요 불러주세요’ 했어요 마지막 촬영은 귀로 듣고 했어요 외우질 못했어요”라고 암담했던 심정을 털어놨다.

이의정은 “내 삶이 여기까지인 가보다 하는 생각이 깊었던 거 같아요 그때는”이라면서도 “활동도 못하고 (매니저한테) 다른 데로 가라고 했는데 ‘누나가 죽으면 우리가 알아서 갑니다 그런 말하지 마세요’ 하더라고요”라며 고마웠던 마음을 전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우리공화당, 천막 강제철거에 지지세력 결집…2배로 늘어난 규모 icon‘여름아부탁해’ 이영은 모친 김혜옥, 김사권 외도 알았다 ‘폭풍전야’ icon정헌율 익산시장, 다문화가족=잡종강세?…“띄워주려고” 해명에 논란 가중 icon‘여름아부탁해’ 이채영, 동생 윤선우마저 외면 “가족이라는 게 수치스러워” icon‘여름아부탁해’ 이영은, 이채영 임신 통보에 실신 “김사권한테 확인해” icon‘태양의계절’ 오창석, 윤소이 아들 만났다…父子 상봉? 긴장감 최고조 icon‘태양의계절’ 윤소이, 최정우-이덕희 이혼…최성재 “나도 모르겠어” 혼란 icon‘태양의계절’ 최성재, 오창석 정체 모르고 접근 “때가 되면 만나겠지” icon조병규, '자연스럽게'로 첫 고정예능...전인화와 호흡(공식) icon서울시민, 문화관람 키워드는 ‘50대↑’, ‘혼자 관람’ icon'WWW' 측 "OST 독특한 톤 가창자 원했다...샘김·마마무도 기대"(인터뷰) icon김태우·이상윤·서지석 등 소속 연예인 농구단, 7월 1일 농구대회 개최(공식) icon뜨거운 여름, ‘썸머 인싸템’ 주목...음료·뷰티·바캉스템 모았다 icon플라스틱 포비아…유통업계 접수한 ‘필환경’ 라이프템 icon김수현 측 "7월 1일 전역, 임진각 평화의 종서 간단한 인사 예정"(공식) icon'태양의 계절' 오창석-윤소이, 장례식장 ‘어색한 조우’...‘맴찢’ 분위기 조성 icon카이·김선영, '차이나는 클라스' 프랭크 와일드혼과 동반 출연 icon[新문물 체험기] 혼자는 무섭고 같이는 피곤해! '셰어하우스' 거주기③ icon일레인·오존·장범준, '독특 음색'으로 '검블유' 매력 더했다 icon‘비디오스타’ 동지현 “홈쇼핑 저렴한 시기? 두 달만 기다려라” icon‘바람이분다’ 감우성 주치의, 김하늘에 “기다림이 알츠하이머 보호자의 삶” icon‘바람이분다’ 김하늘, 감우성 포기하라는 박효주에 “난 그렇게 못해” icon‘바람이분다’ 감우성, 딸 아람이 못 알아봐…“아빠가 아픈데 참고있어” icon‘사람이좋다’ 플라워 고유진 “활동 뜸할 때 뮤지컬 제안, 푹 빠지게 됐다” icon제이쓴♥홍현희, 주문도 1박 성공! 안방 내어준 주민에 “큰절 올리겠다” icon‘사람이좋다’ 고유정, 돌발성 난청으로 청력 40% 손실 “미칠 거 같았다” icon‘아내의맛’ 송가인 부모님, 딸 방문에 민어+갈비찜 ‘보양식 파티’ icon‘PD수첩’ 케어 박소연 대표, 시작은 연평도 포격사건? “후원금 두 배로 늘어” icon‘PD수첩’ 박소연, 구조동물 홍보·모금 이용 후 안락사 “후원금 줄어들면…” icon박소연, 무리한 합사로 죽은 동물도 있었다…“도망갈 수도 없어” icon‘불청’ 브루노 “연예계 사기로 귀국, 한국에 정이 안 떨어지더라” icon‘불타는청춘’ 강경헌, 브루노 “아줌마 안 같아” 발언에 시무룩 icon이의정-최민용, 김부용 투명인간 취급? 일대일 ‘데이트 모드’ icon브루노, 최민용 동생? 첫 대면에 “내가 막내”…강문영-박선영 소녀모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